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5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發 인플레… Fed '트리플 버블' 키우나 [한상춘의 국제경제읽기]

    ...이퍼로, 경기(경제 성장률)와 관련해 디플레이션·리플레이션·스태그플레이션으로 나뉜다. 금융위기 이후에는 이들 요인이 한꺼번에 겹쳐 순차적으로 나타나는 ‘다중 복합 공선형 인플레이션’도 ... 풀린 상황에서 최근처럼 경제활력이 되살아나면서 돈이 돌기 시작하면 인플레이션이 갑자기 불거진다. 공급 면에서 국제원자재 가격이 급등하고 있는 것도 인플레이션 우려를 확산시키는 요인이다. 유가(북해산 브렌트유 기준)만 하더라도 코로나 ...

    한국경제 | 2021.02.14 17:20 | 한상춘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읽기]코로나發 인플레이션…Fed, '트리플 버블' 키우나?

    한상춘의 국제경제 읽기 작년 말까지 디플레이션을 염려하다가 최근 들어 인플레이션이 갑작스럽게 불거지면서 정책당국자나 투자자 모두가 곤혹스러워하고 있다. 문제의 발단은 미국의 기대 인플레이션 지표인 BEI(10년물 미국 국채금리-10년물 ... 물가상승속도에 따라 마일드‧캘로핑‧하이퍼로, 경기(경제 성장률)와 관련해 디플레이션‧리플레이션‧스태그플레이션으로 나뉜다. 금융위기 이후에는 이들 요인이 한꺼번에 겹쳐 순차적으로 나타나는 ‘다중 복합 공선형 인플레이션’도 ...

    한국경제 | 2021.02.14 10:11 | 한상춘

  • thumbnail
    미국 국채금리 상승과 한국 '국가 부도 논쟁'…어떻게 봐야 하나 [국제경제읽기 한상춘]

    ... 취임 첫날부터 15건의 행정명령을 발동할 만큼 도널드 트럼프 지우기에 주력하고 있는 조 바이든 정부의 경제정책으로 금융시장도 반응하기 시작했다. 가장 먼저 눈에 들어오는 움직임은 국채금리가 장기물 위주로 급등하고 있는 점이다. 10년물의 ... '통화정책의 불가역성'으로 누리엘 루비니 뉴욕대 교수가 주장했던 '경제 정상화 역설'의 근거이기도 하다. 문제는 금융완화 기조가 지속될 경우 더 올라갈 확률이 높은 기대 인플레이션과 국제 금리 상승세는 어떻게 할 것인가 하는 점이다. ...

    한국경제TV | 2021.02.08 08:59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읽기]美 국채금리 급등세…Fed 테이퍼링 추진할까

    지난달 20일, 취임 첫날부터 15건의 행정명령을 발동할 만큼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 지우기에 주력하고 있는 미국 조 바이든 대통령의 경제정책에 금융시장도 반응하기 시작했다. 가장 먼저 눈에 들어오는 움직임은 국채 금리가 장기물 위주로 급등하고 있는 점이다. 10년물의 경우 지난 주말에는 장중 한때 연 1.185%대까지 올라 코로나 사태 직전 수준으로 돌아갔다. 미국 국채 금리가 급등함에 따라 다른 금융시장에도 변화가 일고 있다. 바이든 정부 ...

    한국경제 | 2021.02.07 17:18 | 한상춘

  • thumbnail
    불붙는 `부채의 화폐화` 논쟁…한국 경제 `잃어버린 20년` 우려 [국제경제읽기 한상춘]

    ... 가능성이 높아 비상국면에 제한적으로 사용하고 시스템이 작동하기 시작하면 빨리 정상화시키는 출구전략을 추진해야 한다. 국제금융협회(IIF)에 따르면 지난해말 세계 정부와 기업, 그리고 개인이 진 부채는 총 277조 달러, 우리 돈으로 30경원에 ... mechanism: 통화 공급→금리 하락→총수요 증가→경기 부양)'가 제대로 작동되지 않는다는 점이다. 이때 금융과 실물 간 따로 노는 `이분법(dichotomy) 경제`에 처해 돈을 푼다 하더라도 실물 경제에 들어가지 않고 금융권에서만 ...

    한국경제TV | 2021.02.01 09:18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 읽기] 게임스톱發 마진콜…韓증시 쓰나미 오나

    ... 카리브해와 같은 조세회피지역을 무대로 활동한다. 헤지펀드는 나름대로 순기능이 있으나 자신의 이익만을 좇는 과정에서 국제금융시장을 교란하는 역기능을 낳기도 한다. 헤지펀드가 활동 거점으로 삼는 조세회피지역은 법인 이윤과 개인 소득에 ... 세금을 부과하는 지역을 말한다. 면세 대상과 정도에 따라 △조세천국지역 △조세은신지역 △조세특혜지역으로 구분된다. 금융위기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거치며 온라인과 모바일상으로 이동하는 움직임도 포착된다. 헤지펀드의 ...

    한국경제 | 2021.01.31 17:12 | 한상춘

  • thumbnail
    "미국이 돌아왔다"…바이든 시대 투자 유망한 `중심축 국가`란 [국제경제읽기 한상춘]

    ... 제로(G0)' 시대로 가는 상황에서는 각국 간 경제관계가 글로벌 이익보다 자국의 이익을 우선적으로 고려할 수밖에 없다. 국제통화기금(IMF), 세계무역기구(WTO), 유엔(UN) 등과 같은 국제경제경찰기구의 위상과 합의 사항에 대한 이행력이 ... 주도해 왔던 종전의 '스탠더드형'과는 전혀 다른 '뉴 애브노멀' 시대가 전개되고 있기 때문이다. 앞으로 세계경제와 국제금융질서를 특징짓는 현상인 '뉴 애브노멀'은 종전의 스탠더드와 거버넌스의 한계에서 출발한다고 누리엘 루비니 뉴욕대 ...

    한국경제TV | 2021.01.25 10:11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 읽기] 바이든·포스트 코로나 시대…'중심축 국가'가 뜬다

    ...ing’ 체제는 갈수록 약화되는 추세다. ‘그룹 제로(G0)’로 가는 시대에서 국제 관계는 자국의 이익이 우선적으로 고려될 수밖에 없다. 엎친 데 덮친 격으로 국제통화기금(IMF), 세계무역기구(WTO), ... 누리엘 루비니 미국 뉴욕대 교수는 진단했다. 2차 대전 이후 스탠더드와 지배구조를 주도해왔던 미국과 유럽에서 각각 금융위기와 재정위기가 발생했고, 각국이 동시다발적으로 직면한 코로나 사태에도 가장 많은 피해를 봤기 때문이다. 중층적 ...

    한국경제 | 2021.01.24 17:20 | 한상춘

  • thumbnail
    `양치기 소년` 조롱에도…루비니 `정상화의 역설` 왜 주목받나 [국제경제읽기 한상춘]

    누리엘 루비니 뉴욕대 교수는 `닥터 둠`이라는 수식어가 붙을 만큼 대표적인 비관론자로 분류된다. 특히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세계 경제에 커다란 획을 긋는 중요한 예측에는 어김없이 비관론, 그것도 소름이 돋을 정도로 극단적인 비관론을 펼쳤다. 2008년 서브프라임 모기지(비우량 주택담보 대출) 사태가 발생할 당시 미국 경제는 10년 동안 침체국면에서 벗어나지 못할 것이라는 `장기 불황론`을 주장했다. 2011년 국가신용등급이 떨어진 직후 미국 경기가 ...

    한국경제TV | 2021.01.18 11:13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읽기] 에클스 실수 vs 그린스펀 실수…韓銀의 선택은?

    누리엘 루비니 뉴욕대 교수는 ‘닥터 둠’이라는 수식어가 붙을 만큼 대표적인 비관론자로 분류된다. 특히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세계 경제에 커다란 획을 긋는 중요한 예측에는 어김없이 비관론, 그것도 소름이 돋을 정도로 극단적인 비관론을 펼쳤다. 2008년 서브프라임 모기지(비우량 주택담보대출) 사태가 발생한 무렵에는 미국 경제가 10년 동안 침체국면에서 벗어나지 못할 것이라는 ‘장기 불황론’을 주장했다. 2011년 ...

    한국경제 | 2021.01.17 17:17 | 한상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