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2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군 장성, 첫 평화유지군 사령관에

    ... 관계자는 "유엔이 특정국 인사를 지명해 PKF 사령관을 맡도록 요청한 것은 이례적인 일"이라며 "황 소장의 부임으로 한국군의 위상이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유엔은 지중해의 섬 나라인 키프로스에 1963년 남쪽의 그리스계 주민과 북쪽의 터키계 주민간 갈등으로 분쟁이 발생하자 이듬해 3월 평화유지군을 파견했다. 현재는 영국 헝가리 슬로베니아 등 10개국 1천2백51명의 군인이 활동중이다. 김수찬 기자 ksc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1.06 17:54

  • PKF 사령관에 한국군 장성 최초 부임

    ... PKF 사령관 수임을 요청한 것은매우 이례적인 일"이라며 "황 소장의 PKF 사령관 부임으로 국제사회에서 우리 국가와 군의 위상이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지중해에 위치한 섬 나라인 키프로스는 지난 63년 남쪽의 그리스계 주민과 북쪽의 터키계 주민간 갈등으로 분쟁이 발생해 이듬해 3월 유엔 평화유지군이 파견돼 영국, 헝가리, 슬로베니아 등 10개국 소속 1천251명의 군인이 현재 활동중이다. 지난 69년 육사 25기로 임관한 황 소장은 합참 군사협력과장, ...

    연합뉴스 | 2001.11.06 11:08

  • [즐거운 설맞이-TV 영화] (6일) '콘 에어' ; '신장개업' 등

    ... 웨스트. 1997년작. 크레타섬서 만난 조르바 희랍인 조르바 (EBS 오후 2시) =영국과 그리스 합작의 흑백 영국과 그리스 합작의 흑백영화. 니코스 카잔차키스의 동명소설을 영화화했다. 무대는 지중해 크레타섬. 젊은 그리스계 영국인 청년 배즐(앨런 베이츠)은 아버지가 유산으로 남긴 광산을 둘러보기 위해 크레타섬을 찾는다. 광산에서 일하고 싶어하는 조르바(앤서니 퀸)를 만난 배즐은 그와 함께 호텔에 투숙한다. 조르바는 호텔 여주인에게 구애공세를 펴는 ...

    한국경제 | 2000.02.03 00:00

  • '북키프로스' 중계무역기지 적합..유엔승인땐 활용가치 높아

    ... 이스탄불에서 열린 OSCE(유럽안보협력 기구) 정상회의에 쏠려 있던 무렵 기자는 북키프로스공화국(TRNC) 독립선포 16주년을 맞아 정부초청으로 북키프로스를 방문했다. 지중해 북동지역에 있는 키프로스는 우리나라처럼 분단국이다. 그리스계 주민들이 사는 남부가 전국토의 3분의 2 정도 되고 나머지인 북부에는 터키계 주민들이 산다. 유럽과 아시아 그리고 아프리카 3대륙의 문명이 교차하는 길목에 있어 예부터 숱한 외침에 시달렸던 키프로스 섬은 제2차 세계대전 이후 영국의 ...

    한국경제 | 1999.12.23 00:00

  • 마리아칼라스 불꽃생애 .. 연극 '마스터클래스' 내달 공연

    ... 수상작으로 현재 미국과 호주 등 세계각국에서 절찬리에 공연중이다. 무대는 70년대초 줄리어드 음대.전성기의 목소리를 잃은 마리아 칼라스가 제자로 삼은 소프라노 2명과 테너 1명에게 뜨거운 음악적 열정과 카리스마를 뿜어낸다. 그리스계 이민의 딸로 뉴욕에서 태어나 "신이 내린 목소리"로 칭송받는 최고 프리마돈나가 되기까지 그가 흘린 피와 땀이 수업에 묻어 나온다. 사업가 메네기니및 선박왕 오나시스와의 잇따른 결혼과 파경 등도 다뤄진다. 칼라스의 사랑은 오나시스가 ...

    한국경제 | 1998.01.30 00:00

  • 터키, EU 가입 제외 .. 경제보복 등 갈등 고조

    ... 범유럽회의 회원자격 거부 방침을 재차 분명히했다. 그는 EU와의 정치관계 격하가 불가피하며 EU 가입협상이 재개된 이후에야 양측 관계가 정상화될 수 있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젬 장관은 특히 이번에 EU 가입대상국으로 추천된 그리스계 키프로스와의 분쟁과 관련, 내년 봄 EU와 키프로스간의 협상이 시작되면 터키계가 장악하고 있는 북부키프로스를 "부분통합"하는 조치를 밀고 나가겠다고 선언했다. 그는 지난 74년이래 강점하고 있는 북키프로스에 대한 경제, 정치,군사적 ...

    한국경제 | 1997.12.17 00:00

  • 키프로스, '러시아' 재력가 재산은닉처 부상

    ... 이처럼 러시아 재계의 총애를 받는 것은 양국간 이중과세 방지조약이 체결돼 있어 4.25%의 법인세만 물면 영업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또 키프로스의 3분의 1은 터키 영역이나 인구가 많은 남부는 러시아와 같은 정교회를 믿는 그리스계가 지배, 사회적 동질성을 갖고 있다. 비자없이 입국이 허용돼 자유로운 이동이 가능한 것도 또다른 장점으로 작용, 지난한해 키프로스를 찾은 러시아인들은 10만명을 넘었으며 고정 거주자만도 8,000명이 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

    한국경제 | 1996.05.11 00:00

  • [산업 신조류 경영 새흐름] 기업들, 인력의 복합/글로벌화

    ... 세계 곳곳의 사업거점에 대해 현지인들로부터 외국기업이 아닌 "우리 기업"이라는 인식을 심어주자는 전략에서다. LG전자는 최근 영국법인장을 현지인으로 채용키로 결정했다. 이에앞서 선경은 지난 93년 뉴욕에 있는 미국본사의 사장을 그리스계 미국인으로 임명했다. "현지인들의 생활문화와 사고방식에 맞는 경영을 하지 못하면 해외마케팅과 생산은 결코 성공할 수 없다"(구자홍LG전자 사장)는 인식이 확산되고 있는 것이다. 삼성전자도 올해초 미국 남아공 스페인 등 3개국 ...

    한국경제 | 1995.08.23 00:00

  • 유엔미가입 12개국, 대체기구 창설

    ... 하는 이른바 ''비대표국과 국민들의 기구(UNPO)'' 라는 새로운 ''대체기구''의 창설헌장에 서명했다. 이날 에스토니아와 라트비아, 그루지야, 아르메니아, 티베트, 대만, 동터키스탄, 쿠르디스탄, 코르디렐라, 호주 원주민, 그리스계 알바니아 소수민족, 서파푸아등 12개 민족집단은 국제사법 재판소 본부에서 서명식을 가졌는데 이날 창설된 UNPO의 목적은 국제기구에 대표를 파견하지 않은 국가들의 목소리를 대변하려는 것이다. UNPO는 이날 헌장서명과 함께 초대의장에 ...

    한국경제 | 1991.02.12 00:00

  • 발칸 6개국 외무장관회담 개막

    ... 등 과거의 반묵을 청산하고 "이 민감한 지역의 안보를 강화하는 것이 유럽의 안보를 위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지난날 흔히 발칸 제국간 관계의 특징이 돼온 불화가 이날 회의에서도 되살아나 그리스 외무장관은 40만명의 그리스계가 살고 있는 인구 3백8만의 알바니 아에 종교와 기타의 자유가 없다는 사실을 강력히 비난했다. 이번 발칸제국 외무장관 회담은 2차대전 이후 두번째로 전번 회담은 88년 베오 그라드에서 개최됐는데 동유럽에 개혁의 바람이 분 ...

    한국경제 | 1990.10.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