전체뉴스 118971-118980 / 127,7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민은행 자회사 사장 '물갈이' .. 국민기술금융 조춘환씨

    국민은행은 12일 자회사별로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국은투신운용, 국민기술금융 등 4개 자회사의 대표이사를 전원교체하는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김상훈 신임행장이 행내 인사개혁에 이어 자회사에도 인사개혁을 단행한 셈이다. 국민기술금융 대표이사 사장에는 조춘환 부사장, 국민데이타시스템 사장에는 김용국 전 국민은행 서부지역 본부장, 국은투신운용사장에는 황석희 전 국민은행 상무이사, 국민선물 사장은 김창환 전 국민은행 북부지역본부장이 각각 선임됐다. 이밖에 ...

    한국경제 | 2000.04.13 00:00

  • 이번 총선은 여러면에서 유권자들의 관심을

    ... 유권자들의 관심을 끈다. 그 하나는 민주당과 한나라당중 어느당이 제1당을 차지할 것인가이다. 그 결과가 총선후 진행될 정계개편의 향배를 가늠할수 있기 때문이다. 총선 직전 탄생한 민주국민당이 영남권에서 선전할지, 정치권 세대교체의 바로미터가 되는 386세대는 몇명이나 금배지를 달지도 관심거리다. 선거 당일 날씨가 총선 결과에 상당한 영향을 미친다는 현실을 감안할때 날씨와 선거결과도 유의 깊게 볼만하다. 이밖에 시민단체의 낙선운동이 총선에 미친 영향,경제인들의 ...

    한국경제 | 2000.04.13 00:00

  • [16대 총선] '민국당' .. "정계개편 이끌 새 野黨 밀어달라"

    ... 30곳 이상에서 승리가 가능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철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영남은 이회창씨의 한나라당을 완전 퇴출시킬 때 실추된 정치적 명예를 회복하고 차기정권 창출의 성지로서 거듭날 것"이라며 " 영남을 배신함으로써 정권교체의 역량이 전무하고 가장 부도덕한 집단인 이회창씨의 한나라당에게는 단 1석의 의석도 주어서는 안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민국당 부산경남선거대책위원회도 이날 성명을 발표,"4.13총선은 부산경제를 파탄에 이르게 한 김대중 정권과 ...

    한국경제 | 2000.04.13 00:00

  • 민주/한나라 '제1당' 격전 .. 16대 총선 '바른선택의 날'

    ... 자민련 이한동 총재는 "자민련이 다수의석을 확보해야만 민주당과 한나라당의 정쟁을 견제하고 조정함으로써 정치안정과 경제도약을 기할 수 있다"며 지지를 당부했고, 민국당 장기표 선대위원장은 "민국당은 새로운 야당세력의 중심이고 정권교체를 위한 야권통합의 주도세력"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총선거는 13일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 1만3천7백80개 투표소에서 일제히 실시된다. 개표는 투표가 완료되고 투표함이 전국 2백44개 개표소에 도착된 직후부터 철야로 진행되며, ...

    한국경제 | 2000.04.13 00:00

  • [16대 총선] (관전포인트 4題) '투표율 얼마나 될까'

    ... 유권자들의 관심을 끈다. 그 하나는 민주당과 한나라당중 어느 당이 제1당을 차지할 것인가이다. 그 결과로 총선후 진행될 정계개편의 향배를 가늠할수 있기 때문이다. 총선 직전 탄생한 민주국민당이 영남권에서 선전할지, 정치권 세대교체의 바로미터가 되는 386세대는 몇명이나 금배지를 달지도 관심거리다. 투표율이 총선 결과에 상당한 영향을 미친다는 현실을 감안할때 그 결과도 유의깊에 볼만하다. 이밖에 시민단체의 낙선운동이 총선에 미친 영향, 경제인들의 여의도 ...

    한국경제 | 2000.04.13 00:00

  • [16대 총선] (관전포인트 4題) '민국당 돌풍 일까'

    ... 유권자들의 관심을 끈다. 그 하나는 민주당과 한나라당중 어느 당이 제1당을 차지할 것인가이다. 그 결과로 총선후 진행될 정계개편의 향배를 가늠할수 있기 때문이다. 총선 직전 탄생한 민주국민당이 영남권에서 선전할지, 정치권 세대교체의 바로미터가 되는 386세대는 몇명이나 금배지를 달지도 관심거리다. 투표율이 총선 결과에 상당한 영향을 미친다는 현실을 감안할때 그 결과도 유의깊에 볼만하다. 이밖에 시민단체의 낙선운동이 총선에 미친 영향, 경제인들의 여의도 ...

    한국경제 | 2000.04.13 00:00

  • [16대 총선] (관전포인트 4題) '여의도 입성 386은'

    ... 유권자들의 관심을 끈다. 그 하나는 민주당과 한나라당중 어느 당이 제1당을 차지할 것인가이다. 그 결과로 총선후 진행될 정계개편의 향배를 가늠할수 있기 때문이다. 총선 직전 탄생한 민주국민당이 영남권에서 선전할지, 정치권 세대교체의 바로미터가 되는 386세대는 몇명이나 금배지를 달지도 관심거리다. 투표율이 총선 결과에 상당한 영향을 미친다는 현실을 감안할때 그 결과도 유의깊에 볼만하다. 이밖에 시민단체의 낙선운동이 총선에 미친 영향, 경제인들의 여의도 ...

    한국경제 | 2000.04.13 00:00

  • 이태욱 사장 교체요구...해태제과 비상대책委

    최근 영업실적 호조로 회생의 기미를 보였던 해태제과가 채권단이 선임한 최고경영자 퇴진 운동으로 정상화에 차질을 빚고 있다. 해태제과 임직원으로 구성된 비상대책위원회는 11일 조흥은행을 비롯 12개 금융기관으로 구성된 채권단에 지난 2월19일 선임된 이태욱 사장의 교체를 요구하는 공문을 발송하는 한편 본격적인 퇴진운동에 들어갔다. 김상철 기자 cheol@ked.co.kr

    한국경제 | 2000.04.12 00:00

  • 민국당 "야권통합추진委 구성하자"

    신상우 이기택 박찬종 최고위원을 비롯한 민국당 부산지역 후보 8명은 11일 "김대중 정권에 맞설 강력하고도 정권교체 세력이 될 수 있는 통합야당을 만들기 위한 야권통합 추진위원회를 구성하자"고 제의했다. 신 최고위원 등은 이날 오전 부산시지부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나라당 이회창 총재는 야권분열을 일으킨 장본인이며 부산.경남, 대구.경북의 한나라당 후보들조차 이 총재가 대통령감이 못된다고 생각해 이회창씨와 함께 찍은 사진을 선거홍보물에 사용하지 ...

    한국경제 | 2000.04.12 00:00

  • [총선 'D-1'] '자민련' .. "캐스팅보트 있어야 국가안정"

    ... "내각제 배신론"과 "경제파탄 책임론"으로 민주당과 한나라당을 비난하고 충청지역에선 "충청권 단결론"을 내세워 표심을 공략했다. 김 명예총재는 충청지역 유세에서 "호남지역이 95%의 지지율과 단결로 "호남 푸대접"을 이기고 정권교체까지 이룬 것을 거울삼아 충청지역도 이번 총선에서 자민련을 중심으로 단결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 "한나라당 이회창 총재가 김대중 대통령의 하야까지 요구하는 등 16대 국회는 한나라당과 민주당의 결렬한 투쟁이 예상된다"며 "양당간 ...

    한국경제 | 2000.04.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