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1-240 / 121,2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Premium 숫자로 확인된 ESG 경영 효과

    ... 좋지 않은 경우 영업 성과가 좋지 않다는 연구 결과가 다수 나왔다. 스위스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 따르면 좋은 지배구조를 갖춘 기업일수록 높은 밸류에이션을 받는 반면, 이사의 재선출 시기가 통일되지 않아 한 번에 이사들을 교체할 수 없는 시차임기제 기업은 낮은 밸류에이션을 적용받았다. 경영진의 보상 활동 또한 회사의 재무 성과에 직접적 영향을 미쳤는데, 경영진의 보상 정책이 과도한 리스크를 추구하지 않도록 설계되었다면 회사의 성과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 ...

    한국경제 | 2021.10.15 06:02

  • thumbnail
    Premium 순환경제의 실마리 찾는 일본 기업들

    ... 흐름도 개선 타이어업계의 대기업인 브리지스톤은 B2B 사업으로 순환경제를 실천하고 있다. 닳은 타이어의 표면을 갈아내고 남은 부분을 재활용하는 리트레드(retread) 서비스가 그것이다. 리트레드를 2회 반복하면 매번 신품으로 교체하는 경우와 비교할 때 제조 시 원재료 사용량과 탄소배출량을 절반으로 줄일 수 있다. 브리지스톤은 운송사를 대상으로 리트레드 서비스를 타이어 교환이나 로테이션, 공기압 관리 같은 유지·보수 서비스와 결합한 토털 패키지 ...

    한국경제 | 2021.10.15 06:00

  • thumbnail
    미, 유엔인권이사회 3년 반만에 복귀…"중국에 초점 맞출 것"

    ... 국가들의 인권침해 비판에 앞장섰다고 AFP는 전했다. 따라서 내년부터 유엔 인권이사회에서 미국과 중국이 직접 충돌하는 것은 물론 다른 이사국들도 두 편으로 갈라지는 등 양극화 우려가 나오고 있다. 또한 이날 유엔총회에서는 아프리카의 독재 국가로 악명 높은 에리트레아도 인권이사회 이사국으로 선출돼 논란이 일고 있다. 스위스 제네바에 위치한 유엔 인권이사회는 매년 전체 이사국의 3분의 1을 교체하며, 이사국은 한 차례 연임할 수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15 05:14 | YONHAP

  • thumbnail
    중남미 선거의 계절…11월 대선·총선 줄줄이 치러져

    ... 선두를 달리고 있는 가운데 극우 공화당 대표인 호세 안토니오 카스트가 추격 중이다. 이날 과반 득표 후보가 없으면 12월 19일에 1, 2위 후보의 결선투표가 치러진다. 멕시코, 아르헨티나, 페루 등에 이어 칠레에서도 좌파 정권교체가 이뤄지면, 중남미의 좌파 물결이 더욱 뚜렷해지게 된다. 베네수엘라 지방선거의 경우 지난 2018년 대통령 선거와 지난해 국회의원 선거에 불참했던 야권이 보이콧을 끝내고 후보를 냈다는 점에서 주목해야 할 선거다. 야권은 "이번 ...

    한국경제 | 2021.10.15 03:55 | YONHAP

  • thumbnail
    레바논 헤즈볼라 시위중 총격전…6명 사망·30여명 부상(종합2보)

    ... 14일(현지시간) 시위 도중 총격전이 벌어져 최소 6명이 죽고 30여 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고 로이터, AP 통신 등이 보도했다. 이날 첫 총격은 베이루트 남쪽 교외의 타유네 지역에서 지난해 대폭발 참사의 진상조사 책임자인 판사 교체 요구 시위 중 일어났다. 레바논군은 성명을 통해 "기독교도와 시아파 무슬림 거주지역 사이의 원형교차로를 지나는 시위대를 겨냥해 총격이 가해졌다"고 말했다. 성명은 이어 "기독교도 거주지에서 시작된 총격은 교전으로 이어졌다"고 ...

    한국경제 | 2021.10.15 02:54 | YONHAP

  • thumbnail
    레바논서 헤즈볼라 주도 시위중 총격전…최소 5명 사망(종합)

    ... 수도 베이루트에서 14일(현지시간) 시위 도중 총격전이 벌어져 최소 5명이 사망했다고 로이터 AP 통신 등 외신이 보도했다. 이날 첫 총격은 베이루트 남쪽 교외의 타유네 지역에서 지난해 대폭발 참사의 진상조사 책임자인 판사 교체 요구 시위 중 일어났다. 레바논군은 성명을 통해 "기독교도와 시아파 무슬림 거주지역 사이의 원형교차로를 지나는 시위대를 겨냥해 총격이 가해졌다"고 말했다. 성명은 이어 "기독교도 거주지에서 시작된 총격은 교전으로 이어졌다"고 ...

    한국경제 | 2021.10.14 22:36 | YONHAP

  • thumbnail
    NC 신민혁, 몸쪽 직구를 던진 후 '천하무적'이 됐다

    ... 7회말에도 마운드에 오른 신민혁은 김웅빈의 3루타와 대타 송성문의 1타점 적시타로 실점을 허용했다. 하지만 박동원을 3루수 방면 병살타로 유도하며 추가 실점 없이 위기를 벗어났다. 이동욱 NC 감독은 8회말 투수를 김진성으로 교체했다. 신민혁의 투구 수는 81개에 불과했다. 한 이닝 정도 더 맡길 수 있었지만 무리하지 않고 불펜을 가동했다. 이로써 신민혁은 4경기 연속 눈부신 호투를 이어갔다. 4경기에서 27이닝을 던지며 내준 자책점은 단 3점에 불과했다. ...

    한국경제 | 2021.10.14 22:24 | YONHAP

  • thumbnail
    일본 31일 총선…시험대 오른 기시다, 수백조원 부양책 강조(종합3보)

    ... 정권 말기에는 내각 지지율이 바닥을 기면서 자민당 단독 과반이 무너지고 연립 여당인 공명당 의석을 합해 겨우 과반을 유지할 것이라는 관측도 제기된 바 있다. 그러나 기시다 내각 지지율이 스가 내각 말기에 비해 크게 올랐고, 총리 교체 효과로 자민당 지지율도 상승했다. 기시다는 기자회견에서 "여당이 과반을 확보하는 것"이라고 다소 느슨한 승패 기준을 제시했다. 자민당 의석수 감소가 예상되는 상황과 선거 운동 과정의 변수 등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 아마리 아키라(甘利明) ...

    한국경제 | 2021.10.14 22:06 | YONHAP

  • thumbnail
    뚜렷해지는 이상신호…조상우, NC 9번에 143㎞ 직구 피홈런

    ... 던진 직구의 시속은 143㎞에 불과했다. 그전까지 49경기에서 홈런이 2개에 불과했던 김기환은 그 공을 그대로 잡아당겨 담을 크게 넘겼다. 결국 조상우는 ⅔이닝 4피안타 4실점의 충격적인 난조 끝에 이닝을 마무리하지 못하고 교체됐다. 일시적인 구위 저하라고 말하기엔 이상 신호가 그전부터 있었다. 조상우는 9월 14일 NC전에서 직구 평균 시속이 143.9㎞에 그쳤다. 같은 달 22일 열린 SSG 랜더스전에서도 1이닝 무실점을 기록하긴 했지만, 직구 ...

    한국경제 | 2021.10.14 21:40 | YONHAP

  • thumbnail
    레바논서 헤즈볼라 주도 시위중 총격전…최소 5명 사망

    ... 사이의 원형교차로를 지나는 시위대를 겨냥해 총격이 벌어졌다"고 말했다. 성명은 이어 "기독교도 거주지에서 시작된 총격은 교전으로 이어졌다"고 부연했다. 처음 총격을 가한 주체는 확인되지 않았다. 다만, AFP 통신은 시아파 무장 정파 헤즈볼라 대원들도 소총을 들고 먼저 총격을 가한 괴한과 교전했다고 전했다. 이날 시위는 베이루트 대폭발 참사의 조사를 담당한 법관 교체를 주장해온 헤즈볼라와 관계 정당인 '아말 운동'이 주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0.14 2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