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61-870 / 1,0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오일뱅크 지분매각 분쟁 2라운드 ‥ IPIC "계약위반 없다"

    현대오일뱅크 최대주주인 아랍에미리트(UAE) 국영석유투자회사(IPIC)가 우선매수권 행사 등을 내세운 현대중공업의 법적 대응을 정면으로 반박했다. 7일 업계에 따르면 IPIC는 현대중공업이 최근 싱가포르 국제중재재판소에 신청한 법적분쟁 중재를 받아들이되 현대중공업 등과의 계약위반은 전혀 없다는 점을 이번 주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 IPIC는 또 일부에서 제기하고 있는 현대오일뱅크 지분 '먹튀 논란'을 잠재우기 위해 보유지분 전량인 70%를 한꺼번에 ...

    한국경제 | 2008.04.07 00:00 | 장창민

  • [브리핑] 현대중공업(009540) - 현대오일뱅크 지분을 둘러싼 IPIC와의 법정 공방...삼성증권

    ... 보유중인 현대오일뱅크 1억7,155만주(70%)에 대한 주식매입권리(deemed offer)를 행사할 예정이라고 발표. IPIC가 동의하지 않을 경우 중재 판정에 따라 권리 행사가 가능할 전망. 현재 동사는 싱가포르 ICC 산하 국제중재재판소에 법정 중재 신청을 접수한 상태. 동사는 이번 법정 중재 신청의 배경이 IPIC측이 현대중공업을 포함한 전 현대계열사와의 주주간 계약 위반에 따른 것이라 밝힘. 현재 현대중공업은 현대오일뱅크 지분 19.87%(2007년말 ...

    한국경제 | 2008.03.26 09:08

  • [취재여록] '알쏭달쏭' 오일뱅크 대주주

    ... 않은 지분 매각 과정에 대한 불만의 뜻도 담겨 있었다. 오리무중이던 현대오일뱅크 지분 매각 작업은 우선매수권자이자 현대오일뱅크의 2대주주인 현대중공업이 최근 지분 인수를 공식화하면서 판도가 뒤바뀌고 있다. 현대중공업이 IPIC를 상대로 국제중재재판소에 중재를 신청,앞으로 1~2년간의 조정 기간 동안 지분 매각이 사실상 불가능하게 됐기 때문이다. 그동안 IPIC만 쳐다보며 협상을 진행해온 GS칼텍스 호남석유화학 STX 등은 헛물만 켠 셈이다. 특히 GS칼텍스로서는 현대오일뱅크 ...

    한국경제 | 2008.03.26 00:00 | 장창민

  • thumbnail
    현대重, 오일뱅크 인수 공식화

    ... 행사를 통지키로 결정했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IPIC가 현대중공업 등 옛 현대 계열 주주들과 체결한 주주간 계약을 위반했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현대중공업은 IPIC의 계약 위반과 주식매입권 행사에 대해 싱가포르 국제중재재판소에 법적분쟁 중재를 신청했다. 이에 따라 현대오일뱅크 지분 매각을 둘러싼 현대중공업과 IPIC 간의 갈등은 결국 국제 법적 분쟁으로 이어지게 됐다. 앞서 현대중공업은 최근 IPIC와 GS그룹 간의 주식 양수도 추진을 막기 ...

    한국경제 | 2008.03.25 00:00 | 장창민

  • 현대重, IPIC 소유 현대오일뱅크 주식매입권리 행사 통지

    ... IPIC측에 IPIC가 보유한 현대오일뱅크 주식 1억7155만7695주(70%) 전량에 대한 주식매입 권리 행사를 통지했다"며 "통지된 주식매입 권리는 취소가 불가능하며 현대중공업의 주식매입은 IPIC가 동의하지 않을 경우 중재판정으로 확정돼야 진행 가능하다"고 밝혔다. IPIC의 계약위반 및 주식매입 권리행사에 대해 싱가폴 ICC산하 국제중재재판소에 법적분쟁 중재를 신청했다고 회사측은 덧붙였다. 한경닷컴 배샛별 기자 star@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3.25 00:00 | star

  • 현대중공업, 현대오일뱅크 인수 공식 선언(종합)

    ... 현대오일뱅크의 지분 19.8%를 보유한 2대주주인 현대중공업이 현대오일뱅크 인수 의사를 공식화한 것이다. 회사측은 공시에서 “IPIC가 현대중공업 등 옛 현대 계열사들과 체결한 주주간 계약을 위반했기 때문”이라며, “싱가폴 ICC산하 국제중재재판소에 주주간 계약 위반에 대한 법적 분쟁 중재를 신청할 것”이라고 밝혔다. 통지한 주식매입권리는 취소할 수 없으며, IPIC가 이를 동의하지 않으면 중재 판정으로 확정되어야 권리행사를 막을 수 있을 것이라는 설명이다. 중재소요 기간 ...

    한국경제 | 2008.03.25 00:00 | ramus

  • [리포트] 현대중공업, 현대오일뱅크 인수 공식화

    ...5주, 70%에 해당하는 지분을 매입하겠다는 것입니다. 현재 현대오일뱅크의 2대 주주로 지분 19.8%를 가진 현대중공업은 이로써 현대오일뱅크 인수 의사를 분명히 했습니다. 현대중공업은 또 IPIC의 불복에 대비해 싱가포르 국제중재재판소에 법적분쟁 중재도 신청했습니다. 현대중공업의 이번 결정은 IPIC가 추진 중인 현대오일뱅크 지분 매각이 현대중공업과의 계약 위반이라는 판단 하에 이에 대한 제동을 걸기 위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IPIC가 과거 현대중공업 등 옛 현대 ...

    한국경제TV | 2008.03.25 00:00

  • 최장봉 사장, "대한생명 소송결과 연내 결론"

    예금보험공사가 한화컨소시엄을 상대로 대한생명 매매계약 무효,취소를 위해 국제중재법원에 제출한 소송 결과가 연내에 결정될 전망입니다. 국회 재정경제위원회 예금보험공사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한나라당 안택수 의원의 질의에 대해 최장봉 사장은 "재판은 1심으로 끝나고, 11월~12월중에 캐나다 뱅쿠버에서 청문회가 개최될 예정" 이라고 답변했습니다. 최 사장은 "국제중재법원에서 승소할 경우 한화컨소시엄에 대한 대한생명 매각은 무효가 될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한국경제TV | 2007.10.30 00:00

  • 한화, 계열사 영업환경 개선 감안해 목표가 상향 .. 삼성證

    ... 영업이익률에 대한 가정 현실화로 기존 8000억원에서 1조1000억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두 애널리스트는 한화의 주가는 대한생명 지분 추가 인수 및 금융지주회사 도입 가능성이 커져 상승세를 지속할 것으로 내다봤다. 예금보험공사의 콜옵션 국제중재 마무리에 따른 지분추가(총 지분율 67%)와 함께, 정부의 보험산업 구조개편과 자본시장통합법 시행 등으로 금융자회사(대한생명, 한화손해보험, 한화증권)의 가치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화가 금융지주회사 도입을 통해 제조 자회사와 금융 ...

    한국경제 | 2007.10.25 00:00 | ramus

  • 한화, 대한생명 인식제고로 가치 증대..목표가↑-서울

    ... PBR 1.74배, 교보생명 2.37배,금호생명 4.23배, 동양생명 3.75배, 미래에셋생명 7.65배 수준에 거래되고 있음을 고려할 때, 대한생명에 적용한 멀티플은 상대적으로 낮게 평가됐다"고 그는 설명했다. 예금보험공사는 국제중재위원회에 올해말 경 최종 의견을 제출할 예정이다. 한화는 예금보험공사 보유지분에 대해서는 2275원에 매입할 권리가 있기 때문에 오릭스(ORIX) 지분 인수보다도 더욱 큰 기업가치 성장요인(계량적으로 7560억원의 기업가치 증대)이 ...

    한국경제 | 2007.10.18 00:00 | ram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