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1-40 / 432,1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은행들 최고 실적…그래도 수익성은 美의 절반

    ... 30조2610억원)의 30% 수준이다. 신한금융, 사상 첫 분기배당 할까 27일 신한금융은 이런 내용의 2021년 상반기 실적을 발표했다. 지난해 상반기 1조8055억원보다 35.4% 늘어난, 지주 출범(2001년) 이후 최대 규모의 상반기 순이익을 기록했다. ‘리딩 금융그룹’ 경쟁을 벌이는 KB금융의 상반기 순이익(2조4743억원)에는 못 미쳤지만, 2분기(1조2518억원)만 보면 KB금융(1조2043억원)을 근소하게 앞질렀다. 신한금융은 은행, ...

    한국경제 | 2021.07.27 17:28 | 빈난새/김대훈

  • thumbnail
    4차 대유행·수출 뒷걸음에도…한은 "3분기 역성장 우려는 과도"

    ... 자동차 업체들의 수출이 감소한 결과다. 지난해 3분기(16.3%) 4분기(5.3%)에 이어 올 1분기(2.0%)까지 수출이 높은 증가율을 기록하면서 기저효과가 사라진 영향도 있다. 수출이 주춤해지자 기업도 기계류를 비롯한 설비투자 규모를 일부 조절했다. 설비투자 증가율은 0.6%로 올 1분기(6.1%)보다 큰 폭 내려갔다. 아파트와 공장, 물류창고, 댐 건설을 아우르는 건설투자 증가율은 -2.5%로 전분기(1.3%) 대비 마이너스로 전환했다. 터널 탈출인가, 더블딥인가 ...

    한국경제 | 2021.07.27 17:27 | 김익환

  • thumbnail
    '구미 푸르지오' 819가구 분양

    ... 도입해 랜드마크 단지로 조성할 계획이어서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다. 이 단지는 14년 만에 구미에 공급되는 푸르지오 브랜드다. 지하 3층~지상 24층, 9개 동, 819가구(전용면적 84·98㎡)로 건립된다. 24만㎡ 규모의 원호지구는 사업이 완료된 문성 1~3지구와 도량지구 사이에 있어 교육, 교통, 생활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다. 원호초, 구미중·고·여고 등의 학군이 가깝다. 단지 앞에 학원가도 형성돼 있다. 삼성전자, 삼성SDI, ...

    한국경제 | 2021.07.27 17:25 | 안상미

  • thumbnail
    잘나가던 공모펀드도 'ETF 전환', 운용보수 반등…출혈경쟁 끝나나

    ... 사례가 속출하고 있다. 테마형·액티브 ETF로 운용사 간 차별화가 이뤄지면서 각사의 수수료 인하 경쟁이 잦아들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2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2018년 말 41조원이던 국내 상장 ETF 운용 규모(순자산가치 총액)는 올해 6월 말 60조3000억원으로 계속해서 늘어나는 추세다. 기존에는 기초지수를 단순 추종하는 패시브 ETF가 주를 이뤄 공격적인 투자를 원하는 투자자들은 여전히 액티브 공모펀드를 선호했지만 최근 들어 사정이 ...

    한국경제 | 2021.07.27 17:22 | 구은서

  • '원주 집회금지' 반발한 민주노총에…인권위 "긴급구제 해당 안 돼"

    ... 국민건강보험공단 앞에서 고객센터 상담사 직고용을 촉구하는 집회를 열 예정이었다. 그러자 원주시는 집회 전날인 22일 거리두기 단계를 3단계로 격상하면서 집회·시위에는 4단계를 적용해 1인 집회만 허용하는 행정 명령을 내렸다. 대규모 집회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커질 것을 우려했기 때문이다. 이 같은 행정 조치에도 민주노총 조합원 400여 명이 집회를 강행하기 위해 모였다. 경찰 제지로 집회가 결국 무산되자 민주노총은 1인 시위만 허용한 원주시 방침과 관련해 ...

    한국경제 | 2021.07.27 17:21 | 양길성/장강호

  • '제2 윤미향 사태' 막을까…시민공익委 가동

    ... 감독할 수 있다. 위법 행위를 저지른 공익법인의 인정을 취소하고, 공익법인 임원이 회계부정·금품수수 등 범법 행위를 할 경우 형사처벌을 의뢰하거나 해임 명령을 내릴 수 있다. 공익법인의 자금 흐름도 감시한다. 일정 규모 이상의 공익법인은 결산서에 공인회계사의 감사 증명서를 첨부해야 한다. 앞서 정의연은 2016년 공익법인을 세우는 과정에서 보조금을 부정 수급하는 등 불투명한 회계로 논란을 빚은 바 있다. 정의연 이사장을 지낸 윤미향 의원(무소속)은 ...

    한국경제 | 2021.07.27 17:20 | 안효주

  • thumbnail
    "밤 되면 전기 차단합니다"…폭염에 노후 아파트들 '비상'

    ... 노후 아파트 단지를 중심으로 정전 사태가 벌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최근 서울 송파구의 한 아파트 단지 게시판에는 ‘에어컨 홀짝제 실시’ 안내문이 붙었다. 이 아파트는 준공 30년이 넘은 5500가구의 대규모 단지다. 관리사무소 측은 “3년 전 폭염 때 정전으로 주민이 큰 불편을 겪은 적이 있어 이를 막고자 선제적 절전 캠페인을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1978년 준공된 서울의 한 아파트도 최근 ‘절전...

    한국경제 | 2021.07.27 17:19 | 최다은

  • 더존비즈온, 27분기 연속 성장

    ... 전사적자원관리(ERP) 사업은 각각 28%, 16.2% 매출 증가를 기록했다. 하반기엔 ERP와 그룹웨어를 융합한 신제품 ‘아마란스 10’의 출시 효과가 이어질 전망이다. 아마란스 10은 지난 5월 출시와 함께 100억원 규모 사전 계약을 성사시켰다. 이달 서비스를 시작한 매출채권팩토링 사업 성과도 본격 반영될 예정이다. 더존비즈온 관계자는 “기존 사업의 성장 모멘텀이 유효하고 신사업의 매출 기여도 예상돼 안정적인 수익 창출을 이어갈 수 있을 ...

    한국경제 | 2021.07.27 17:19 | 이시은

  • thumbnail
    플루티스트 김유빈 독주회…"400년전 바흐가 느낀 감정, 나무 플루트로 되살릴 것"

    ... 바로크 시대 레퍼토리를 골랐다. 바흐, 헨델 등 독일 작곡가 작품과 동시대 프랑스 대표 작곡가인 프랑스와 쿠프랭, 자크 마르탱 오르테르의 레퍼토리를 들려준다. 김유빈이 무대에서 실제 트라베르소를 연주하진 않는다. 2000석 규모의 대극장을 채우기엔 음량이 작아서다. 대신 독일 금속세공사 테오발트 뵘이 1840년대에 개발한 현대식 플루트를 분다. 누름쇠가 붙어 있어 정교한 연주가 가능하다. 플루트의 재료로 원목을 써 금관악기이자 목관악기다. 김유빈은 어릴 적부터 ...

    한국경제 | 2021.07.27 17:08 | 오현우

  • thumbnail
    김현아 SH사장 후보자 "공공주택 품질 혁신…지역 가치 제고"

    ... 가치를 올리겠다"고도 했다. 김 후보자는 "공사의 가장 중요한 역할은 안정적 주택 공급과 관리를 통한 주거 문제 해소와 복지 향상"이라며 "공공시설 복합화, 공공 재개발·재건축, 소규모 민간정비사업 지원 등으로 공공주택을 지속해서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SH공사가 관리하는 임대주택 재고가 24만가구에 이르고, 준공 후 30년이 넘어 리모델링이나 재건축이 필요한 주택도 늘고 있다고 진단했다. 그는 ...

    한국경제 | 2021.07.27 16:51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