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4821-124830 / 128,2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공군도 10여명 뇌물진급...정용후 전총장 최고1억 받아

    ... 계기로 장성진급을 둘 러싼 군인사과정에 각종 의혹이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정용후전공군참모총 장(60.공사6기)도 89년말 재직당시 부관과 부인등을 통해 장성.대령진급심 사 전후 부하들로부터 수억원의 뇌물을 받은 것으로 국방부 자체조사결과 28일 밝혀졌다. 차세대전투기사업(KFP)의 기종변경과 정전총장의 장성등 진급인사비리와 관련,정전총장의 재직당시 행적을 추적.조사하고 있는 국방부는 당시 정전 총장의 인사관련 비리를 수사했던 관계기관으로부터 자료일체를 ...

    한국경제 | 1993.04.28 00:00

  • 국방부, KFP 기종선정의혹 수사착수...검찰과 공조체제

    국방부는 27일 특명검열단과 합동조사단, 육해공군 검찰로 수사공조체제를 구축, 차세대전투기사업(KFP) 기종선정 의혹에 대한 진상규명에 착수했다. 국방부는 이날부터 KFP 기종선정작업에 참여했던 전현직 실무자들을 상대 로 기종이 F-18에서 F-16으로 바뀐 과정에 대한 타당성-적법성여부등을 중 점조사할 방침이다. 한편 국방부는 긴종호 전해참총장의 인사비리와 관련, 검찰이 해군장성 4 명이 진급청탁을 했었다는 사실을 통보해옴에 따라 빠른 ...

    한국경제 | 1993.04.27 00:00

  • 군 현대화사업 예산 비리막게 일부공개 검토...국방

    국방부는 그동안 극비리에 추진돼온 군 전력증강사업인 ''율곡사업''에 대한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그동안 전혀 공개되지 않았던 예산내역을 일부공개 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중이다. 국방부의 율곡사업관련 관계자는 27일 "율곡예산중 첨단무기도입에 따른 예산내역은 도입국과의 관계 및 대북관계를 감안해 현 단계에서 공개하기 어렵지만 일부 운영유지부분은 예산내역을 공개할 것을 전향적으로 검토하 고 있다"고 밝혔다.

    한국경제 | 1993.04.27 00:00

  • 감사원,국방부 군수본부 감사착수...'율곡사업'전면 조사

    군현대화 전력증강계획인 ''율곡사업''에 대한 감사원의 특별감사 가 27일 오전부터 본격 시작됐다. 감사원은 이날 오전 10시 12명으로 구성된 1차 감사팀을 서울 용산 구 후암동에 위치한 국방부 군수본부에 투입 *국방부와 육해공군의 무기체계 선정 및 기술도입 * 국산화조치 이행여부 * 계약조건과 원 가관리 등 방위산업관리실태 전반에 대한 기초감사에 들어갔다. 감사원은 국방부 군수본부에 대한 기초감사를 이번주중 끝내고 다음 주부터는 각 ...

    한국경제 | 1993.04.27 00:00

  • 김전해참총장 오늘 구속...장성등 10여명에 수억대 수뢰시인

    ... 뇌 물을 준 혐의에 대해 조사중이다. 검질은 조씨도 일단 뇌물공여혐의로 바르면 27일 구속한 뒤 계속수사 할 방침이다. 검찰은 또 신씨 조사에서 밝혀진 김전총장에게 뇌물을 준 현역장성 및 영관급장교등에 대한 수사자료를 국방부로 넘겼다. 검찰은 이에앞서 26일 새벽 긴급 구속장을 발부, 조씨의 신병확보에 나섰으나 조씨가 잠적함에 따라 출국금지 조치와 함께 전국에 지명수배 했었다. 한편 김태정대검중수부장은 "현재까지로는 인사비리와 관련해 육군 공 ...

    한국경제 | 1993.04.27 00:00

  • `뇌물진급' 6명 수사...군검찰, 대검서 명단 넘겨받아

    국방부 법무관리관실(법무관리단 권정근소장)은 27일 김종호 전해군총장의 인사부조리와 관련된 현역군인 10여명의 명단을 대검으로부터 넘겨받아 수 사에 착수했다. 군 검찰은 진급과 관련 1천5백만원이상의 금품을 제공한 이재돈 해병소장( 해병1사단장), 해군의 이의근준장(합참전력기획 1부차장) 채영수대령(해군 본부) 서인교대령(해군본부감찰실) 이재덕대령(국방대학원입교) 유춘식대령 (공군본부)등 6명의 신병을 확보, 철야조사를 벌였다. 이소장은 ...

    한국경제 | 1993.04.27 00:00

  • 음해성 제보와 무기명 투서에의한 수사 일체 안할것...정부

    ... 가운데 회의를 갖고 군인사비리문제를 포함한 사정방침 을 논의,이같이 결정했다고 이경재청와대대변인이 이날 전했다. 이대변인은 "이날 수석회의에서 군인사비리는 철저히 수사해 엄단키로 했다"고 밝히고 "그러나 군율곡사업등 무기현대화와 관련한 비리의혹 문제에 대해서는 논의가 없었다"고 말했다. 청와대의 한 당국자는 "율곡사업과 관련해 권영해국방장관이 연류돼 있다는 보도가 있으나 권장관 자신은 전혀 관련된바 없다는 보고가 있었다"고 전했다.

    한국경제 | 1993.04.27 00:00

  • 유산취득세 신설추진...민자당, 상속인 단위로 부과

    ... 상속하는 재산에 대한 상속세 과세를 위해 ''세대 이전생략세''를 신설하는 문제도 검토중이다. 민자당은 또 공익법인을 이용한 변칙적인 상속-증여를 막기위해 내무부소 관의 전-해경예산을 방위비에서 제외시키기로 했으며 비군사적 성격의 경비 도 관련부처로 이관할 방침이다. 민자당은 이와함께 국방비 감축과 방위병폐지로 인한 대체전력 확보방안으 로 12개월간 현역으로 근무한뒤 예비역신분으로 출퇴근하는 예비군 상근복 무제의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

    한국경제 | 1993.04.27 00:00

  • 군 수송기선정때 뇌물의혹...6공 고위층 거액받아

    민주당의 강창성 의원은 26일 지난해 8월 국방부가 전력증강사업의 하 나로 추진했던 중형수송기 사업에서 스페인 카사사의 CN-235M기를 확정하 는 과정에 이 회사의 한국쪽 대행업체인 (주)기린이 당시 6공 실력자들에 게 로비를 한 의혹이 있다고 주장했다. 강 의원은 이날 "중형수송기 사업의 기종선정 과정 때 기린의 간부 박 아무개(육사 19기)씨가 무기거래 총액수의 5%를 받기로 하고 카사사 쪽에 그 당시 여권의 실력자를 연결시켜 줬다"며 ...

    한국경제 | 1993.04.27 00:00

  • 국회 하룻만에 정상화...박의장 사임안 표결처리

    ... 계류시키는데 합의, 예정된 의사일정에 들어갔다. 이에따라 국회는 이날오후 본회의를 열고 박의장 사임안을 표결처리하고 이만섭의원을 새 국회의장으로 뽑았다. 국회는 또 민자당의 김영구 원내총무를 국회운영위원장으로, 신상우의원을 국방위원장으로 각각 선출했다. 이와함께 유학성.정주영씨가 재산공개 파문과 정계은퇴로 각각 의원직에서 물러남에 따라 이를 이어받은 유성환(민자) 강부자의원(국민)등 전국구 승계 의원과 손학규(광명), 강경식(부산 사하), 박종웅(부산 ...

    한국경제 | 1993.04.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