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4741-124750 / 127,6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미국서 무인정찰기 조기경보기등 도입키로 ... 국방

    국방부는 미국으로부터 무인정찰기와 조기경보통제기등의 도입을 추진 중인 것으로 31일 알려졌다. 국방부는 이를 위해 지난 7월27일 현역준장을 단장으로 한 `백두-금 강 특별사업단''을 합동참모본부에 설치, 군사정보 수집 장비의 현대화 를 위한 중장기 사업에 착수했다. 국방부가 추진중인 사업가운데는 미군이 한반도에 배치하고 있는 첨 단 군사수집정보장비의 철수등에 대비해 군사위성을 자체 개발, 발사하 는 계획도 포함돼 있는 것으로 알려...

    한국경제 | 1992.08.31 00:00

  • 국방부, 전군인력 첫 감사...오늘부터, 방위비 관련

    국방부 특명검열단(단장 박재화 육군중장)은 9월1일부터 한달간 육-해-공 각군및 국방부 전예하부대를 대상으로 ''창군이래 최대규모'' 의 군인력및 조직감사를 실시한다. 특검단의 이번 감사는 최근 적정방위비 규모를 둘러싸고 논란이 일고있는 것과 관련, 전군 차원에서 불필요한 인력의 절감및 유사 기구나 조직의 통폐합을 하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경제 | 1992.08.31 00:00

  • 항공기소음 환경기준 늑장..."보상 근거된다" 입법유보

    ... 마련되지 않고있다. 환경처가 지난 3-6월동안 자동측정망으로 측정한 김포공항주변의 항공소음 도는 10개 측정지점중 한곳을 제외하고 모두 일본의 항공기소음기준인 70 WECPNL(가중등가소음도)이상으로 나타났다. 항공기소음기준은 90년 당시 주거지역 70WECPNL, 상업지역 75WECPNL로 설정해 환경처에 의해 입법추진됐으나 교통-국방부등 관계부처와의 협의 과정에서 공항주변 주민들에 대한 보상 및 이주대책문제를 이유로 유보됐 었다.

    한국경제 | 1992.08.31 00:00

  • 대규모 경제사절단 중국 파견...30여 기업 참여

    ... 부회장단이 맡고 있는 기업을 중심으로 참여업체 선정작업에 들어갔다. 민간경제사절단은 한중민간경협 소속 18개 기업외에 10여개 업체를 선정, 참여업체는 모두 30여개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이 사절단은 중국방문기간중 북경을 비롯, 천진.상해.광주등 대도시의 공 업지역을 둘러 볼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 사절단에는 우리정부측에서도 상공부 무협등의 실무자를 파견, 민 간기업의 대중국진출을 지원하기위한 기초조사도 병행할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경제 | 1992.08.31 00:00

  • 미, 패트리어트 미사일등 한국에 구매압력

    국방부는 지난해 걸프전에서 위력을 보인 첨단무기인 패트리어트미사일과 아파치헬기에 대한 미국으로부터의 구매권유에 대해 한반도작전지형에 부적 합함을 이유로 거절했으나 이번 을지포커스렌즈연습기간중 미국측 관계자들 이 다시 구매를 강력히 권유해와 압력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패트리어트 지대공미사일의 경우 미국측은 지난 19일부터 시작된 을지 포커스렌즈 연습에서 우리공군의 방공체제와 이 미사일을 연동시켜 레이더 및 대공요격능력이 유용함을 ...

    한국경제 | 1992.08.31 00:00

  • 내년도 방위비 10-11%선 증액 추진...민자당

    ... 비용은 늘리기로 했다. 이와관련 서상목제2조정실장은 31일 " 현재 방위비를 놓고 관계부처간 이견 이 있으나 당으로서는 군인들의 처우개선을 위한 예산은 증액토록 할 방침" 이라고 밝혔다. 서실장은 이어 "경제기획원이 제시하고 있는 8%증액은 군인들의 처우개선을 전혀 고려치 않은 것 "이라고 말해 기획원이 제시한 것보다 상향조정될 것 임을 시사했다. 한편 경제기획원과 국방부는 내년도 국방예산 증액을 놓고 8%와 12%로 맞서 고 있다.

    한국경제 | 1992.08.31 00:00

  • 군사위성 개발 추진,2001년 발사목표 4,180억원투입...국방

    국방부는 미군이 한반도지역에 배치하고 있는 첨단군사정보 수집장비 와 운영시스템의 철수에 대비,이르면 2001년께 자체 개발한 군사위성 을 발사한다는 계획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30일 관계당국에 따르면 국방부는 이와함께 통신 및 영상정보수집장 비와 이를 장착할 비행기를 93년부터 95년까지 3년동안 해외에서 구매 키로 하고 이 사업을 맡을 "백두-금강특별사업단"을 지나달 27일 합동 참모본부에 설치했다. 또 무인정찰기와 조기경보통제기도 ...

    한국경제 | 1992.08.30 00:00

  • 민자당, 93년 예산 정부원안인 14.6% 증액 방침

    ... "재정투융자특별회계를 조정할 경우 당의 중점사업을 추진할수 있을것"이라고 말해 당역점사업인 사회간접자본투자와 공무원처우개선등에 필요한 재원마련을 위해 재특회계부문의 세수를 신축적으로 편성할 계획임을 밝혔다. 그는 기획원과 국방부사이에 논란이 되고 있는 국방예산과 관련,"기획원측의 8%증액안은 군의 처우개선을 감안하지않은 것"이라고 전제하고 "하위직의 처우개선이 이루어질경우 국방예산이 다소 늘어날 여지는 있다"고 말했다. 서실장은 또 "방위비예산을 늘릴것인지 ...

    한국경제 | 1992.08.30 00:00

  • 군비축소가 오히려 미국경제 어렵게 만들어

    ... "평화배당금효과"가 경제에 나타나리라는게 경제전문가들의 일반적인 평가였다. 그러나 미국경제는 지난2 3년간 이같은 평화배당금혜택을 입지 못했다. 반대로 실업사태와 소비감소라는 역효과로 신음중이다. 미정부는 90년이래 매년 국방예산을 5%이상 감축했다. 80년대후반의 연간국방예산감축률은 2%남짓했다. 92회계연도(91년10월 92년9월)의 미국방예산은 2천8백67억달러. 사상최대였던 85년보다 약1천억달러,냉전종식이 선언되던 89년보다는 약5백억달러가 ...

    한국경제 | 1992.08.30 00:00

  • 방위비 예산규모싸고 경제기획원 국방부등 이견마찰 증폭

    정부와 민자당이 내년도 예산편성에 관한 본격적인 당정협의에 착수한 가운데 방위비 규모를 둘러싸고 경제기획원 국방부 등 정부 관계부처들이 커다란 이견을 보이고 있다. 특히 이같은 방위비 규모문제에 관한 논란은 구소련의 붕괴 등 냉전체제가 와해되고 한.러시아 한.중수교 등으로 한반도를 둘러싼 동북아 정세가 크게 변화되고 있는 가운데 예년에 비해 더욱 마찰이 증폭되고 있어 향후 조정결과가 주목된다. 27일 관계당국에 따르면 경제기획원은 내년에 ...

    한국경제 | 1992.08.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