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2771-712780 / 757,9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선정국 주도권 "제2라운드" .. '오익제씨 월북' 여야 공방

    천도교 교령과 국민회의 고문을 지냈고 대통령 자문기관인 평통의 상임위원 으로 활동해온 오익제씨의 월북사건이 여야간 전면적인 색깔공방으로 비화하며 정치권을 초긴장상태로 몰아가고 있다. 이회창 대표 자제 병역문제로 수세에 몰리던 신한국당은 오씨 월북을 국민회의 김대중 총재를 단숨에 제압할수 있는 호재로 판단, 국민회의 중진의원 내사설 등을 흘리며 연 3일째 총 공세를 폈다. 이에 대해 국민회의와 자민련은 오씨가 평통 상임위원인 점 등을 들어 ...

    한국경제 | 1997.08.18 00:00

  • '기아 쇼크' "경기회복 늦어진다"..현대경제사회연구원 분석

    기아사태의 여파로 경기회복 시점이 당초 올 4.4분기에서 내년초로 3개월 가량 늦어질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현대경제사회연구은 18일 내놓은"기아사태가 국민경제에 미치는 영향" 이라는 보고서에서 이같이 전망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기아사태는 직접적인 금융시장의 불안은 물론 대외 신인도 하락에 따른 차입비용 상승 등을 야기, 국내금리를 0.5%포인트 상승 시킬 것으로 내다봤다. 보고서는 금리가 1%포인트 오르면 향후 1년간 GDP(국내총생산) ...

    한국경제 | 1997.08.18 00:00

  • [Y-파일] "만화는 괴로워" .. '유죄!...무죄!... 논쟁'

    ... 밖에 규정지을수 없는 것들까지 현대판 마녀사냥의 희생양인양 떠들수 있는 발판을 제공하기도 했다. PC통신에도 검찰측 조치를 성토하는 글들이 가득 채워졌다. "음란물이나 폭력물에 대한 검열선풍이 불때마다 짜증이 나요. 이는 국민의 의식수준을 깡그리 무시하는 처사입니다. 어떻게 만화 한두권 보고 비행을 저지를수 있다는 발상을 하는 것인지 이해가 안가요"(Y대 재학생) 그러나 일부 만화가 유해시비에 휘말리게 된 것은 만화내용에도 문제가 있다는 지적이다. ...

    한국경제 | 1997.08.18 00:00

  • 대출서류위조 28억 사취등..검찰 적발 금융비리 유형별 실태

    ... 자금대출을 받기 어려운 회사가 편법으로 자금조달을 위해 리스회사를 이용하는 경우도 많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은행직원이 대출관련 서류를 위조해 대출을 받거나 예금청구하는 것처럼 가장해 사기를 벌인 사례도 발견됐다. 국민은행 온양지점 차장인 전모씨는 16명의 고객명의로 대출을 받거나 예금청구하는 것으로 위장해 92년 9월부터 지난해 11월까지 4년여동안 무려 28억7천만원을 가로챈 것으로 드러났다. 전씨는 거액의 사채를 빌려 주식 등에 투자했으나 ...

    한국경제 | 1997.08.18 00:00

  • [논단] 구조조정기의 대응과제..손병두 <전경련 상근부회장>

    ... 기업이 자율적으로 구조조정을 할 수 있는 방법이 제도적으로 막히다보니 도산한 기업의 자산만 인수되어 새 주인을 만나면 회생할 수 있는 기업조차도 해체되어 채권은행과 협력업체 및 종업원의 피해도 늘어나며 국제신인도도 떨어져 국민경제에 엄청난 피해를 주고 있다. 문제는 어떤 형태의 구조조정이든 출자 세금 고용 자금조달이 복합되어 이중 하나라도 막히면 구조조정이 이루어질 수 없다는 것이다. 따라서 이를 일시에 해결할 수 있는 "구조조정에 관한 특별법"이 제정되는 ...

    한국경제 | 1997.08.18 00:00

  • [독자광장] 철도 탄력운임제는 사실상 요금인상 .. 김충기

    ... 시행안내 를 보면 기본 월.금.오후 6시전 (설.추석수송기간 직전.직후 주말)기본운임 할인 화.수.목 10% 할인 할증 금요일 오후6후 토.일(공휴일 특별수송기간)10%할증 이라고 적혀 있다. 직장이나 학교에 다니는 국민들이 화.수.목요일에 열차를 이용하는 비율이 낮다고 감안할 때 사실상 운임을 인상했다는 느낌이 든다. 또 특별수송기간(97년7월20일~8월10일)은 1주일 내내 기본운임의 10% 할증운임을 받고 있다. 특별수송기간이라하여 ...

    한국경제 | 1997.08.18 00:00

  • [종합면톱] '황장엽 파일' 다시 공방 .. 정가에 돌풍 예고

    ... 관련 인사들에 대한 내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 가운데 내사대상에 야당 중진의원들까지 포함된 것으로 알려져 "색깔론"시비와 함께 정치권이 또다시 "황장엽돌풍"에 휩싸일 것으로 보인다. 여권의 한 고위관계자는 18일 "관계당국은 국민회의 중진의원을 포함한 정치권 인사들에 대한 내사를 벌이고 있다"며 "특히 아태재단과 국민회의 김대중총재 측근 가운데 본적과 주소 등이 없는 신원불명 인사들이 2~3명 있다는 정보에 따라 내사를 계속해오고 있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1997.08.18 00:00

  • [논단] 민도가 국가를 좌우한다..안병욱 <숭실대 명예교수>

    ... 집을 짓는 원리와 똑같다. 튼튼한 집을 지으려면 하나하나의 벽돌이 튼튼해야 하고 모든 재목이 견고해야 한다. 약한 벽돌과 썩은 재목으로 견고한 집을 지을 수 없다. 국가의 건설도 마찬가지다. 게으르고 거짓되고 무책임한 국민들이 모여서 건전하고 부강한 나라를 도저히 건설할 수 없다. 부지런하고, 신용을 지키고, 책임감이 강한 국민들이 모여야만 비로소 튼튼한 나라를 만들 수 있다. 자유론을 쓴 영국의 유명한 사상가인 J S 밀은 이렇게 말했다. ...

    한국경제 | 1997.08.18 00:00

  • [이슈진단] 독일 콜 총리 집권이후 "최대 위기"

    서유럽 최장수 지도자인 헬무트 콜 독일총리가 집권이래 최대위기를 맞고 있다. 경제는 "엉망진창"인데다 정치기반마저 흔들리고 있어서다. 야당은 물론 집권 연립정당내에서조차 지도력이 부족하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독일국민들의 지지도 점차 떨어지고 있는 추세여서 내년 9월로 예정된 총선에서 총리후부자로 나설 가능성이 적다는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15년 장기집권을 해온 콜총리의 입지가 흔들리게 된 직접적인 계기는 세제 개혁의 실패다. 콜정부는 ...

    한국경제 | 1997.08.18 00:00

  • [독자광장] 토공사옥 외산자재사용 장기적 관점 일부만 사용

    ... 1층 로비와 벽면외부에 외산자재를 사용하였는데 이는 전체 건물면적의 2%에 불과하다. 또한 평당 건축비 또한 4백28만원이 아닌 2백76만원으로 아주 저렴한 비용으로 건축하였다. 독자의 글은 공사가 마치 호화빌딩을 지으면서 국민의 세금을 마구 낭비한 것처럼 지적하나 공사는 정부투자기관으로서 예산의 편성 운영 등 전반에 걸쳐 정부의 철저한 통제를 받고 있으며 이의 집행에 대하여는 매년 감사원과 국회의 감사를 받고 있어 낭비나 과다집행은 제도상 불가능하다. ...

    한국경제 | 1997.08.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