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3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靑소통수석, 김정은 '대화·대결 준비' 발언에 "대화에 방점"

    ... 그는 오는 19∼23일 방한하는 성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의 대북 접촉 가능성에 대해 "제가 답변하기 어려운 문제"라며 "(성김 특별대표의 방한으로) 좋은 분위기가 조성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박 수석은 또 프란치스코 교황의 방북 가능성에 대해 "백신으로 이제 세계가 코로나를 극복하는 과정이고 대전교구장 유흥식 대주교가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으로 임명돼 교황 방북 성사를 위한 최적의 여건이 만들어지고 있다"며 "결과로 도출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교황 ...

    한국경제 | 2021.06.18 15:46 | YONHAP

  • thumbnail
    교황청, 10월 기후변화 대응 콘퍼런스 주최…COP26 사전 행사

    교황청이 오는 10월 기후변화 대응을 주제로 한 콘퍼런스를 연다. 교황청 외무장관인 폴 리차드 갤러거 대주교는 이날 기자회견을 열어 오는 10월 4일 이탈리아 로마와 바티칸에서 '신앙과 과학 :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를 향해'로 명명된 콘퍼런스를 한다고 밝혔다. COP26 공동 주최국인 이탈리아·영국 정부가 후원하는 이번 콘퍼런스에는 전 세계 종교 지도자와 과학자 5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프란치스코 교황도 함께할 ...

    한국경제 | 2021.06.17 23:47 | YONHAP

  • thumbnail
    文, 한국 대통령 최초 ILO 기조연설…"사람 중심 회복 필요" [전문]

    ... 19일까지 '포스트 코로나 시대 사람 중심 회복'을 주제로 진행됐다. 문 대통령은 17일 오후 8시부터 90분간 화상으로 진행된 제109차 ILO 총회 '일의 세계 정상회담' 세션에 참가해 프란치스코 교황에 이어 두번째 기조 연설자로 나섰다. 다음은 문 대통령의 ILO 총회 기조연설 전문 존경하는 가이 라이더 사무총장님, 각 대륙을 대표하는 국가 정상과 노사정 대표 여러분, 코로나 위기를 넘어 '사람 중심 회복'을 추구하는 ...

    한국경제 | 2021.06.17 23:22 | 이보배

  • thumbnail
    文 대통령, 바르셀로나 성가족성당 방문 "삶의 경건함 느껴"

    ... 고견을 듣게 됐다"고 밝혔다. 성가족성당은 안토니 가우디가 설계해 1882년부터 짓기 시작해 현재까지 공사가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문 대통령은 최근 유흥식 라자로 대주교가 한국 천주교회 성직자 최초로 교황청 고위직은 성직자성 장관에 임명된 것을 언급하며 "한국 카톨릭의 기여와 역할에 대한 교황교황청의 높은 기대를 반영한 것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조르디 파올리 성가족성당 수석건축가로부터 성당 내 ...

    한국경제 | 2021.06.17 22:47 | 김정호

  • thumbnail
    문대통령, 바르셀로나 성가족성당 방문으로 유럽순방 마무리

    ... 성가족성당(가우디 성당)을 방문해 후안 호세 오메야 추기경과 환담을 했다. 이번 방문은 11일 시작된 영국·오스트리아·스페인 3개국 순방의 마지막 일정이다. 문 대통령은 "며칠 전 유흥식 라자로 대주교가 한국 가톨릭 성직자 중 최초로 교황청 고위직인 성직자성 장관에 임명되는 경사가 있었다"며 "한국 가톨릭의 역할에 대한 교황청의 높은 기대를 반영한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후안 호세 추기경은 "대통령님을 만나고 기도 제목이 하나 더 늘었다"면서 "한반도의 평화, ...

    한국경제 | 2021.06.17 20:42 | YONHAP

  • thumbnail
    교황 방북 기대감↑…교황청 입성 유흥식 대주교가 가교되나(종합)

    "특별 임무 맡을 수도"…교황 메신저·특사 가능성에 주목 대전교구장 유흥식(70) 대주교의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 임명을 계기로 프란치스코 교황의 방북 기대감이 한껏 고조되면서 유 대주교의 향후 역할이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지난 11일(현지시간) 전격적으로 발표된 유 대주교의 교황청 장관 임명은 한국 정부 및 천주교계 사이에 교황 방북 성사를 위한 물밑 움직임이 본격화하는 와중에 이뤄진 것이라 더욱 큰 관심을 모았다. 실제 한국 교계 안팎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6.17 20:35 | YONHAP

  • thumbnail
    문대통령, 오늘 ILO 총회서 영상 기조연설…"사람중심 회복"

    바이든·프란체스코 교황 참석…한미정상, 나흘만에 국제행사 공동 초청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오후 제109차 국제노동기구(ILO) 총회 메인 행사로 열리는 '일의 세계 정상회담' 세션에 영상으로 기조연설을 한다. 한국 대통령의 총회 참석은 1991년 한국의 ILO 가입 후 처음이다. 연설의 주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사람 중심 회복''이다. 이번 총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06.17 14:33 | YONHAP

  • thumbnail
    성 김 美대북대표, 방한기간 통일부도 방문…이인영 면담할 듯

    ... 전했다. 그가 대북특별대표 취임 후 처음으로 한국을 찾는 만큼 이인영 통일부 장관과 만날 가능성이 커 보인다. 과거에도 미국의 대북특별대표는 방한하면 통일부 장관과 면담하는 경우가 잦았다. 한편 대전교구장 유흥식 대주교의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 임명을 계기로 프란치스코 교황의 방북 기대감이 커지는 데 대해 "교황의 방북이 성사된다면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에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당국자는 밝혔다. 그는 "교황이 ...

    한국경제 | 2021.06.17 11:36 | YONHAP

  • thumbnail
    교황 방북 기대감↑…교황청 입성 유흥식 대주교 가교역할 하나

    "특별 임무 맡을 수도"…교황 메신저·특사 가능성에 주목 대전교구장 유흥식(70) 대주교의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 임명을 계기로 프란치스코 교황의 방북 기대감이 한껏 고조되면서 유 대주교의 향후 역할이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지난 11일(현지시간) 전격적으로 발표된 유 대주교의 교황청 장관 임명은 한국 정부 및 천주교계 사이에 교황 방북 성사를 위한 물밑 움직임이 본격화하는 와중에 이뤄진 것이라 더욱 큰 관심을 모았다. 실제 한국 교계 안팎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6.17 09:07 | YONHAP

  • thumbnail
    1천년만에…독 레겐스부르크 소년합창단, 소녀에게 개방

    ... 세계에서 공연하며 명성을 쌓아왔다. 그러나 이 합창단은 1945년부터 1990년대까지 500명 이상의 단원들이 성직자들에게 성폭력을 당해온 사실이 2017년 밝혀지면서 도마 위에 올랐다. 특히 합창단은 베네딕토 16세 전임 교황의 형이자 존경받는 성직자인 게오르크 라칭거 신부가 30년간 이끌어왔기 때문에 성범죄 사실은 더욱 주목을 받았다. 지난해 숨진 라칭거 신부는 당시 성범죄가 이뤄진 사실을 몰랐다고 반응했다. 독일에서는 중세 시대부터 소년들로만 ...

    한국경제 | 2021.06.16 11:1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