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1,0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원·달러 1,170원 돌파…연중 최고

    ... 미국의 2분기 국내총생산 GDP 성장률도 달러 강세를 이끌고 있습니다. 미국의 2분기 GDP 성장률은 2.3%로 예상을 밑돌았지만 시장에서는 연내 금리인상을 하기에는 충분하다고 인식하면서 달러 강세가 이어졌습니다. 여기에 그렉시트 가능성 재기 등 그리스발 불확실성이 나타난 점도 달러 상승 압력으로 작용했습니다. 이에 따라 주요 6개국 통화 대비 달러 가치를 나타내는 달러인덱스는 0.62포인트(0.64%) 상승한 97.69를 기록했습니다. 외환시장 참가자들은 ...

    한국경제TV | 2015.07.31 10:36

  • 그리스 정부 '드라크마 복귀 비밀계획' 파문 확산

    ... 바루파키스의 발언 내용 일부를 보도한 후 콘퍼런스의 녹음 테이프를 공개했다. 영국 일간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바루파키스 전 장관은 "시리자가 지난 1월 총선에서 승리하기 이전에 치프라스가 나에게 '그렉시트'(그리스의 유로존 탈퇴) 가능성에 대비한 준비작업을 하도록 승인했다"고 말했다. 그는 "매우 유능하고 소규모인 팀을 조직했으며 분명한 이유들로 인해 비밀을 유지해야 했다"고 덧붙였다. 바루파키스는 ...

    연합뉴스 | 2015.07.28 11:27

  • 영국, EU 탈퇴 국민투표 내년 6월 시행

    영국의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를 판가름할 국민투표가 내년 6월에 시행될 수 있다는 전망이 제기됐다.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는 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가 내년 6월 영국이 유럽연합(EU)을 탈퇴할지 결정하는 ... 얻을 수 있다고 계산했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 영국이 국민투표를 내년으로 앞당기려는 것은 최근 그리스 위기에서 그렉시트(그리스의 EU 탈퇴)를 막기 위해 보여준 EU 회원국들의 결연한 노력도 영향을 끼친 것으로 분석했다. 캐머런 총리는 ...

    연합뉴스 | 2015.07.26 13:20

  • thumbnail
    '강요된 규율'…열쇠는 그리스의 변화

    ... 개혁에 필요한 상황적 논리를 제공했다는 측면에서 의미를 찾을 수 있다. 오히려 제도적으로 미비했던 점들이 보완되는 계기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직도 많은 전문가들은 그리스의 유로 탈퇴(Grexit)를 점치고 있다. 그렉시트는 지난 40여 년간 유로 통합을 위한 경제·정치 과정에 참여해 온 배경과 그리스 의회의 80%가 유로 잔류를 희망하는 현실에서 거의 불가능한 주제로 간주된다. 설사 그리스가 유로에서 탈퇴한다고 하더라도 자국 화폐의 재발행과 연관된 ...

    한경Business | 2015.07.24 17:08

  • thumbnail
    '베스트 애널리스트' 35인이 짠 하반기 필승 전략

    ... 늘어나고 있다는 의미이기 때문이다. 이런 차트 모양은 1년에 통상 한두 차례 나타나는데 작년 12월에도 나타났다. 이후 코스피는 저점 대비 17% 정도나 올랐다. 박 애널리스트는 “지난 6월에 또 한 번 이 신호가 발생했다”며 “그렉시트에 따른 불안정이 마무리되고 문제 해결이 점진적으로 이뤄진다면 코스피 역시 우상향 추세를 이어 갈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대형주들은 '성장 한계'에 부딪쳐 신동준 하나대투증권 애널리스트 또한 3분기가 위험 자산, 즉 주식 자산을 ...

    한경Business | 2015.07.24 17:08

  • thumbnail
    그리스 해법 찾기…독일·프랑스 '시각차'

    ... 위해' 장관직을 사퇴한다고 밝혔다. 그는 '독일은 그리스를 깨뜨리는 데 관심이 있고 우리의 고통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는 제목의 칼럼을 썼다. 그는 “그리스의 목표는 언제나 채무 구조조정이었지만 일부 유로존 지도자들의 목표는 그렉시트(Grexit)였다”면서 “볼프강 쇼이블레 독일 재무장관은 유로존 회원국들의 규율 강화 수단으로 그리스를 퇴출시키려고 하고 있고 프랑스를 협박해 독일의 엄격하고 규율적인 유로존 모델을 받아들이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는 걸 확신한다”고 ...

    한경Business | 2015.07.24 17:07

  • thumbnail
    Premium 그리스 사태에도 獨 웃는 이유

    (김은정 국제부 기자) 그리스 사태가 잦아들고 있습니다. 국제 채권단과 갈등으로 디폴트(채무불이행)와 그렉시트(그리스의 유로존 탈퇴) 우려까지 불거졌지만 그리스 의회가 구제금융 협상을 위한 경제 개혁안을 통과시키면서 합의에 가속도가 붙고 있습니다. 그리스 사태를 거치면서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통합과 유로화 사용의 폐해 등에 대한 이슈도 다시 불거졌습니다. 유로존 최대 경제국 독일과 다른 유로존 국가들에 유로화 사용이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면서 ...

    모바일한경 | 2015.07.24 16:13 | 김은정

  • thumbnail
    그리스 2차 개혁법안 의회 통과…구제금융 청신호

    ... 간소화 관련 법안 등 2개 법안을 전체 의원 300명 가운데 230명이 찬성해 통과시켰다고 외신들이 보도했다. 반대는 63명, 기권은 5명, 불참은 2명으로 집계됐다. 치프라스 총리는 표결에 앞서 한 연설에서 "우리는 그렉시트(그리스의 유로존 탈퇴)냐 채무불이행이냐 사이에서 어려운 선택을 했지만, 구제금융 프로그램을 시행할 것"이라며 "유럽은 (그리스가 항복한) 12일 이후 예전과 같은 유럽이 아닐 것" 말했다. 앞서 유로존 정상들은 ...

    한국경제 | 2015.07.23 11:07 | 장세희

  • thumbnail
    그리스 2차 개혁법안 의회 통과…구제금융 협상 개시

    ... 재무장관은 찬성으로 돌아섰다. 연정 소수당인 독립그리스인당(ANEL)과 보수 성향의 제1야당인 신민주당(ND), 중도 성향의 제3야당 포타미 등은 찬성표를 던졌다. 치 프라스 총리는 표결에 앞서 한 연설에서 "우리는 그렉시트(그리스의 유로존 탈퇴)냐 채무불이행이냐 사이에서 어려운 선택을 했지만, 구제금융 프로그램을 시행할 것"이라며 "유럽은 (그리스가 항복한) 12일 이후 예전과 같은 유럽이 아닐 것" 말했다. 앞서 유로존 정상들은 ...

    연합뉴스 | 2015.07.23 10:54

  • 전문가들 "내년에 그렉시트 위험 다시 부상할 것"

    "부채 경감 없이는 악순환" 그리스가 채권단으로부터 긴급 지원받은 자금으로 밀린 부채를 상환하고 은행 영업을 재개하며 조금씩 정상을 되찾고 있으나, 그렉시트(그리스의 유로존 이탈)의 위험은 여전하다는 경고의 목소리가 잇따르고 있다. 부채 경감 없는 구제금융과 긴축을 반복하는 것은 '밑빠진 독에 물 붓기'와 같은 악순환이라는 것이다. 21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이 이코노미스트 3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

    연합뉴스 | 2015.07.21 1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