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2731-712740 / 757,9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지역의보조합 적자 "눈덩이" .. 내년 국고지원율 25%로 축소

    정부가 지역의료보험에 대한 국고지원을 갈수록 줄여 지역의보조합의 재정적자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다. 이로 인해 농어민과 도시 영세민들의 의료보험료 부담액이 급증, 전국민 의료보험제도의 근간이 흔들린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18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재정경제원은 복지부가 요구한 내년도 지역의료 보험 국고지원액을 9천2백50억원에서 8천53억원으로 1천1백97억원 삭감키로 했다. 이에 따라 지역의보조합의 진료비 급여액 가운데 정부 지원이 ...

    한국경제 | 1997.08.19 00:00

  • '반3김 비이회창' 끌어안기 .. 조순시장 선대위 영입작업

    ... 단지 야권의 제3후보로 머무는데 그치지 않고 기존 정치권의 확실한 대안세력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무엇보다 여야를 넘어선 정치세력을 결집할 필요성을 절감하고 있기 때문이다. 민주당 고위관계자는 19일 "조시장이 명실상부한 국민후보로 나서기 위해 각계 명망가들을 대상으로 영입작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다음달 출범하는 선대위를 통해 조시장 지지인맥이 드러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를 위해 조시장측과 민주당은 정치권 학계 시민단체 전직고위관료 대구. ...

    한국경제 | 1997.08.19 00:00

  • [사설] (20일자) 긴축예산 편성의지 지켜질까

    ... 퇴색되거나 편법에 가까운 세수확보방안을 마련하려는 움직임에 대해서는 우려를 갖지 않을수 없다. 정부는 내년의 부족한 세수확보를 위해 경유에 부과되는 교통세, 특별소비세에 부가되는 교육세의 인상을 검토중이라고 한다. 물론 국민경제에 꼭 필요한 사업을 추진하려면 세금을 인상할 수도 있다. 그러나 가뜩이나 불경기에 허덕이고 있는 경제상황을 감안한다면 지금은 세금인상이 그 대안이 아님은 쉽게 알수 있다. 더구나 교통세와 교육세를 인상대상으로 잡은 배경을 ...

    한국경제 | 1997.08.19 00:00

  • SK텔레콤 등 집중 매수키로 .. 한국투신, 10개 종목 선정

    한국투자신탁은 외국인 투자한도의 추가확대에 대비해 SK텔레콤 삼성전자 포철 국민은행 등을 집중매수할 방침이다. 19일 한투의 나인수 주식운용팀장은 "최근의 원화약세 등으로 인해 외국인 한도의 확대 시기가 앞당겨지고 확대폭도 커질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며 "외국인간 장외거래에서 프리미엄이 붙은 외국인선호 10개종목을 꾸준히 매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회사가 지목한 외국인 선호종목과 외국인간 프리미엄률을 보면 SK텔레콤 (49%) 삼성전자(47%) ...

    한국경제 | 1997.08.19 00:00

  • [1면톱] 내년 예산 75조원 규모 편성 .. 강경식부총리 보고

    ... 5~6%가량 늘어난 75조원대에서 편성하기로 했다. 이같은 예산증가율수준은 지난 84년의 5.3%이후 13년만에 가장 낮은 것이다. 정부는 내년도 세입증가율이 3~4%대에 머물어 재정규모증가율에 다소 밑돌 것으로 우려됨에 따라 국민연금등 각종 연기금의 재정투융자특별회계(재특) 예탁규모를 확대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강경식 부총리겸 재정경제원장관은 19일 오전 김영삼대통령에게 이같은 내용의 "97년 세수부족대책및 98년 재정규모"를 보고했다. ...

    한국경제 | 1997.08.19 00:00

  • "황장엽 파일" 정국 급속 경색 .. 여권 "DJ 재검증"

    여권이 오익제씨 월북사건을 계기로 "황장엽파일"에 대한 광범위하고도 본격적인 수사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반면 야권은 대선을 앞두고 공안정국을 조성하려는 음모라며 강력 반발, 정국이 급속히 경색되고 있다. 특히 신한국당은 국민회의 김대중총재의 사상과 전력에 대한 재검증의 필요성이 명백해졌다며 공세의 고삐를 죄고 있고 국민회의는 여권이 대선 전략의 일환으로 오씨 월북을 기획했다는 의혹을 제기하고 나섰다. 신한국당 강삼재 사무총장은 19일 기자간담회에서 ...

    한국경제 | 1997.08.19 00:00

  • [이슈진단] 신 4마리 호랑이 '뜬다' .. '칠레/아일랜드' 등

    ... 6.75%로 낮아져 투자자들의 구미를 당기고 있다. 연말쯤 추가인하가 예상된다. 주가지수도 올들어 30%이상 상승, 주식시장도 활황세를 거듭하고 있다. 20%의 높은 저축률도 경제의 앞날을 밝게 해주고 있다. 특히 3백억달러규모의 국민연금은 칠레경제의 안정성을 뒷받침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외자의존도가 높은 주변국들이 미국의 금리인상여부에 따라 급격한 자본유출입으로 심한 몸살을 앓고 있는 것과는 대조를 이루고 있다" 며 "따라서 칠레는 중남미지역에서 가장 ...

    한국경제 | 1997.08.19 00:00

  • [한경인터뷰] 장팅옌 <주한 중국대사>에게 듣는다

    ... 마찬가지입니다. -중국경제가 과거처럼 고성장을 이룰 것인지가 세계 열강들의 대단한 관심사입니다. 장대사께서는 중국경제의 앞날을 어떻게 전망하고 있습니까. 장대사=중국경제의 잠재력이 크다는 것은 다아는 사실입니다. 그러나 아직 1인당 국민소득이 5백~6백달러에 불과한 실정입니다. 따라서 과제는 개혁과 개방을 심화시키는 것이죠. 물론 나라가 크고 인구가 많은 만큼 발전속도가 더딜수밖에 없습니다. 중국은 21세기 중반께 중등발전국 수준에 도달할 전망입니다. 이것이 ...

    한국경제 | 1997.08.19 00:00

  • 서울 시내버스운송사업조합 '버스 종합대책안' 강력 반발

    ... 선언한 조순 서울시장이 재임기간중 치적사항의 하나로 내세우고 있는 것으로 서울시는 버스비리 사고가 터진 뒤인 지난 96년 인원규모 36명의 버스개선기획단을 발족시켜 지난 4월부터 3개월에 걸쳐 대책안을 마련했다. 이 안은 현재 대부분이 국민회의 소속 의원들로 구성된 시의회를 통과하지 못해 애를 먹어왔는데 여기에 다시 버스조합의 반대라는 암초에 부딪혀 앞으로 큰 진통을 겪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8월 19일자).

    한국경제 | 1997.08.19 00:00

  • 양보못할 "침체 탈출 호기" .. 안양 만안 보궐선거 본격화

    ... 이번 보선에 큰 의미를 부여하고 있지 않지만 승리할 경우 최근 이회창 대표의 인기 하락과 침체 상황에 빠져 있는 여권 분위기를 일거에 쇄신할수 있는 계기가 될수 있다고 보고 적잖이 신경을 쓰는 눈치다. 따라서 신한국당은 국민회의 자민련 공조 후보로 나선 김일주 후보가 과거 수차례 지역구를 옮겨가며 출마했고 여권에 몸담았다가 돌연 야당으로 옮긴 점을 지적, "철새정치인" 등으로 공세를 가하며 타격을 입힐 방침이다. 특히 김후보가 구여권인물이기 때문에 ...

    한국경제 | 1997.08.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