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9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SIAC 콩그레스 2020' 화상 회의로 개최

    전세계 국제중재 전문가들이 모여 국제중재의 발전 방안을 논의하는 온라인 행사가 열렸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고 있는 만큼 화상 장비를 이용해 원격 심리와 증인 신문 등을 시연해보는 행사도 진행됐다. 4일 법조계에 따르면 싱가포르 국제중재센터(SIAC)는 지난 2일 최대 연례 행사인 ‘SIAC 콩그레스 2020’을 화상 회의로 진행했다. 선다레쉬 메논 싱가포르 대법원장과 개리 본 SIAC 중재법원장 ...

    한국경제 | 2020.09.04 15:49 | 이인혁

  • 국제투자분쟁 대응 전담조직 꾸렸다

    ... 20일 밝혔다. 국제분쟁대응과는 ISDS 사건의 증거 수집, 서면 작성, 심리기일 참석 등 실무를 전담하고 정부를 대리하는 법무법인(로펌)을 지휘·감독한다. ISDS란 투자자가 투자 대상 국가의 조치로 손해를 입은 경우 국제중재 절차를 통해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게 한 제도다. ISDS 사건마다 주무부처와 대응체계가 달랐다. 2012년 제기된 론스타 사건은 법무부가 대응했다. 하지만 2015년 ‘하노칼 사건’과 ‘다야니 ...

    한국경제 | 2020.08.20 17:57 | 이인혁

  • thumbnail
    정부 "론스타-하나금융 ICC 결과, ISDS에 영향 없다"

    ...-하나금융) ICC 상사중재 사건에서의 판정 내용이 현재 진행 중인 ISDS 사건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우려가 있다는 보도가 있으나, 이는 론스타 측의 일방적 주장에 불과하다”고 말했다. 론스타는 하나금융과의 국제중재에서 지난해 완패했다. 2003년 외환은행 주식을 매입한 론스타는 2012년 거액의 차익을 남기고 외환은행 주식을 하나금융에 매각했다. 론스타는 당시 협상 과정에서 하나금융이 매각 가격을 낮추기 위해 금융당국을 빙자해 론스타를 속였다고 ...

    한국경제 | 2020.08.20 16:40 | 이인혁

  • thumbnail
    국제투자분쟁절차 ISDS 전담조직 신설…"론스타 사건 적극 대응"

    정부가 국제투자분쟁절차(ISDS)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고, 전문성을 축적하기 위해 전담조직을 신설한다. ISDS는 투자자가 투자대상국가의 조치로 인하여 손해를 입은 경우 국제중재 절차를 통해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이다. 정부 측은 "제도 초기에는 제기되는 ISDS 사건마다 주무부처와 대응체계가 달랐다"며, "사건이 발생할 때마다 개별적으로 대응방향을 정하고 주무부처를 지정하는 종전의 임시 대응체계를 취할 경우 전문성 축적이 어렵고, ...

    한국경제TV | 2020.08.20 15:02

  • thumbnail
    법무부, ISDS 전담 '국제분쟁대응과' 신설

    ... 대상으로 ISDS 예방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 분쟁이 빈번한 분야를 정기적으로 점검하고 외국인 투자자의 민원이 자주 제기되는 관계 기관과도 정보를 공유한다. ISDS란 투자자가 투자대상국가의 조치로 인해 손해를 입은 경우, 국제중재절차를 통해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게 한 제도다. 현재까지 한국 정부를 상대로 제기된 ISDS는 총 8건이다. 2012년 제기된 ‘론스타 사건’이 최초 사례다. 2010년대 초반만 하더라도 ISDS 사건마다 주무부처와 ...

    한국경제 | 2020.08.20 15:00 | 이인혁

  • ISD 소송 엘리엇 "이재용 수사기록 달라"

    ... 기소된다면 피의사실공표 시비가 사라져 법무부가 수사 자료를 제출해야 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다. 엘리엇이 이 부회장의 수사 기록을 재차 요청한 뒤 한국 정부를 대상으로 한 소송에 그대로 활용할 가능성이 높다는 얘기다. 한 국제중재업계 관계자는 “ISD 판정부가 문서 제출 인정 여부를 판단할 때 결과에 얼마나 영향을 줄 수 있는지가 중요한 기준이 된다”고 했다. 이 부회장의 수사 기록이 ISD에 중요한 참고 사항이 될 수 있다는 게 엘리엇 ...

    한국경제 | 2020.08.19 17:34 | 이인혁

  • thumbnail
    코로나로 中企 무역피해 증가…중기중앙회-상사중재원 중재비용 지원

    ... 해외에서 수요가 없다며 갑자기 주문을 취소하거나, 물품 대금을 송금하지 않는 등의 피해를 당하고 있다. 기업들은 법원 재판 대신 중재인 판정 통해 분쟁을 해결하는 중재 신청이 크게 증가하는 추세다. 대한상사중재원에 따르면 8월 현재 국제중재사건은 전년 동기대비 17% 증가했다. 중재는 법적 구속력이 있는 ‘단심제’인 데다 평균 6개월 내 결론 나기 때문에 최종 판결에 5년 이상 걸리는 소송(3심제)보다 분쟁 해결 시간을 대폭 절약할 수 있다. 김기문 ...

    한국경제 | 2020.08.19 17:26 | 안대규

  • thumbnail
    일본제철 "즉시 항고"…'무시'로 일관하던 일본 전략 바뀌나

    ... 공시송달도 당사자 주소 등을 알 수 없거나 송달이 불가능할 경우 서류를 법원에 보관하면서 사유를 게시판에 공고해 내용이 당사자에게 전달된 것으로 간주하는 제도다. 일본 정부 역시 지난해 5월 1965년의 청구권 협정에 기초한 국제중재위원회의 개최를 요구했을 뿐 우리나라 법원의 판결을 인정한 적은 없다. 일본 정부가 '한일 기업이 자발적으로 위로금을 출연해 강제징용 피해자들에게 보상하자'는 우리 정부의 제안을 거부한 이유도 제안을 받아들이면 판결을 ...

    한국경제 | 2020.08.04 07:45 | 정영효

  • thumbnail
    '혈세 1조원 낭비' 용인경전철, 前 시장에 배상 책임 묻는다

    ... 돌려보냈다고 29일 밝혔다. 2013년 소송이 제기된 지 7년 만이다. 용인시는 2010년 민간자본 투자방식으로 1조32억원을 투입해 경전철을 완공했다. 하지만 캐나다 시행사와 법적 다툼을 벌이느라 개통이 3년 늦어졌고, 관련 국제중재재판에서도 패소해 8500억원을 배상했다. 개통 이후엔 이용객이 적어 적자가 지속됐다. 용인시 재정부담이 가중되자 주민들은 소송을 냈다. 1·2심에선 사실상 주민들이 졌다. 1·2심은 주민들의 청구금액(1조원)에 ...

    한국경제 | 2020.07.29 17:18 | 이인혁

  • thumbnail
    '용인경전철' 대법 판결에 주민소송단 "전향적 판결" 환영

    ... 민사소송을 제기할 것으로 알려졌다. 용인경전철은 2010년 6월 완공됐지만, 용인시와 시행사인 캐나다 봄바디어사가 최소수입보장 비율(MRG) 등을 놓고 다툼을 벌인 탓에 2013년 4월에야 개통했다. 용인시는 시행사와 벌인 국제중재재판에서 패소해 이자를 포함해 8천500억여원을 물어줬다. 2016년까지 운영비와 인건비 295억원도 지급해야 했다. 그러나 경전철 하루 이용객은 한국교통연구원 예측에 한참 못 미쳤고 이는 용인시의 재정난으로 이어졌다. 이에 시민들은 ...

    한국경제 | 2020.07.29 16:3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