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4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총리 "백신 접종자 7월부터 종교행사 방역수칙 완화 검토"

    ... 완화해주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김부겸 총리는 25일 서울 종로구 한국기독교회관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을 예방한 자리에서 이같이 밝히며 집단면역 형성 상황을 고려하여 추가로 완화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고 ... 동참해달라며 "빠른 백신접종을 통한 집단면역 형성이 일상 회복의 지름길이고 이 경우 종교 활동도 조기에 정상화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부는 백신 접종자에 대한 다양한 인센티브 제공을 검토하고 있다. 앞서 ...

    한국경제 | 2021.05.25 17:30 | 신용현

  • thumbnail
    '이스라엘의 두 얼굴'에 초조한 아랍국…아브라함 평화 계속될까 [김리안의 중동은지금]

    ... 양측과 원만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이집트가 중재자 역할을 톡톡히 한 가운데, 지난해 아브라함 협정으로 이스라엘과 국교를 맺었던 아랍에미리트(UAE)도 이-팔 평화 복구를 위한 중재에 나서겠다고 자처했다. 이집트·UAE, ... 보인다"고 꼬집었다. 영국 싱크탱크 채텀하우스의 닐 퀼리엄 수석연구원은 "사우디 정부가 이스라엘과의 관계정상화를 고려하는 일은 이제 최소 몇년간은 상상할 수 없는 일이 돼버렸다"고 강조했다. BBC는 "미국으로부터 ...

    한국경제 | 2021.05.25 05:00 | 김리안

  • 유은혜 "철저한 방역으로 2학기 전면등교"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2학기 초·중·고등학교 등교를 전면 추진하겠다는 뜻을 공식화했다. 유 부총리는 17일 서울 영등포구 더케이 한국교직원공제회에서 열린 코로나19 학교 방역 관련 전문가 자문회의에서 “등교 수업과 수업 운영의 정상화는 교육 회복을 위한 여러 대책 중 핵심”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2학기 전면 등교 의지를 지난주 처음 나타낸 유 부총리는 이날 학교 방역 보완 방안에 대해 ...

    한국경제 | 2021.05.17 17:40 | 최만수

  • thumbnail
    "시진핑 연내 국빈 방일 어려울 듯…내년 이후나 가능"

    ... "(시진핑 주석을) 초청할 상황이 아니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홍콩과 위구르 자치구 인권 탄압 등에 관한 국제사회의 중국 비판이 커지고 있는 점을 배경으로 꼽았다. 산케이신문은 "국빈 방일은 빨라야 일중(중일) 국교 정상화 50주년인 내년 이후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시진핑 주석은 일본 측의 초청에 따라 지난해 4월 일본을 방문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감염 확산 사태로 그해 3월 5일 잠정 연기했다. 이후 홍콩 국가보안법 문제에 ...

    한국경제 | 2021.03.01 19:06 | 김정호

  • thumbnail
    [다산 칼럼] 美·中관계에 '복원'은 없다

    역사를 되돌아보면 미국 민주당엔 친중(親中) DNA가 있다. 국공내전 때 장제스에 대한 군사 지원을 끊어 중국 대륙이 공산화되도록 방치한 해리 트루먼 대통령은 민주당이다. 1979년 국교정상화해 광기의 문화대혁명으로 파탄 직전에 이른 중국을 기사회생시킨 지미 카터 대통령도 민주당이다. ‘시장경제국’이 아니면 가입할 수 없는 중국의 세계무역기구(WTO) 가입을 밀어붙인 것은 빌 클린턴 민주당 대통령이다. 버락 오바마 대통령 ...

    한국경제 | 2021.01.28 17:43

  • thumbnail
    스가 "한국과 관계 매우 엄중…적절한 대응 요구할 것"

    ... 관해서는 나 자신이 선두에 서서 미국을 포함한 관계국과 긴밀하게 협력하면서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김정은 위원장과 조건 없이 직접 마주할 결의에 변화가 없으며 일조평양선언(북일평양선언)에 토대를 두고 납치·핵·미사일이라는 여러 현안을 포괄적으로 해결하고 불행한 과거를 청산해 국교 정상화를 목표로 한다"고 덧붙였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1.18 19:16 | 김정호

  • thumbnail
    강창일 주일대사 "日자산 압류는 최악의 상황…정치적 해결해야"

    강창일 신임 주일 한국대사가 현재의 한·일 관계를 “국교 수립 이후 최악”이라 진단하며 양국 정부가 정치적 해결 방안을 찾아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법원 판결로 일본 정부와 기업의 자산이 압류될 ... 관계의 전환점이 될 수 있다는 뜻을 내비쳤다. 강 대사는 이어 “문 대통령이 한·일 관계 정상화와 양국 간 협력 체제 강화에 애써달라고 당부했다”고 말했다. 강 대사는 박근혜정부 당시 체결된 한·일 ...

    한국경제 | 2021.01.17 15:55 | 송영찬

  • 금주(1월8일~1월14일)의 신설법인

    ...middot;디지털 콘텐츠 개발 서비스업) ▷네모벤처스(최형섭·100·기업의 인수, 정상화 및 매각) ▷네블스쿨(한성곤·0·온라인 마케팅 교육업) ▷네스트앤드(이동완&mid...택·100·구두, 신발, 가방, 가죽제품 등의 수리, 수선, 리폼 및 도소매업) ▷한국교육문화개발원(김진만·1·평생교육시설 설치,운영에 관한 지원사업) ▷행복만들기(권성일&...

    한국경제 | 2021.01.15 14:03 | 민경진

  • thumbnail
    日 스가 "北 도쿄 올림픽 참가 주시…조건 없이 대화할 것"

    ... 시간이 없다는 전제에 대해 "그런 의미에서 조건을 붙이지 않고 김정은 위원장과 직접 마주할 결의"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스가 총리는 "일조평양선언(북일평양선언)에 토대를 두고 납치·핵·미사일이라는 모든 현안을 포괄적으로 해결하고 불운한 과거를 청산해 북한과 국교 정상화를 목표로 한다는 생각에 변함이 없다"고 덧붙였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1.13 20:46 | 김정호

  • thumbnail
    [천자 칼럼] 이스라엘과 수니파

    ... 두렵기는 이스라엘도 마찬가지다. 이란 핵협정이 트럼프 미 대통령에 의해 파기되긴 했지만, 이스라엘과 사우디의 관계 정상화는 예정된 수순으로 볼 수 있다. 35세의 젊은 군주 무함마드 왕세자가 주도하는 사우디 국가개혁에도 ‘이스라엘과의 ...o;의 후손이다. 국제관계에는 영원한 적도, 영원한 동지도 없다는 진리를 새삼 일깨운다. 이스라엘과 사우디가 국교를 수립한다면 1978년 이스라엘과 이집트 간 캠프데이비드 협정처럼 한 획을 그을 수 있다. 그 공(功)을 트럼프 ...

    한국경제 | 2020.11.24 17:42 | 장규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