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9,4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장인 앞에서 아내 살해한 남편, 신상 공개하라" 靑 청원

    이혼 소송 중인 아내와 다툼을 벌이다 흉기로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40대 남성의 신원을 공개해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올라왔다. 7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옷 가져가라고 불러서 이혼소송 중인 아내 살해한 가해자 신상 공개를 촉구한다`는 제목의 청원이 올라왔다. 오후 3시 기준 1만4천여명의 동의를 얻었다. 청원인은 "남편 장씨는 지난 5월부터 아내와 별거하며 이혼 소송을 벌여왔다"며 "피해자 A씨는 `자녀들 옷을 가져가라`는 장씨의 말을 ...

    한국경제TV | 2021.09.08 15:38

  • thumbnail
    "쓰러지기 직전까지 대화했는데…화이자 맞고 뇌사" 또 청원

    기저질환 없이 건강하던 어머니가 화이자 백신 1차 접종 이후 뇌사 상태에 빠졌다는 안타까운 사연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올라왔다. 7일 '만 50세 화이자 1차 접종 후 뇌사'라는 제목의 글을 올린 A 씨에 ... 지난 1일에는 군대 생활도 건강히 마친 만 22세 아들이 화이자 1차 접종 이후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에 빠졌다는 청원이 있었다. 지난 8월에는 체육 교사로 근무 중인 30대 예비 신랑이 화이자 백신 1차 접종 이후 급성 골수병 백혈병 ...

    한국경제 | 2021.09.08 14:34 | 홍민성

  • thumbnail
    하태경, 靑 여가부 폐지 주장 일축에 "어불성설"

    청와대가 국민청원을 통해 제기된 여성가족부(여가부) 폐지 주장을 일축했다. 이를 두고 국민의힘 대권 주자 하태경 의원은 "어불성설"이라며 여가부를 폐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여가부 존치 및 권한 강화'를 주장하는 청원과 '시대착오적인 여가부는 해체해야 한다'는 청원이 함께 올라왔다. 이들은 각각 20만7000여명, 26만3000여명의 동의를 받아 청와대의 공식 답변에 필요한 요건을 갖추었다. ...

    한국경제 | 2021.09.08 12:06 | 김대영

  • thumbnail
    "애들 어떡해"…장인어른 앞에서 아내 살해한 男 신상 공개 청원

    ... 강서구 화곡동 자택에 옷을 가지러 온 아내를 '일본도(장검)'로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아내가 이혼소송을 제기한 문제로 말다툼을 벌이다가 함께 집을 찾은 장인이 보는 앞에서 장검으로 찔렀다. 7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옷 가져가라고 불러서 이혼소송 중인 아내 살해한 가해자 신상 공개를 촉구한다"는 글이 올라와 하루 만에 1만3000여 명의 동의를 얻었다. 게시자는 "남편 장 씨는 지난 5월부터 아내와 ...

    한국경제 | 2021.09.08 12:02 | 이미나

  • thumbnail
    광주시교육청, '극단적 선택' 학교폭력 고교 특별감사

    ... 사망 전 남긴 편지 등을 근거로 경찰에 학교폭력 피해를 신고했다. A군은 숨지기 직전 작성한 편지에 자신이 평소 학교폭력을 당했다는 내용을 성적 고민, 가족과 친구 등에게 전하는 말과 함께 담았다. 유가족은 학교폭력 가해자 엄벌을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을 제기했고 20만명 이상 동의를 받았다. 이에 교육부는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며 엄중히 대처하고 있다"며 "앞으로 학교폭력이 일어나지 않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08 09:44 | YONHAP

  • thumbnail
    靑, 청원 게시판 '여가부 폐지론' 일축…"강하고 성숙한 사회 만들어야"

    청와대는 7일 여성가족부의 존폐를 각각 주장하는 청원에 대해 "여성가족부는 성평등 가치 확산, 포용적 사회환경 조성을 위한 역할이 있다"며 폐지 주장을 일축했다. 앞서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여가부를 폐지', '여가부 존치·강화' 등 대립하는 주장을 펼치는 청원이 각각 올라왔다. 류근혁 사회정책비서관은 청원 답변에서 "정부조직은 시대의 흐름을 반영하는 것"이라며 "여가부는 ...

    키즈맘 | 2021.09.07 17:06 | 김주미

  • thumbnail
    '과로사' 쿠팡 노동자 유족, "노동실태 개선" 靑 청원(종합)

    쿠팡 측 "대책위가 무리한 요구…유족과 직접 협의 못해 안타까워" 지난해 야간 근무를 한 뒤 숨진 쿠팡 노동자 고(故) 장덕준 씨의 유가족이 쿠팡에 재발 방지 대책을 촉구하며 청와대 국민청원을 제기했다. 택배노동자과로사대책위(대책위)와 장씨의 유족 측은 7일 민주노총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쿠팡은 1년이 다 되도록 제대로 된 사과와 재발 방지 대책을 내놓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장씨의 어머니는 "아들의 죽음 이후 더는 과로사가 없도록 회사에 ...

    한국경제 | 2021.09.07 16:27 | YONHAP

  • 靑, 여가부 폐지론 일축…"포용사회 위한 역할 있어"

    "폐지" vs "존치" 상반된 청원에 존치론 힘실어 청와대는 7일 "여성가족부는 성평등 가치 확산, 포용적 사회환경 조성을 위한 역할이 있다"며 여가부 폐지 주장을 일축했다. 앞서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여가부 폐지', '여가부 존치·강화' 등 상반된 주장을 담은 청원이 각각 올라왔다. 류근혁 사회정책비서관은 청원 답변을 통해 "정부조직은 ...

    한국경제 | 2021.09.07 16:06 | YONHAP

  • thumbnail
    '과로사' 쿠팡 노동자 유족, "노동실태 개선" 靑 청원

    지난해 야간 근무를 한 뒤 숨진 쿠팡 노동자 고(故) 장덕준 씨의 유가족이 쿠팡에 재발 방지 대책을 촉구하며 청와대 국민청원을 제기했다. 택배노동자과로사대책위(대책위)와 장씨의 유족 측은 7일 민주노총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쿠팡은 1년이 다 되도록 제대로 된 사과와 재발 방지 대책을 내놓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장씨의 어머니는 "아들의 죽음 이후 더는 과로사가 없도록 회사에 재발 방지 대책을 요구해왔지만, 쿠팡은 자신들이 제안한 대책마저도 ...

    한국경제 | 2021.09.07 14:29 | YONHAP

  • thumbnail
    '살인해 줘' 6살 아이가 유치원서 읽은 책에…"정서적 학대" 청원

    6살 자녀가 유치원 내 비치된 책을 읽은 뒤 정서적인 불안을 겪고 있다는 청원이 올라왔다. 학부모는 유치원 측이 5~6세 유아의 인지 수준에 맞지 않는 책을 비치해 아이의 정신건강 및 발달에 영향을 주는 정서적인 학대를 가했다고 주장했다. 7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서울 어느 병설유치원 내 아동 정서학대 실태를 고발합니다'라는 제목의 청원이 올라왔다. 해당 청원에 따르면 본인을 학부모라고 밝힌 청원인 A 씨는 지난 7월 28일 ...

    한국경제 | 2021.09.07 13:49 | 홍민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