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04651-704660 / 756,9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7개지역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21일 실시

    ... 4월2일에 이어 새 정부 들어 두번째로 치러지는 이번 선거는 여 권의 정계개편 추진 등 향후 정국향방에 중요한 분수령이 될 것이라는 점에서 결과가 주목된다. 선거일을 하루 앞둔 20일 현재 각 당의 자체분석 등에 따르면 국민 회의는 서울종로와 수원팔달,한나라당은 강릉을과 대구북갑에서 각각 우세를 보이고 있고 서울 서초갑과 광명을,부산 해운대.기장을에서는 팽팽한 접전이 예상된다. 여야 각당은 이에 따라 이날 상대당의 부정.불법선거에 대한 감시체 ...

    한국경제 | 1998.07.20 00:00

  • [부음] 주태헌 수암수산대표 부친상

    * 주태헌 수암수산대표.태술 광주석신고교사.태균 초청농산대표.태성 석수진로 도봉대리점장.태중 회사원.태문 국민회의 연수원부국장 부친상 =18일 오후3시 전남 무안군 현경면 가입리 자택 발인 20일 오전11시
    (063 18일 오후3시 전남 무안군 현경면 가입리 자택 발인 20일 오전11시 (0636)453-4309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7월 20일자 ).

    한국경제 | 1998.07.20 00:00

  • [취재여록] 한컴사태가 남긴 교훈

    "아래아한글이 갖는 사회 경제적인 의미가 이렇게 클줄 몰랐습니다. 예상외로 심각했던 국민들의 반발에 많은 고심을 했으나 이제 홀가분한 심정입니다" 아래아한글지키기 운동본부측 투자제의를 받아들여 경영권을 넘기기로 했다고 밝힌 20일 서울 호텔롯데에서의 이찬진 한글과컴퓨터(한컴) 사장은 오히려 미소를 띠고 있었다. 그 자신 이번 사태가 진행된 1개월여동안 기업경영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이 사장은 "앞으로는 잘 ...

    한국경제 | 1998.07.20 00:00

  • [7.21 재보선] 문제는 '투표율'..'혼전지역 막판 판세 점검'

    ... 지도부는 "할만큼 했다"면서도 초조함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혼전 때문이기도 하지만 투표율이 당락에 결정적인 변수가 될 것으로 보기 때문이다. 광명을의 경우 여성표와 호남.충청표 향방이 승부를 가를 것으로 보인다. 국민회의 조세형, 한나라당 전재희 후보측은 서로 투표율이 높으면 이긴다고 장담하고 있다. 투표율이 낮을 경우에는 어느 계층이 투표율이 높으냐에 따라 승패가 갈릴 것으로 보고 있다. 여론조사기관들은 그동안 낮에 여론조사를 실시하면 ...

    한국경제 | 1998.07.20 00:00

  • ['부동산' 패러다임이 바뀐다] (3) '투자대상서 생산요소로'

    ... 신규매입은 아예 엄두도 못내고 있다. 부동산이 이제는 재테크 수단이 아닌 애물단지라는 인식이 불과 1년남짓만에 뿌리박힌 것이다. "팔 수 있는 부동산은 다 팔아 현금흐름을 개선하고 부채비율을 낮추자는게 요즘 기업들의 화두"(국민투신 서석인 이사)이다. 삼성그룹은 "값이 쌀 때 사두자"란 생각을 버린지 이미 오래라고 말한다. 꼭 필요한 사업용도 사는 것보다는 임차쪽으로 방향을 돌리고 있다. 삼성생명 이호재 이사는 "그동안 직접 사들였던 지방영업매장을 임차쪽으로 ...

    한국경제 | 1998.07.20 00:00

  • [아래아한글지키기본부, 한컴 인수] (일문일답) 이찬진 사장

    이찬진 한글과컴퓨터 사장은 20일 기자회견을 갖고 아래아한글을 살리기로 결정한 배경과 과정에 대해 설명했다. 이찬진 사장은 한글지키기운동본부의 제의를 받아들이기로 한 이유를 "국민들의 한글에 대한 사랑과 관심을 저버릴 수 없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한글지키기운동본부의 제의를 받아들이기로 마음을 바꾼 이유는. "장기적으로 어느 쪽이 좋은가를 놓고 많은 고민을 했다. 단기적으로는 마이크로소프트(MS)의 제의를 받아들이는 게 이득이다. ...

    한국경제 | 1998.07.20 00:00

  • "김대통령 비자금 재/보선 유입" .. 이한동 발언 파문

    ... 말했다. 한 당직자는 이와관련,"확실한 증거를 갖고 있는 것은 아니다"면서 "그러나 여당이 공식적인 선거자금으로는 할 수 없는 엄청난 금권선거를 하고 있는 것으로 볼때 그 같은 추측이 충분히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국민회의 정균환 사무총장은 "선거를 불과 며칠 앞두고 걸러지지 않은 내용을 주장하는 것은 평소 이총재대행 답지 않은 태도"라며 "아무리 선거가 급해도 이렇게 할 수 있느냐"고 반박했다. 그는 전반적으로 이 대행이 선거를 의식해 ...

    한국경제 | 1998.07.20 00:00

  • [7.21 재보선] '퇴출' 안된 진흙탕 싸움 .. '선거운동 결산'

    ... 불법향응 현장 적발로 허위선전하고, 이 부총재가 폭력을 행사했다는 등 흑색선전 조작에 열을 올리고 있다"며 "이같은 무고행위가 지속될땐 법적 대응도 불사 할 것"이라고 밝혔다. 여야 중앙당차원의 금품 향응제공 공방전도 가열됐다. 국민회의는 경기 수원팔달에 출마한 한나라당 남경필 후보가 관광버스를 동원한 선심관광, 노인회 등에 대한 향응제공 등을 펴고 있다고 비난했다. 반면 한나라당은 광명에서 이루어진 총청향우회 5백만원 현금봉투 지급, 선거사무실 지하의 ...

    한국경제 | 1998.07.20 00:00

  • 주택경기 활성화위한 고육책..양도소득세 감면대상확대 배경

    ... "주택시장안정대책"에도 불구하고 주택시장이 활성화될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는 것이 가장 큰 이유다. 나름대로 극약처방을 내렸지만 약발이 먹히지 않아 어쩔 수 없이 내놓은 고육지책인 셈이다. 정부는 당초 부동산 투기를 우려해 국민주택규모(전용면적 25.7평 이하) 신축주택에 대해서만 양도세 감면 혜택을 부여했었다. 이 정도만 해도 거래가 충분히 이뤄질 것이란 판단에서였다. 그러나 시장상황은 그렇게 호락호락하지 않았다. 거래가 생각만큼 이뤄지지 않아 ...

    한국경제 | 1998.07.20 00:00

  • [천자칼럼] 붉은 머리띠

    ... 러시아 공산혁명 이후 공산국가들은 한결같이 붉은 기를 국기로 제정했다. 주 호주 한국대사관은 최근 국내 시위 노동자들의 붉은 머리띠가 투자유치에 방해가 된다고 정부에 보고했다는 소식이다. 붉은 머리띠가 호주 경영인들의 불안감을 증폭시키기 때문이라고 한다. 불안을 느끼는 사람들이 어디 호주 경영인들 뿐이겠는가. 붉은 머리띠를 맨 시위대를 볼때면 같은 국민인 우리도 섬뜩할 때가 많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7월 20일자 ).

    한국경제 | 1998.07.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