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8,9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주택업계 "미분양, 정부가 사달라"…정부 "자구노력이 먼저"

    ... 정부는 분양가 인하와 건설업계의 자구 노력이 먼저라는 유보적 입장이다. 당장 국민 혈세를 투입해 미분양 주택을 매입해야 할 정도로 위기 상황은 아니라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 주택업계 "미분양 해소에 개입해달라" 국토교통부가 31일 공개한 '2022년 12월 주택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말 전국의 미분양 주택은 6만8천107호로 전월보다 17.4%(1만80호) 증가했다. 미분양은 지난해 11월부터 두 달 연속 1만호씩 늘어 원희룡 국토부 장관이 위험선으로 ...

    한국경제 | 2023.01.31 19:34 | YONHAP

  • thumbnail
    '미분양' 7만가구 육박…건설사들 "사달라"

    ... 1만가구, 1년 새 5만가구가 늘어날만큼 속도도 빠르고, ‘악성’으로 분류되는 ‘준공 후 미분양’도 12월 다소 크게 늘면서 ‘경착륙’ 우려가 커졌습니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30일, 국토부 기자실) : (미분양이) 방치되면 눈사태처럼 시장 전반에 경착륙 악영향이 있을 수가 있기 때문에...시장 기능이 일부 정상화되도록 하는게 우리가 준비하고 있는 대책입니다.] 미분양은 건설사들의 자금 압박을 키우고 결국 ...

    한국경제TV | 2023.01.31 18:37

  • 민간 참여 공공주택사업, 물가 반영해 사업비 조정

    부산시는 국토교통부가 ‘민간참여 공공주택사업 시행지침’ 개정 추진을 위한 행정예고에 들어간다고 31일 밝혔다. 시가 민간참여 공공주택사업에 물가 변동에 따른 사업비 조정이 가능하도록 정부에 건의한 결과다. 민간참여 공공주택사업은 공공시행자와 주택건설 사업자가 공동 시행한다. 그동안 물가 변동에 따른 계약금액 조정 규정이 없어 구체적인 사업비 조정이 어려웠다. 부산시에 에코델타시티 친수구역 등 다수의 민간참여 공공주택 사업이 ...

    한국경제 | 2023.01.31 18:36 | 민건태

  • thumbnail
    '무늬만 법인차' 줄어드나…이르면 7월 연두색 번호판 부착

    ... 구매한 뒤 사적으로 이용하는 꼼수를 막기 위한 조치다. 1억원이 넘는 초고가 외제차의 80%가 법인 명의로 팔리는 등 문제가 심각해지자 정부는 앞으로 연두색 번호판을 부착하지 않으면 세제 혜택을 주지 않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31일 서울 서초구 한국자동차산업협회에서 법인 승용차 전용 번호판 도입을 위한 공청회를 열고 한국교통안전공단이 제시한 번호판 도입 방안을 발표했다. 법인차에 대해 밝은 연두색의 전용 번호판을 적용하고, 앞으로는 연두색 번호판을 ...

    한국경제 | 2023.01.31 18:05 | 유오상

  • thumbnail
    흑산공항 12년 만에 본궤도…국립공원 해제, 2026년 개항

    ... 목표로 건설이 추진됐었다. 하지만 환경단체가 철새 서식지 및 환경 훼손 등의 우려가 있다고 반발하자 2016년부터 국립공원위원회 심의 과정에서 환경성·경제성·안전성 문제에 대한 위원간 이견으로 난관에 부닥쳤다. 이에 따라 국토교통부가 흑산공항 건설을 위한 실시설계까지 발주해놓고도 첫 삽을 뜨지 못하는 등 답보상태에 머물렀다. 이런 가운데 흑산공항 건설이 윤석열 정부의 국정과제 이행계획에 포함되고 전남도, 신안군, 신안군민들이 흑산공항 건설을 적극적으로 주장하면서 ...

    한국경제 | 2023.01.31 17:47 | YONHAP

  • thumbnail
    "지금 급매물 잡아 강남 진입"…열흘새 3억 뛰었다

    ... 잇달아 매매 계약이 체결되고 있다. 그러나 전문가들 사이에선 “급매물 매수 유입에 따른 일시적 반등일 뿐 주택 매수 심리가 본격적인 회복세로 접어들었다고 보긴 어렵다”는 분석이 지배적이다. 31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강남권 알짜 재건축 추진 아파트로 꼽히는 송파구 잠실동 잠실주공5단지 전용면적 82㎡는 지난 14일 24억7600만원에 팔렸다. 이 아파트 같은 주택형은 2021년 11월 최고가인 32억7880만원에 거래됐지만, 주택시장 침체가 본격화한 ...

    한국경제 | 2023.01.31 17:45 | 하헌형

  • 경부고속도로 26㎞ 지하화 '속도'

    경부고속도로 지하화 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국토교통부와 서울시, 경기도, 한국도로공사는 31일 업무협약을 맺고 협력을 위한 실무협의체를 출범한다고 밝혔다. 용인 기흥IC에서 양재IC까지 26㎞ 구간에 지하 고속도로를 짓는 사업은 총공사비만 3조8000억원에 달한다. 2월 예비타당성 조사를 시작으로 설계 작업을 끝낸 뒤 2027년 하반기 착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국토부를 비롯한 4개 기관이 협약을 맺은 것은 각자 진행하는 업무를 사전에 조율하기 ...

    한국경제 | 2023.01.31 17:43 | 유오상

  • thumbnail
    한 달에 1만가구…'미분양 레드라인' 넘었다

    ...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최근 2개월 연속 1만 가구씩 미분양이 늘면서 부동산 시장 경착륙 우려가 커지고 있다. ▶본지 1월 17일자 A1, 3면 참조 악성 미분양도 급증…대구 ‘극약처방’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12월 말 전국 미분양 주택이 총 6만8107가구로 전월에 비해 17.4%(1만80가구) 증가했다고 31일 발표했다. 2013년 8월(6만8119가구) 후 최대 규모다. 지난해 11월 1만810가구가 늘어난 데 이어 2개월 ...

    한국경제 | 2023.01.31 17:38 | 김은정/박종필/유오상

  • [사설] '안면몰수' 비판 듣는 '이재명 화법', 어디까지 믿어야 하나

    ... 했다가 비판이 거세자 “재미있으라고 과장한 게 문제가 됐다”고 발을 뺐다. 저학력, 저소득층이 국민의힘을 지지한다며 언론 환경 때문이라고 했다. 백현동 아파트 부지 용도 변경 특혜 의혹과 관련, “국토교통부가 협박했다”고 했으나 감사원은 협박이 아니라 협조를 구한 것이라고 했다. 대장동 등 검찰 수사에 대해선 ‘정치적 탄압을 받는 피해자’로 몰아가고 있다. 오죽하면 한 언론학자가 이 대표의 발언을 두고 ...

    한국경제 | 2023.01.31 17:31

  • thumbnail
    감사원 "국토부, 혼잡도 개선 고려 없이 수도권 광역도로 선정"(종합)

    광역교통망 구축 추진실태 감사…"터널형 방음시설 64% 가연성" "영동대로 지하개발공간 침수 우려…한강 수위 고려 안 돼"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대광위)가 선정한 수도권 광역도로 설치 사업 6개가 혼잡도 개선효과 등에 대한 검토 없이 단순히 지자체가 동의했다는 등 사유로 추진 대상이 된 것으로 나타났다. 감사원은 이 같은 내용의 '광역교통망 구축 추진 실태' 감사 보고서를 31일 공개했다. 감사원에 따르면 국토부는 2021년 7월 ...

    한국경제 | 2023.01.31 17:2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