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키프로스 무기 금수 해제…튀르키예 반발

    ... 튀르키예의 영향권에 있는 북키프로스와 남키프로스로 분단돼 있으며, 미국은 양측이 군수 경쟁을 벌이는 것을 막기 위해 1987년부터 키프로스에 대한 무기 금수 조치를 시행했다. 키프로스는 1960년 영국에서 독립했으나 1974년 친(親) 그리스계 군부가 남부를 근거로 쿠데타를 일으키자 튀르키예군이 북부에 침공해 북키프로스를 수립하면서 분단됐다. 국제법으로는 남부의 키프로스만 정식 국가로 인정받고 있지만, 터키는 북키프로스를 승인하고 사실상 피보호국으로 삼았다. 튀르키예 ...

    한국경제 | 2022.09.17 21:15 | YONHAP

  • thumbnail
    조용했던 그리스 항구에 '날벼락'…우크라전 탓 미러 각축장으로

    ... 기업과 연계를 통해 물밑에서 영향력 확장을 시도하고 있다. NYT는 항구의 주도권을 두고 경쟁하는 기업 4곳 가운데 2곳이 러시아와 밀접한 편이라고 설명했다. 나머지 2곳은 미국 기업이다. 친러시아 기업 중 하나는 조지아 출신 그리스계 러시아 부호인 이반 사비디스가 운영하고 있다. 러시아 국회의원을 지낸 그는 자신의 홈페이지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릴 정도로 러시아 쪽에 선 인물이다. 또 다른 기업은 러시아 국영 가스회사인 가즈프롬의 ...

    한국경제 | 2022.08.19 11:58 | YONHAP

  • thumbnail
    그리스 난민촌 다시 찾은 교황의 한탄 "5년전과 달라진 것 없어"(종합)

    ... 교황은 앞서 키프로스 방문에서 이주민 50명을 바티칸으로 데리고 가 재정착을 지원하기로 했다. 키프로스 내무부는 프란치스코 교황이 데리고 가기로 한 50명 가운데 10명은 불법 입국 혐의로 교도소에 수감 중이며, 2명은 남북 키프로스 사이 완충지대에 갇힌 상태라고 밝혔다. 키프로스는 그리스계 주민이 주를 이루는 키프로스와 터키의 보호를 받는 북키프로스튀르크공화국으로 분단돼 있으며, 양측 경계 사이에는 유엔이 관리하는 완충지대가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2.06 14:26 | YONHAP

  • thumbnail
    프란치스코 교황 "이주민 정치적으로 착취해서는 안 돼"

    ... 교황은 앞서 키프로스 방문에서 이주민 50명을 바티칸으로 데리고 가 재정착을 지원하기로 했다. 키프로스 내무부는 프란치스코 교황이 데리고 가기로 한 50명 가운데 10명은 불법 입국 혐의로 교도소에 수감 중이며, 2명은 남북 키프로스 사이 완충지대에 갇힌 상태라고 밝혔다. 키프로스는 그리스계 주민이 주를 이루는 키프로스와 터키의 보호를 받는 북키프로스튀르크공화국으로 분단돼 있으며, 양측 경계 사이에는 유엔이 관리하는 완충지대가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12.05 23:25 | YONHAP

  • thumbnail
    프란치스코 교황 "이민자에 대한 편견 타파해야"

    ... 경기장에서 7천여 명의 신자가 모인 가운데 미사를 집전했으며, 정교회 지도자와도 면담했다. 로마가톨릭교회의 수장인 교황이 키프로스를 방문한 것은 2010년 베네딕토 16세 이후 역사상 두 번째다. 인구 120만 명의 키프로스는 그리스계 주민이 주를 이루는 키프로스와 터키의 보호를 받는 북키프로스튀르크공화국으로 분단된 상태다. 남북 키프로스 인구의 78%는 정교회, 18%는 이슬람교를 믿으며 가톨릭 신자는 약 2만5천 명에 불과하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키프로스에 ...

    한국경제 | 2021.12.04 02:17 | YONHAP

  • thumbnail
    교황 키프로스 방문…"유럽이 이주민 포용해야"

    ... 일깨운다"며 "우리는 서로를 환영하고 화합해야 하며, 형제자매로 함께 걸어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로마가톨릭교회의 수장인 교황이 키프로스를 방문하는 것은 2010년 베네딕토 16세 이후 역사상 두 번째다. 인구 120만 명의 키프로스는 그리스계 주민이 주를 이루는 키프로스와 터키의 보호를 받는 북키프로스튀르크공화국으로 분단된 상태다. 남북 키프로스 인구의 78%는 정교회, 18%는 이슬람교를 믿으며 가톨릭 신자는 약 2만5천 명에 불과하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사흘에 ...

    한국경제 | 2021.12.03 01:38 | YONHAP

  • thumbnail
    [박대석 칼럼] 비트코인, 키프로스에서 CBDC까지…그리고 내일

    ... 있다. 비트코인이 화폐로 주목받게 된 건 2013년 동지중해의 작은 나라 키프로스 금융위기 때부터다. 키프로스는 면적이 남한의 십 분의 일이 채 안 되는 인구 100만 명의 작은 섬나라다. 키프로스는 네 부분으로 나뉜다. 남부는 그리스계가 다수인 키프로스 공화국, 북부는 터키계가 다수인 미승인 나라인 북키프로스 터키 공화국으로 나뉜다. 유럽의 마지막 분단 국가로 한국처럼 남북으로 갈라져있다. 2012년 당시 키프로스는 GDP 2040억 달러의 작은 경제 규모에도 ...

    The pen | 2021.10.05 15:12 | 박대석

  • thumbnail
    키프로스 외무 "에르도안, 신 오스만 제국 추진해"

    ... 섬 북부를 점령해 북키프로스튀르크공화(북키프로스)이 세워졌다. 국제법상으로는 키프로스만 정식 국가로 인정받지만, 터키는 북키프로스를 국가로 인정하고 사실상 보호국으로 삼고 있다. 그리스와 터키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앙숙'이며, 그리스계 주민이 대부분인 키프로스 역시 키프로스 섬 북부를 점령한 터키를 침략자로 보고 있다. 터키의 전신인 오스만 제국은 1차 세계대전 패전으로 몰락하기 전까지 중동·아프리카·유럽에 걸쳐 광대한 영토를 차지하고 이슬람 세계의 맹주를 자처했다. ...

    한국경제 | 2021.10.01 00:49 | YONHAP

  • thumbnail
    키프로스, 아타튀르크 영웅으로 묘사한 교과서 폐지…터키 반발

    ... 분단국인 키프로스는 1960년 영국에서 독립했으며 이후 친(親)그리스 장교들이 1974년 쿠데타를 일으키자 터키군이 섬 북부를 점령해 북키프로스튀르크 공화국이 세워졌다. 국제법상으로는 키프로스만 정식 국가로 인정받지만, 터키는 북키프로스튀르크를 국가로 인정하고 사실상 보호국으로 삼고 있다. 그리스와 터키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앙숙'이며, 그리스계 주민이 대부분인 키프로스 역시 키프로스 섬 북부를 점령한 터키를 침략자로 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0 00:49 | YONHAP

  • thumbnail
    키프로스 경찰, 밀입국 시도한 이주민 18명 체포

    ... 국가 중 가장 높았다. 지난해 독일의 인구 100만 명당 망명 신청자 수는 1천200명대였으나, 키프로스는 8천400명에 달했다. 키프로스는 1960년 영국에서 독립했으며 이후 친(親)그리스 장교들이 쿠데타를 일으키자 터키군이 섬 북부를 점령해 키프로스와 북키프로스로 분단됐다. 국제법상으로는 그리스계 주민이 대다수인 키프로스만 정식 국가로 인정받지만, 터키는 주민의 99%가 터키계인 북키프로스를 인정하고 보호국 역할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09 21: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