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1-190 / 86,0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분기 건설공사 계약액 82조7천억원…작년 동기대비 8.8%↑

    올 2분기 건설공사 계약액이 작년 동기 대비 8.8% 증가한 82조7천억원으로 집계됐다고 국토교통부가 22일 밝혔다. 국가와 지방자치단체 등이 발주하는 공공공사 계약액은 13조7천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4.9% 감소했고, 민간공사는 69조원으로 12.0% 늘어났다. 공종별로는 토목 계약액이 산업설비 등의 증가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17.0% 늘어난 17조4천억원을 기록했다. 건축 계약액은 상업용과 공장·작업장 등 기타 건축의 증가에 힘입어 6.8% ...

    한국경제 | 2022.09.22 06:00 | YONHAP

  • thumbnail
    '1기 신도시 재정비' 놓고 김동연-야당 도의원 날선 공방

    ... 마스터플랜을 2024년에나 수립하겠다는 것은 사실상의 대선 공약 파기다. 경기도 차원에서 추진하겠다'고 호도하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며 "여론몰이, 선동적인 행보로 자칫 비쳐질 수 있다"고 재차 지적했다. 당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무지하고 무책임한 정치적 발언으로 혼란을 일으키고 있다"며 "정치 그렇게 하지 말라"고 작심 비판한 것과 같은 맥락이다. 이에 김 지사는 "중앙정부에 34년 있었는데 왜 모르겠나. 중앙정부와 각을 세울 의도도 없다"며 ...

    한국경제 | 2022.09.21 20:21 | YONHAP

  • thumbnail
    "소형은 주택 수 제외…임대투자 수요 끌어들여야"

    부동산 개발 사업이 프로젝트파이낸싱(PF) 대출 중단으로 어려움을 겪자 업계에선 다양한 위기 타개 방안을 제안하고 있다. 21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국토교통부와 금융감독원 등 관계당국에 접수된 건의는 크게 △소형 주택 주택 수 산정에서 제외 △공공기관의 PF 보증 대상 요건 완화 △금융회사의 고통 분담 등이다. 우선 임대 목적의 투자 수요를 적극 끌어들여 미분양을 막고 사업성을 끌어올려야 한다는 지적이다. 아파트 전용면적 40㎡ 이하, 오피스텔 ...

    한국경제 | 2022.09.21 18:24 | 박종필

  • thumbnail
    [단독] 은행, PF대출 중단…개발사업 '초비상'

    ... “금융감독원의 자본건전성 강화 방침이 대출 규정 변경에 영향을 미친 것 같다”고 말했다. 금융사 “돈 되던 PF가 이제 최대 리스크” 21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김정재 국민의힘 의원이 국토교통부로부터 받은 ‘전국 주택 착공 추이’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58만3737가구의 주택이 착공했지만 올해(7월까지)는 착공 실적이 22만3082건에 그치고 있다. 미분양 주택 수는 같은 기간 1만4864가구에서 3만1284가구로 ...

    한국경제 | 2022.09.21 18:21 | 박종필

  • thumbnail
    [단독] PF 금리 年10%, 연장땐 20%…"대출은 끝났다" 주택사업 포기 속출

    ... “금융감독원의 자본건전성 강화 방침이 대출 규정 변경에 영향을 미친 것 같다”고 말했다. 금융사 “돈 되던 PF가 이제 최대 리스크” 21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김정재 국민의힘 의원이 국토교통부로부터 받은 ‘전국 주택 착공 추이’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58만3737가구의 주택이 착공했지만 올해(7월까지)는 착공 실적이 22만3082건에 그치고 있다. 미분양 주택 수는 같은 기간 1만4864가구에서 3만1284가구로 ...

    한국경제 | 2022.09.21 18:19 | 박종필

  • thumbnail
    지방 부동산 규제 다 풀었지만…"수도권 빠져 효과 제한적"

    ... 지역의 부동산 규제가 전면 해제된다. 이에 따라 오는 26일부터 이들 지역의 주택담보대출 규제가 대폭 완화된다. 정부는 부동산 거래절벽으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를 우려한 지방자치단체의 요구를 수용해 전면 해제 결정을 내렸다. 국토교통부는 21일 주거정책심의위원회를 열어 부산·대구·광주·대전·울산·충북·충남·전북·경북·경남 등 지방 광역시·도의 ...

    한국경제 | 2022.09.21 18:16 | 김은정/이혜인

  • 수도권·세종 뺀 모든 지역…전매·대출 제한 사라진다

    ... 지역의 부동산 규제가 전면 해제된다. 이에 따라 오는 26일부터 이들 지역의 주택담보대출 규제가 대폭 완화된다. 정부는 부동산 거래절벽으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를 우려한 지방자치단체의 요구를 수용해 전면 해제 결정을 내렸다. 국토교통부는 21일 주거정책심의위원회를 열어 부산·대구·광주·대전·울산·충북·충남·전북·경북·경남 등 지방 광역시·도의 ...

    한국경제 | 2022.09.21 18:14 | 김은정

  • thumbnail
    수도권·세종 제외 지방전역 규제지역서 해제…경기외곽도 풀려(종합2보)

    ... 규제가 거의 대부분 풀린다. 세종과 인천 일부 지역도 투기과열지구에서는 해제되지만, 집값 불안 우려가 남아있어 조정대상지역으로는 유지된다. 경기 안성·평택·양주·파주·동두천 등 수도권 외곽 5개 지역은 조정대상지역에서 해제된다. 국토교통부는 2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올해 제3차 주거정책심의위원회(주정심)를 열어 오는 26일부터 이들 지역에 대한 규제지역을 조정하기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국토부는 이날 주정심 논의 결과 최근 주택가격 하락폭이 확대되고 금리 상승 등 하향 ...

    한국경제 | 2022.09.21 17:59 | YONHAP

  • thumbnail
    세종 빠지며 지방서 사라진 '투기지역'…서울 15개구만 남아

    ... 투기지역에서 해제하겠다고 발표하면서 이제 전국에 투기지역은 서울 15개구만 남게 된다. 정부는 주택시장 과열 양상에 따라 조정대상지역, 투기과열지구, 투기지역 등의 순으로 지역을 규정하고 규제를 가하고 있다. 투기과열지구와 조정대상지역은 국토교통부가 주거정책심의위원회를 열어서 지정하거나 해제하고, 투기지역은 국토부가 기획재정부에 요청하면 기재부가 부동산가격안정심의위원회를 열어 정한다. 투기과열지구는 2011년 12월, 투기지역은 2012년 5월 각각 없어졌다가 문재인 정부 시절인 2017년 ...

    한국경제 | 2022.09.21 17:55 | YONHAP

  • thumbnail
    '여기는 딴세상이네'…64억대 강남 '아리팍' 한달새 가격이

    ... 전역에서 집값이 하락세를 보이는 가운데 일부 초고가 단지에선 오히려 신고가 거래가 잇따르고 있다. 특히 입지가 뛰어난 ‘한강뷰’ 단지와 재건축 사업을 앞두고 있는 단지들이 큰 상승폭을 보이고 있다. 21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KB시세 기준 지난달 3.3㎡당 가격이 가장 높은 서초구 반포동 ‘아크로리버파크’ 전용면적 129㎡는 올해 성사된 거래 4건이 모두 연달아 신고가를 기록했다. 가장 최근인 ...

    한국경제 | 2022.09.21 17:37 | 이혜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