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22,6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더 젊어지는 SK하이닉스…첫 40대 사장, 30대 부사장 탄생(종합)

    1975년생 노종원 사장 승진…곽노정 사장도 승진해 '5사장 체제' 이석희 CEO 유임…82년생 임원, 생산직 출신 임원도 첫 발탁 SK하이닉스가 창사 이래 처음으로 40대 사장, 30대 부사장을 발탁하며 세대교체에 나섰다. SK하이닉스는 2022년도 임원 인사와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인사에서 노종원(46) 경영지원 담당 부사장과 곽노정(56) 제조·기술담당 부사장이 각각 사장으로 승진했다. SK하이닉스에서 40대 사장이 ...

    한국경제 | 2021.12.02 16:27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윤핵관發 모욕적 발언, 상황 악화시켜"

    ... 듣고 실소를 금하기 어려웠던 부분이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이것이 당무 거부냐 얘기하시는데, 우리 후보가 선출된 이후에 저는 당무를 한 적이 없다"며 "후보의 의중에 따라 사무총장 등이 교체된 이후 제 기억에 딱 한 건 이외에 보고를 받아본 적이 없는 것 같다"고 성토했다. 윤 후보 측이 내세운 권성동 사무총장이 김석기·성일종 부총장을 교체해달라고 요청한 것 이외에는 자신과 당무 관련 협의를 전혀 ...

    한국경제 | 2021.12.02 16:10 | YONHAP

  • thumbnail
    친환경 예능의 등장! '패키지'를 바꾸는 연예인들

    ... 가장 익숙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당연히' 플라스틱을 사용할 필요는 없다. 최근 한 대형마트는 환경 파괴를 막고자 과일 포장에 쓰이는 플라스틱을 '재생 플라스틱(버려진 플라스틱을 원료로 만든 것)'으로 교체하는 등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외에도 우리가 당연시 하는 일상 속 플라스틱 쓰레기가 있다. 바로 '세제'다. 주방세제는 물론, 섬유유연제, 세탁세제까지. 무언가를 깨끗하게 만들기 위해 사용하지만 정작 지구는 조금씩 깨끗함을 ...

    키즈맘 | 2021.12.02 16:07 | 김주미

  • thumbnail
    윤석열, 이준석 제주행에 "리프레시하길…압박할 생각 없었다"

    ... 리프레시(재충전)를 했으면"이라고 덧붙였다. 윤 후보는 "경선 때 우리가 함께 (경쟁)했던 분들에 대해서도 빠른 시일 내에 원팀을 구성해야 한다고 했지만, 본인들이 마음의 정리를 할 때까지 격려하고 순리대로 풀어가기 위해 많이 기다렸다"며 "그런 것과 같은 차원"이라고 현 상황을 풀이했다. 그는 "서로 다른 생각이 있더라도 정권교체를 위해서 함께 가야 한다는 것은 분명하다"며 "그런 차원에서 이 모든 문제를 대하도록 하겠다"고 부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2.02 16:04 | YONHAP

  • thumbnail
    원희룡 "이준석, 큰 모습 보여야…김종인에 국민 바람 전할 것"

    ... 많이 하시는 것 같다"고 입을 뗐다. 이어 "원팀이 되려면 우선 경선을 치렀던 홍준표, 유승민 후보 및 그분들을 지지했던 분들과도 한 팀이 돼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당 밖에 계셨던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이라든지 정권교체를 위해서 함께하겠다는 분들과 최선을 다해 단합된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정비를 해야 했는데 세밀한 이 과정들을 밟는 데 부족함이 있었다"고 했다. 원 본부장은 "원팀 정신을 위해 할 수 있는 역할을 다하겠다"고 강조하며 "김 전 ...

    한국경제 | 2021.12.02 15:54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尹측근의 '이준석이 홍보비 해먹으려한다'는 발언, 굉장히 모욕적"

    ... 패싱' 취지의 발언을 하기도 했다. 이 대표는 "'당무 거부냐'는 이런 얘기를 하는데 우리 후보가 선출된 이후에 저는 당무를 한 적이 없다"며 "왜냐하면 후보의 의중에 따라 사무총장 등이 교체된 이후 저는 제 기억에 딱 한 건 이외에 보고를 받아본 적이 없는 것 같다"고 했다. 이어 "저에게 당무에 대해서 어떤 의사를 물어본 적이 없고, 협의도 거치지 않았기 때문에 저는 당무 공백이 발생했다고 생각하는 인식 ...

    한국경제 | 2021.12.02 15:46 | 성상훈

  • thumbnail
    불륜 때문?…'40대 이상 커플 출입 금지' 캠핑장 논란

    ... 동시에 커플, 여성 전용 캠핑장으로 전체 컨셉을 꾸몄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커플일지라도 가족 외에는 40대 이상 연인 등에게 적합하지 않아 예약을 제한하고 있다"며 "캠핑장은 전부 카라반으로 교체하여 2030 고객 취향에 맞췄으므로 40대 이상 고객에게는 적합하지 않다. 40대 이상 분들은 자녀를 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예약을 자제 부탁한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본 일부 네티즌들은 "캠프장도 갈라치기를 ...

    한국경제 | 2021.12.02 15:22 | 김대영

  • thumbnail
    이재근 국민은행장 내정자 "나이는 숫자에 불과…성과에 따라 보상"

    ...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며 "능력에 따라, 성과에 따라 보상하는 문화를 반드시 만들겠다"고 밝혔다. 전날 만 55세로 KB금융 계열사 대표 가운데 가장 젊은 이 내정자가 행장 후보로 추천되면서 KB금융이 세대교체에 착수했다는 관측이 나왔다. 이 내정자는 2일 서울 여의도 국민은행 본점 출근길에서 "저를 은행장 내정자로 두신 것은 단순히 나이가 어려서는 아니다"라며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고 정신적으로, 업무적으로 준비가 ...

    한국경제 | 2021.12.02 15:09 | 박진우

  • thumbnail
    아파트 8층서 창틀 교체하던 작업자 2명 추락사

    2일 오전 9시께 서울 강서구 방화동의 한 아파트 8층에서 창틀 교체 작업을 하던 40대 남성과 30대 남성이 추락해 숨졌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새로 교체할 창틀을 끌어 올려 실내로 들이는 과정에서 기존 창틀이 밖으로 떨어지면서 균형을 잃고 추락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 책임자 등을 조사해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가 확인되면 입건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2.02 14:52 | YONHAP

  • thumbnail
    [고침] 국제('친중이냐 아니냐'…차이나머니에 요동치는…)

    ... 돌리고 중국과 손을 잡았다. 차이잉원 대만 총통 취임 이후 이들 중남미 3개국을 포함해 총 7개국이 대만과 국교를 끊었다. 최근 온두라스에선 중국과 수교를 내세운 좌파 야당 후보 시오마라 카스트로가 승리하면서 12년 만에 정권에 교체됐다. 이번 선거는 카스트로 후보의 친중 공약으로 온두라스가 대만 단교에 나서게 될지가 주요 관전 포인트 중 하나였다. 그 공약이 현실화하면 이제 15개밖에 남지 않은 대만의 수교국에서 이탈 국가가 추가로 나오게 된다. 중남미는 아니지만 ...

    한국경제 | 2021.12.02 14: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