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1,0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그리스 구제금융 협상 타결] '뚝심의 메르켈'…원칙 고수하며 그리스 압박

    ... 평가했다. 결국 지난달 27일 알렉시스 치프라스 총리가 채권단이 제시한 구제금융안을 국민투표에 부치겠다고 나선 지 16일 만에 메르켈 총리는 상황을 정리하는 데 성공했다. 메르켈 총리는 이날 회의를 마친 뒤 “그렉시트 가능성은 사라졌지만 구제금융 지원 최종 결정까지는 아직 갈 길이 멀다”고 말했다. 해결해야 할 과제도 있다. 블룸버그통신은 “구제금융에 부정적이었던 독일 내부의 반발 분위기를 완화시키고 의회 승인을 받아내야 ...

    한국경제 | 2015.07.13 18:52 | 김은정

  • [그리스 타결] 올랑드, 그리스 유로존 탈퇴 막은 일등공신

    ... 아니었다. 그리스 국민과 유럽 언론은 유로존 최대 경제대국으로 그리스 최대 채권국인 독일의 앙겔라 메르켈 총리 입만 바라봤다. 이달 5일 국제 채권단의 협상안에 대한 그리스 국민투표 '반대' 이후 유로존에서는 그렉시트(그리스의 유로존 탈퇴)가 불가피하다는 협상 회의론이 지배적이었다. 이후 불과 며칠 뒤 그리스가 유로존에서 받아들일 만한 개혁안을 내놓고 결국 구제금융 개시에 합의까지 한데는 프랑스의 중재가 결정적이었다는 평가가 나온다. 올랑드 ...

    연합뉴스 | 2015.07.13 18:50

  • [그리스 타결] 밤샘 마라톤회의…돌출 이슈에 진통 거듭

    '한시적 그렉시트'·국유자산 펀드 편입 등 논란…극적 타결 그리스 개혁안 수용과 3차 구제금융 협상 개시 여부를 결정하기 위한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정상회의는 시작 전부터 난항을 예고했다. 앞서 유로그룹(유로존 재무장관 협의체)이 11일, 12일 양일에 걸쳐 마라톤 회의를 열었으나 합의를 보지 못한 데 이어 열린 정상회의는 독일을 중심으로한 강경파와 프랑스 등의 유화파가 격돌하는 분위기를 연출했다. ...

    연합뉴스 | 2015.07.13 18:46

  • [그리스 타결] "국내 무역업계에 도움…'환영'"

    ... "또한 한-유럽연합(EU) 자유무역협정(FTA) 활용에 따른 가격 대비 품질 경쟁력 홍보 및 EU 기업들의 수입선 전환에 적극 대응해야 할 것으로 분석된다"고 덧붙였다. 무역협회 김정수 유라시아실장은 "그렉시트(그리스의 유로존 탈퇴)가 현실화될 경우 우리나라의 대(對) EU 수출이 약 5.8% 감소하는 등 부정적 영향이 예상되던 상황에서 구제금융 협상 타결로 시장의 불확실성이 상당부분 제거됐다"며 "향후 그리스의 개혁 조건 ...

    연합뉴스 | 2015.07.13 18:36

  • 올랑드 "그리스 타결은 유럽 전체에 이익"

    "그렉시트, 우리 문명 중심 잃는 것과 다름 없었을 것" 13일(현지시간)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정상들이 그리스 구제금융 개시 합의를 이룬 데 대해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은 "유럽 전체에 이익이 됐다"면서 환영했다. 올랑드 대통령은 이날 벨기에 브뤼셀에서 유로존 정상회의 뒤 기자회견에서 "내가 원한 것은 그리스의 이익 이상이었다"면서 "그것은 유럽의 이익, 프랑스의 ...

    연합뉴스 | 2015.07.13 17:55

  • 벼랑끝 그리스 파국 면해…3차 구제금융 타결까지 '험로'

    ... 듯…"긴축에서 성장으로 전환" 치프라스, 부채 척결 위한 고강도 개혁 의지 밝혀 그리스와 국제 채권단이 13일(현지시간) 3차 구제금융 협상을 시작하기로 합의해 그리스의 유로존 탈퇴인 '그렉시트'(Grexit) 파국은 모면했다. 알렉시스 치프라스 그리스 총리는 은행들의 파산과 그렉시트 위기를 넘기기 위해 유럽재정안정화기구(ESM)로부터 3년간 최대 860억 유로(약 108조원)을 지원 받는 대가로 채권단이 요구한 ...

    연합뉴스 | 2015.07.13 17:53

  • 메르켈 독일 총리 "그리스 부채경감 협의 준비…갈 길 멀다"

    그리스에 "신뢰 회복" 주문…독일 의회 동의 등 후속 조치 착수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13일(현지시간) 그렉시트(그리스의 유로존 이탈) 가능성은 사라졌지만 그리스에 대한 3차 구제금융 지원 최종 결정까지는 아직 갈 길이 멀다고 밝혔다. 메르켈 총리는 이날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정상회의에서 그리스에 대한 새로운 구제금융 지원 협상 개시를 결정하고 나서 기자들에게 이같이 밝혔다. 메르켈 총리는 "유로존은 ...

    연합뉴스 | 2015.07.13 17:23

  • 그리스 3차 구제금융 합의, '그렉시트' 우려 해소(종합)

    그리스에 대한 3차 구제금융을 개시하기 위한 합의가 이뤄져 '그렉시트'(그리스의 유로존 탈퇴) 우려가 해소됐다.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정상들은 13일(현지시간) 그리스가 추가 개혁안을 이행하는 조건으로 유럽재정안정화기구(ESM)와 구제 금융 협상을 개시하는 방안에 합의했다. 도날드 투스크 유럽연합(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만장일치로 합의를 이뤘다"며 "그리스에 ESM 지원을 ...

    한국경제 | 2015.07.13 17:19 | 김아름

  • 유로존, 그리스 구제금융 타결…`그렉시트` 우려 해소

    ... 유로존 정상회의는 16시간 넘게 마라톤 회의를 지속한 끝에 타협안을 도출한 것입니다. 하지만 타결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은 아직 명확하제 제시돼지 않았습니다. 전문가들은 그리스에 대한 3차 구제금융을 개시하기 위한 합의가 이뤄져 그렉시트, 즉 그리스의 유로존 탈퇴에 대한 우려는 어느정도 해소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일단 시장에서는 긍정적인 분위기입니다. 실제로 그리스와 유로존의 구제금융 협상이 타결됐다는 소식에 유럽증시가 급등세로 출발했습니다. 국내 증시도 그리스 ...

    한국경제TV | 2015.07.13 17:14

  • 그리스 2차 구제금융 합의…한국경제 불확실성 상당 부분 제거

    ... 합의가 이뤄지면서 한국 경제도 대외 불확실성을 상당 부분 걷어내게 됐다. 중국 증시불안과 함께 가장 큰 불안요인으로 꼽혔던 그리스 사태가 해소되면서 대외 안정성이 어느 정도 확보됐다는 평가다. 사실 그리스가 유로존을 탈퇴하는 그렉시트(Grexit)까지 가는 최악의 경우에도 한국 경제에 미칠 영향은 제한적일 것이라는 전망이 많았다. 그러나 사태가 악화하면 한국도 금융시장을 중심으로 단기적인 충격이 불가피한 만큼 정부도 비상계획(컨틴전시 플랜)을 다듬으며 나름의 ...

    연합뉴스 | 2015.07.13 17: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