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58,0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쏙쏙 경제뉴스] 일본 경제규모 30년 전으로 돌아갔다

    ... 한국은 지난해 GDP 세계 10위였다. 일본과의 격차는 줄어들고 있다. by 유승호 기자 *국내총생산(GDP)이란? 한 나라 안에서 1년 동안 생산된 재화와 서비스의 가치를 모두 합한 것. 그 나라의 경제 규모를 나타낸다. GDP를 인구로 나눈 1인당 GDP는 그 나라 국민의 평균적인 소득 수준이라고 할 수 있다. GDP를 해당 연도의 가격으로 나타낸 것을 명목 GDP, 물가 상승으로 늘어난 부분을 제외하고 계산한 것을 실질 GDP라고 한다.

    한국경제 | 2022.09.25 23:06

  • thumbnail
    與 '비속어 논란' 수습 안간힘…'XX도 없었다' 주장도(종합)

    "무차별적 깎아내리기…명백한 외교성과도 덮어" 박수영·나경원 등 "MBC 정치적 의도…왜곡·조작" "대통령실 해명 넘어선 의혹 제기"…일각서 역풍 우려 국민의힘이 윤석열 대통령의 미국 순방에서 불거진 '비속어 논란'을 잠재우느라 안간힘을 쓰고 있다. 장동혁 원내대변인은 25일 "민주당에 당부한다. 무차별적인 깎아내리기는 그만 멈춰달라"고 논평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대한민국 외교를 쑥대밭으로 만들어 버렸다. 순방 내내 '외교 참사'를 ...

    한국경제 | 2022.09.25 22:45 | YONHAP

  • thumbnail
    오승윤, 옥택연 향한 섬뜩한 눈빛...회칼 들었다 ('블라인드')

    배우 오승윤이 옥택연을 향해 섬뜩한 눈빛을 꺼냈다. 지난 23일 방송된 tvN '블라인드' 3회에서 오승윤은 '코코맘 사건'의 용의자로 떠오르며 류성준 형사(옥택연 분)와 대치했다. 류성준은 '조커 살인사건' 국민참여재판의 배심원이었던 코코맘 염혜진(백승희 분)이 살해당한 채 발견되자 앞서 발생한 '조커 살인사건'과 범행 수법과 시그니처가 동일하다는 점을 들어 정만춘(전진우 분)을 범인으로 확신했다. 그러나 염혜진이 살해당한 시각 정만춘은 판결에 ...

    텐아시아 | 2022.09.25 20:11 | 차혜영

  • thumbnail
    민간 해외 금융자산 복귀시켜 원달러 환율 안정 유도

    ... 금융자산을 국내로 되돌리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25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외환당국이 민간 대외자산을 국내로 환류시킬 제도적 방안을 검토 중이다. 순대외금융자산은 한국이 보유한 대외금융자산에서 금융부채를 뺀 개념으로 우리 국민의 해외 금융투자 자산이다. 정부가 환류 대상으로 보는 한국의 대외금융자산은 올해 2분기 기준 총 2조1천235억달러다. 대외금융부채 1조3천794억달러를 뺀 순대외금융자산만 따져도 7천441억 달러다. 2008년 금융위기 당시만 해도 ...

    한국경제TV | 2022.09.25 18:43

  • thumbnail
    당정 "노란봉투·양곡관리법 총력 저지"…對野 투쟁 예고

    국민의힘과 정부는 25일 고위당정협의회를 열어 더불어민주당이 추진 중인 양곡관리법과 노란봉투법을 포퓰리즘 법안으로 규정하고 입법을 총력 저지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당정이 대대적인 ‘대야 투쟁’을 예고하면서 쟁점 법안을 둘러싼 여야 간 대치는 더 치열해질 전망이다. 정진석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서울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열린 제4차 고위당정협의회에서 “야당은 다수 의석을 앞세워 다분히 포퓰리즘적이고 선동적인 ...

    한국경제 | 2022.09.25 18:22 | 양길성

  • 이재명 "불의 방관하는 건 불의"

    ...’라는 판단이 있었다”며 “이번 순방 이후 (대통령실의) 거짓말로 윤석열 정부에 대한 비판 강도가 거세질 거고 국정조사, 특검도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민주당은 대통령실에 대국민 사과와 인사교체도 요구할 계획이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차원에서 이번 문제에 대해 현안 질의 등 다각적으로 대응하기로 했다. 박 대변인은 “(윤 대통령이) 순방에 대해 입장을 밝히고 국민에게 사과해야 한다”며...

    한국경제 | 2022.09.25 18:21 | 이유정

  • 조규홍 "국민연금 고갈돼도 지급 보장"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25일 “국민연금 기금 소진 우려에 따른 국민 불안 완화를 위해 지급보장 명문화를 검토할 수 있다”고 밝혔다. 저출산 고령화 고착화로 기금 고갈이 예상되면서 ‘1990년대생은 국민연금을 받지 못하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는 데 대해 국가의 지급 책임을 법률에 못박을 가능성을 시사한 것이다. 조 후보자는 27일 국회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보건복지위원회에 제출한 서면 답변서에서 ...

    한국경제 | 2022.09.25 18:21 | 강진규

  • thumbnail
    수주 급증한 조선사 환헤지 지원…외환시장에 80억달러 매도 효과

    정부가 환율 방어에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 23일 국민연금과 외환당국이 10월 중 100억달러 규모의 통화스와프를 체결하기로 했다고 밝힌 데 이어 25일엔 조선업체의 선물환 매도를 지원해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 상승 압력을 낮추는 방안을 내놨다. 특히 조선업체의 선물환 매도 물량을 정부가 직접 매입하는 방안까지 꺼냈다. 민간의 해외 금융자산을 국내로 되돌리기 위해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세계적인 강(强)달러 흐름에 ...

    한국경제 | 2022.09.25 18:19 | 도병욱

  • 1조 들여 쌀 45만t '역대급' 수매

    정부와 국민의힘이 25일 고위 당정협의회를 열어 쌀값 하락을 막기 위해 총 45만t의 쌀을 연내 사들이기로 했다. 수확기(10~12월) 기준 역대 최대 규모의 시장격리(정부 매입·보관)로 올해 초과 생산량(25만t)보다 20만t이나 많다. 쌀 매입에 들어가는 예산만 1조원대에 달한다. 일각에선 더불어민주당이 추진하는 ‘쌀 시장격리 의무화’ 법안을 막기 위해 정부·여당이 쌀 매입량을 과도하게 늘렸다는 지적도 ...

    한국경제 | 2022.09.25 18:12 | 황정환

  • thumbnail
    "아이 미래 위해 비싸도 시켜야죠"…강남 학부모 사이 '열풍'

    ... 수준이다. 더 방치하면 디지털 대전환 경쟁에 뒤처져 주변국으로 전락할 것이다.” 25일 한국경제신문 AI경제연구소가 주최한 국가 디지털 전략 관련 웨비나에서 나온 신랄한 진단이다. 디지털 강국이라고 자부하는 한국이지만 국민의 AI 경쟁력은 기대 이하란 지적이다. 김진형 KAIST 명예교수 겸 인천재능대 총장은 “일부 대기업의 모범 사례를 국가 경쟁력으로 착각하면 안 된다”며 “중견기업으로만 내려가도 전문적인 역량을 보유한 ...

    한국경제 | 2022.09.25 18:09 | 송형석/황정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