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03,8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북한, 벌써부터 "농작물 우박피해 막아라"…대책마련 부심

    ... 일부 지역에 우박도 내리곤 했다"며 "우박 피해를 받으면 농작물이 넘어지든가 줄기가 부러지고 잎이 찢어지며 낟알이 떨어지는 것으로 하여 농사를 순간에 망치고 만다"고 경계했다. 그러면서 "현실은 농업 부문의 모든 일꾼(간부)들과 근로자들이 우박이 오는 것을 기정사실화하고 철저히 대처할 것을 절실히 요구하고 있다"며 "만일 '설마' 하며 순간이라도 방심한다면 그 후과(결과)는 돌이킬 수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벼의 품종별 특성과 익은 비율에 따라 먼저 추수해야 ...

    한국경제 | 2021.09.17 10:59 | YONHAP

  • thumbnail
    중소기업 옴부즈만, 정부·경기도에 쌍용차 협력업체 지원 건의

    ... 지원 방안을 마련해 줄 것을 긴급 건의했다고 17일 밝혔다. 산업부 등 정부 관련 부처에 기술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연구개발(R&D) 지원, 경영 정상화 자금 지원, 대출 지원 확대 등을 요청했다. 경기도와 평택시에는 도내 협력기업 근로자의 생계유지를 위한 출연금 마련과 추가 지원책 검토 등을 건의했다. 박 옴부즈만은 "정부가 그간 쌍용차 협력기업에 우대 보증 등을 통해 1천300억원을 지원했으나 수혜를 본 건 협력업체 340곳 중 55곳뿐"이라며 "자동차는 대표 ...

    한국경제 | 2021.09.17 10:37 | YONHAP

  • thumbnail
    르노, 생산직 2000명 추가 감원…데이터·배터리 인력 늘린다

    ... 완성차 업체 르노가 최대 2000명에 달하는 인력을 추가 감원한다고 밝혔다. 16일(현지시간) 르노에 따르면 이 회사는 프랑스에서 전기차 업체로 전환하기 위해 내년부터 2024년까지 1600명의 생산직과 400명의 지원직 근로자를 감축할 예정이다. 르노는 이미 광범위한 구조조정의 일환으로 프랑스에서 4600명을 해고한 바 있다. 르노는 지난해 5월 프랑스에서 4600명, 전 세계에서 1만4600명을 감원하겠다고 발표했다. 르노는 추가 감원을 위해 노조와 ...

    한국경제 | 2021.09.17 10:33 | 오세성

  • thumbnail
    충북 밤새 22명 확진…청주·충주서 산발 감염 이어져

    ... 4명이다. 내국인이 15명, 외국인이 7명이다. 이 가운데 가족·지인·직장동료 감염이 13명으로 가장 많다. 8명의 감염 경로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고 나머지 1명은 해외 입국자이다. 청주 소재 가죽제품 제조업체에서 1명이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누적 확진자가 8명으로 늘었다. 음성군 소재 섬유필터 제조업체에 다니는 청주 거주 근로자 1명도 추가 확진됐다. 누적 확진자는 10명이다. 충북의 누적 확진자는 5천736명으로 늘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7 09:58 | YONHAP

  • thumbnail
    베트남 섬유·신발산업, 생산 정상화까지 장기간 소요 전망 [KVINA]

    ... 견뎌냈지만, 최근의 장기화되고 있는 `봉쇄령`의 영향으로 끊어진 공급망을 회복하고 생산 체인을 복구하는 등 이전의 조업 시스템을 맞추기 위해 시간이 오래 걸릴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다. 이들 산업은 공통적으로 노동 집약적 생산 방식으로 근로자의 역할이 큰 비중을 차지하는데, 공장들이 문을 닫으며 많은 수의 근로자들은 실직 또는 무급 휴가 형태로 고향으로 돌아간 상황이다. 이들이 돌아오려 해도 현재 베트남 코로나 봉쇄령으로 지역 간 이동이 쉽지 않아 원래의 일자리로 ...

    한국경제TV | 2021.09.17 07:41

  • thumbnail
    바이든 "10억 달러 번다면 좋은 일…다만 공정한 세금 내라"

    ... 부자 증세 강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백악관 연설을 통해 부자 증세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연설에서 "데이터는 아주 분명하다. 지난 40년간 부자는 더 부자가 됐고 너무 많은 기업이 근로자와 지역사회, 국가에 대한 책임감을 잃었다"고 지적했다. 그는 "백만장자와 억만장자가 교사와 소방관, 법집행기관 직원보다 더 낮은 세율로 세금을 내는 게 어떻게 가능한가? 오랫동안 이 경제는 맨 꼭대기에 있는 이들을 위해 작동했다. ...

    한국경제 | 2021.09.17 07:31 | YONHAP

  • thumbnail
    빚더미에 몰린 중소기업, 대기업과 양극화 갈수록 심화

    ... 가격 상승, 인건비 상승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강형덕 중소기업중앙회 제조혁신실장은 "중소기업은 대기업 하청업체나 납품업체가 많아 원재료 가격 상승분을 납품 단가에 바로 반영하기 어렵고, 외국인 근로자들이 들어오지 못하면서 인건비가 크게 상승해 경영난이 장기화하고 있다"고 했다. 지난 6월과 7월에 걸쳐 중소기업중앙회가 647개 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올해 공급원가 평균 상승률은 26.4%라고 응답했다. 이들 기업 중 공급원가를 ...

    한국경제 | 2021.09.17 05:30 | YONHAP

  • thumbnail
    충북 36명 확진…청주·진천 외국인근로자 감염 지속(종합)

    16일 충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36명이 추가 발생했다. 청주와 진천에서 외국인 근로자 연쇄감염이 이어지고,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확진자도 무더기로 나왔다. 충북도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10시 사이 청주 22명, 진천 9명, 제천 3명, 충주·음성 각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중 19명은 확진자의 가족·지인·직장동료 등 'n차 감염' 사례이고, 16명은 경로가 파악되지 않았다. 나머지 ...

    한국경제 | 2021.09.16 22:05 | YONHAP

  • thumbnail
    승강기 설치 협력업체 직원 숨진 채 발견…"경제적 어려움"

    유명 승강기 제조업체의 협력업체 소속 40대 근로자가 경제적 어려움을 겪던 중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16일 인천 삼산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8일 오전 7시께 인천시 부평구 한 아파트에서 현대엘리베이터 협력업체 직원 A(45)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A씨의 아내는 숨진 남편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으며 현장에서는 극단적 선택에 사용하는 물품이 나왔다.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A씨는 현대엘리베이터 승강기 설치 협력업체 ...

    한국경제 | 2021.09.16 18:27 | YONHAP

  • thumbnail
    충북 18시 33명 확진…청주·진천 외국인근로자 감염 지속

    16일 충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33명이 추가 발생했다. 청주와 진천에서 외국인 근로자 연쇄감염이 이어지고,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확진자도 무더기로 나왔다. 충북도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 사이 청주 20명, 진천 9명, 제천 3명, 충주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중 18명은 확진자의 가족·지인·직장동료 등 'n차 감염' 사례이고, 14명은 경로가 파악되지 않았다. 나머지 1명은 해외입국자다. ...

    한국경제 | 2021.09.16 18:2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