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01-110 / 1,4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Premium (박동휘의 한반도는 지금) 악화일로 한일관계, 준비 안된 '결기'는 도박이다

    (박동휘 정치부 기자) 한일 관계의 근간은 1965년에 체결된 한일협정이다. 양국 간 국교정상화된 조약으로 ‘포괄적 경제 배상’이 핵심이다. 미국의 중재로 성사된 당시 협정은 수많은 반발에도 불구하고, 전후 재건을 위해 과거를 묻어두자는 위정자의 한 마디에 빛을 보게 됐다. 2차 세계대전 이후 한일외교사의 시작을 1965년으로 보는 이유다. 올해로 20주년을 맞은 ‘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은 한일관계에 ...

    모바일한경 | 2018.12.06 11:44 | 박동휘

  • 한달새 두번째 대법 강제노동 배상판결…한일관계 '안갯속'

    ... “이런 판결은 한·일 청구권협정에 분명히 반(反)한다”며 “두 판결은 국교정상화 이후 쌓아온 한·일 우호협력 관계를 근본적으로 뒤집는 것으로 극히 유감”이라고 반발했다. ... 이수훈 주일 한국대사를 초치했다. 아키바 다케오 외무성 사무차관은 이 대사에게 “힌·일 국교 정상화 이후 법적 기반을 근본부터 뒤집는 판결은 결코 용인할 수 없다”고 항의했다고 NHK 방송이 전했다. ...

    한국경제 | 2018.11.29 15:48 | 김채연

  • thumbnail
    日 외무상, 강제징용 배상 판결에 "수용 불가"

    ... "매우 유감이다. 결코 받아들일 수 없다"고 밝혔다. 고노 외무상은 담화를 통해 "이번 판결은 한일 청구권협정에 명백히 반(反)하고, 일본 기업에 대해 한층 부당한 불이익을 주는 것이자, 1965년 한일 국교정상화 이후 구축해 온 양국의 우호 협력관계의 법적 기반을 근본부터 뒤집는 것"이라며 유감을 표명했다. 그는 "일본은 한국에 일본의 이런 입장을 재차 전달하고 한국이 즉각 국제법 위반 상태를 시정하는 것을 포함해, ...

    한국경제 | 2018.11.29 11:27

  • thumbnail
    대법 "미쓰비시도 강제징용 피해자에 배상해라"

    ... 제대로 된 식사나 급여를 받지 못했다. 일본군, 일본 경찰 등의 통제 속에 좁은 숙소에서 10~12명이 생활해야 했고 가족과의 서신도 검열 받았다고 주장했다. 1·2심은 "불법행위가 있는 날로부터는 물론 일본과의 국교정상화된 1965년부터 기산하더라도 소송청구가 그로부터 이미 10년이 경과돼 손해배상청구권이 시효 완성으로 소멸했다"며 원고 패소 판결했다. 하지만 대법원은 2012년 5월 "청구권이 소멸 시효의 완성으로 ...

    한국경제 | 2018.11.29 10:45

  • thumbnail
    [박희권의 호모글로벌리스 (10)] 대화의 거리

    ... 쿠바의 피델 카스트로 의장이 미국·쿠바 간 외교관계 복원 가능성을 묻자 그가 답변했다. “고슴도치가 어떻게 사랑을 나누는지 아세요? 매우 조심스럽게요. 고슴도치처럼 미국과 쿠바도 매우 조심스럽게 접근해야 할 겁니다.” 도너번이 말한 신중함이 부족해서였을까? 냉전의 격랑에 휩쓸려 양국은 오랫동안 국교정상화하지 못했다. 1961년 국교 단절 이후 2015년 외교관계가 복원되기까지는 반세기가 넘는 시간이 걸렸다.

    한국경제 | 2018.11.26 17:10

  • thumbnail
    日, 수교 후 부산에 공장…고무신→운동화 바꿔 신어

    ... 치열한 전투가 벌어지는 동안 고무신 대신 군화 등을 납품하기 시작했다. 피란민은 풍부한 노동력을 공급하는 역할을 했다. 1970년대는 신발 주력제품이 고무신, 군화가 아니라 운동화로 바뀌었다. 1965년 한·일 국교 정상화 이후 일본의 운동화 제조 기술과 생산설비가 유입됐다. 지리적으로 가까운 부산으로 일본 회사들이 진출했다. 1970년대 후반과 1980년대 초반까지가 부산 신발산업의 전성기였다. 출퇴근 시간에 주요 신발공장 앞은 직원들의 ...

    한국경제 | 2018.11.11 18:40 | 김기만

  • thumbnail
    제3국도 제재하는 '세컨더리 보이콧'…북한에도 적용 중

    ... 나라에 석유 수출을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중동으로부터 대다수 석유를 수입하는 한국도 제재에 동참했다. 1978년에는 아예 이스라엘과 국교를 단절했다. 당시 중동 건설 붐이 일면서 아랍 국가들의 요구를 수용할 수밖에 없었다. 다만 이스라엘과 아랍 국가들이 평화 조약을 맺으면서 한·이스라엘 관계도 정상화됐다. 북한도 ‘미국 제재’ 단골 적용 대상 북한도 미국의 세컨더리 보이콧이 적용되는 단골 국가다. 미국은 2005년 ...

    한국경제 | 2018.11.05 09:01 | 김형규

  • thumbnail
    나홀로 강제징용 피해자 편든 일본 도쿄신문

    ... 것으로 국가 간 합의를 맺었는데 이날 판결이 이를 정면으로 뒤집은 것이라는 요지였습니다. 특히 보수 매체들은 강한 표현을 써가며 비판했습니다. 일본 최대 부수를 자랑하는 요미우리신문은 31일자 사설에서 “일본과 한국이 국교정상화를 할 때 맺은 합의에 명백하게 반한다. 양국관계를 긴 시간 안정시켜 온 기반을 손상시키는 부당한 판결은 도저히 용인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극우 성향의 산케이신문도 “전후 쌓아올린 한일관계를 망가뜨리는 부당한 ...

    한국경제 | 2018.11.02 09:08 | 임락근

  • thumbnail
    Premium 나홀로 강제징용 피해자 편든 일본 도쿄신문

    ... 것으로 국가 간 합의를 맺었는데 이날 판결이 이를 정면으로 뒤집은 것이라는 요지였습니다. 특히 보수 매체들은 강한 표현을 써가며 비판했습니다. 일본 최대 부수를 자랑하는 요미우리신문은 31일자 사설에서 “일본과 한국이 국교정상화를 할 때 맺은 합의에 명백하게 반한다. 양국관계를 긴 시간 안정시켜 온 기반을 손상시키는 부당한 판결은 도저히 용인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극우 성향의 산케이신문도 “전후 쌓아올린 한일관계를 망가뜨리는 부당한 ...

    모바일한경 | 2018.11.01 15:54 | 임락근

  • thumbnail
    강제징용 대법 판결에 일본 반발..주일한국대사 초치, 강하게 항의

    ... 나가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일본 측은 이번 대법원 판결에도 불구하고 1965년 한일청구권협정으로 강제징용 배상 문제가 ‘완전히·최종적으로 해결됐다’는 입장을 고집하고 있다. 한·일 국교 정상화의 근간인 청구권 협정이 부인하면서 양국관계의 근본 틀이 손상됐다는 주장이다. 국제 조약의 효력을 부인한 것으로 위안부 문제같은 정치적 해결도 어려울 것이란 게 일본언론의 전망이다. 일본 정부는 국제사법재판소(ICJ) 제소 절차를 ...

    한국경제 | 2018.10.30 16:09 | 김동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