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10,5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리운전노조, 카카오모빌리티 본사 앞 천막농성 돌입

    ... 단체교섭을 진행하고 있다면서 "포괄임금제 폐지, 유연근무제 시행 등을 요구하고 있으며, 사측과 실무교섭 두 차례, 본교섭 한 차례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다만 서 지회장은 교섭 진행 상황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카카오모빌리티 근로자 대표와 경영진이 참여한 협의체에서 마련됐다는 '모빌리티와 사회의 지속성장을 위한 방안'에 대해서는 "협의체 안은 공개되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카카오모빌리티는 2017년 카카오에서 물적 분할됐으며, 현재 대리운전, ...

    한국경제 | 2022.08.17 16:32 | YONHAP

  • thumbnail
    충남도 2년치 지방소멸 대응기금 1천722억원 확보

    ... 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청양군은 '청년·주거취약계층 보금자리' 조성과 영유아·청소년을 위한 놀이 문화 공간 조성을 비롯한 '청양키즈 육성' 사업 등에 나선다. 부여군은 농업분야 강점을 활용한 인구 유입을 위해 '농촌근로자 기숙사 건립'과 '도농 교류 플랫폼 활성화 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지난 2월부터 인구 감소지역 시·군 실무협의체를 구성하고, 전문가 토론회와 자문 등을 통해 투자계획서를 고도화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며 "지방소멸 ...

    한국경제 | 2022.08.17 15:04 | YONHAP

  • thumbnail
    권성동 "민주노총, 도심 테러리즘…대한민국 숙주 삼은 연가시"

    ... 협박하고 있다"며 이같이 썼다. 그는 최근 민주노총에 대해 연일 고강도 비판을 이어 오고 있다. 권 원내대표는 "과거 화물연대는 비조합원에게 배차 불이익을 주는 것을 넘어 탈퇴 시 일감을 빼앗는 만행까지 저질렀다"며 "노조가 근로자의 권익을 대변하지 않고 오히려 배타적 기득권으로 변질돼 동료까지 착취하고 있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이처럼 민주노총은 노동시장을 교란하며 기업은 물론 동료의 생계까지 위협하고 있다"며 "반미투쟁을 하며 대한민국 안보의 근간을 ...

    한국경제 | 2022.08.17 15:01 | YONHAP

  • thumbnail
    내일부터 직장 휴게시설 설치 의무화…위반 시 과태료 1,500만원

    앞으로 일정 규모의 사업장에 휴게시설 설치가 의무화된다. 설치 면적은 최소 6㎡(1.8평) 이상이며, 상시 근로자 20인 이상 사업장이 휴게시설을 설치하지 않을 경우 최대 1,5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고용노동부는 이같은 내용의 '휴게시설 설치 의무화 제도'가 오는 18일부터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앞서 지난해 8월 휴게시설 설치 의무화를 담은 개정 산업안전보건법이 국회를 통과했으며, 정부는 최근 하위 법령인 시행령과 시행규칙 개정을 ...

    한국경제TV | 2022.08.17 14:25

  • thumbnail
    이정식 장관, 대기업 CHO 만나 "근로시간·임금체계 개편 우선 추진"

    ... 만나 근로시간과 임금체계 개편에 우선 힘을 쏟겠다고 강조했다. 이 장관은 17일 서울 중구에 있는 롯데호텔에서 30대 기업 인사·노무 담당 임원(CHO)들과 가진 간담회에서 "변화된 환경에 맞지 않는 제도와 관행을 개선해 근로자의 권익을 보호함과 동시에 기업의 활력을 높이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장관은 "다른 선진국 대비 여전히 높은 수준인 실근로시간을 줄이는 노력은 계속하되, 현장의 다양한 수요에 대응해 근로시간 운용에 있어 노사의 자율적인 선택권을 ...

    한국경제TV | 2022.08.17 13:58

  • thumbnail
    내일부터 휴게시설 설치 의무화…어기면 1천500만원 이하 과태료

    ... 휴게시설을 설치해야 한다. 설치하지 않거나 설치 기준을 지키지 않으면 과태료가 부과된다. 고용노동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아 개정된 산업안전보건법이 18일부터 시행된다고 17일 밝혔다. 개정된 산업안전보건법과 시행령은 상시 근로자 20명 이상 사업장(건설업은 공사금액 20억원 이상), 7개 직종 근로자가 2명 이상이면서 상시 근로자가 10명 이상인 사업장의 휴게시설 설치 의무를 명문화했다. 7개 직종은 전화 상담원, 돌봄서비스 종사원, 텔레마케터, 배달원, ...

    한국경제 | 2022.08.17 12:00 | YONHAP

  • thumbnail
    "영세업체는 어떻게 하라고…" 휴게시설 의무화에 '울상'

    18일부터 전국 사업장에 휴게시설 설치가 의무화된다. 상시근로자수가 20인 이상인 사업장은 휴게시설을 설치하지 않을 경우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에 영세 사업장들은 공간 확보가 쉽지 않아 난감해 하고 있다. 반면 노동계는 과태료가 부과되는 사업장의 범위를 20인 미만 업체까지 전면 확대해야 한다며 정부를 성토하고 나섰다. 고용노동부는 18일부터 모든 사업장에 휴게시설 설치를 의무화하는 개정 산업안전보건법이 시행된다고 17일 밝혔다. 확보해야 하는 ...

    한국경제 | 2022.08.17 11:59 | 곽용희

  • 덕산네오룩스, '충남 최초 문화예술분야 발달장애인 채용'

    ... 이번에 채용된 브랜드이미지 크리에이터는 기업의 대내외적 경영활동을 미술작품 등으로 표현해 기업브랜드 이미지 창출 및 마케팅에 활용하는 직무다. 2021년 기준으로 충남 장애인 고용의무 사업체는 1090개이며, 고용 장애인 근로자는 5028명으로 미술분야 직무 채용은 전무했다. 이번 덕산네오룩스의 채용으로 지역사회 예술분야의 재능 있는 발달장애인 채용 증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됐다. 덕산네오룩스 이범성 대표이사는 “이번 채용으로 잠재역량을 ...

    한국경제 | 2022.08.17 11:30 | 하인식

  • thumbnail
    뉴질랜드 고용시장 '훈풍'…정규직 노동자 늘고 임금 올라

    ... 각각 증가했다고 밝혔다. 통계청은 임금을 받는 노동자들의 중간 주간 소득도 1천189달러(약 100만 원)로 지난 1년 동안 8.8% 올랐다며 이는 지난 1998년 조사가 시작된 이후 가장 많이 오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여성 근로자의 중간 주간 소득은 9.9% 올라 1천55달러, 남자는 5.9% 올라 1천320달러로 조사됐다. 통계청의 노동 시장 매니저 말락 샤피크는 "여자들의 중간 주간 소득이 많이 오른 것은 정규직 여자들의 숫자는 늘고 시간제는 줄어들었기 ...

    한국경제 | 2022.08.17 11:29 | YONHAP

  • thumbnail
    이지스운용, 밀레니엄 힐튼 직원 재고용키로

    ... 새출발 격려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대학생 자녀를 둔 직원들은 학자금도 지원 받게 된다. 이지스자산운용은 호텔 전문 컨설팅 기업 스타일로프트글로벌과 함께 연간 96시간의 직무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고용 불안을 느꼈을 근로자들의 심리 안정을 위한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마음 챙김, 자신감 회복, 강점 찾기, 경력 관리 등 4가지 주제의 그룹교육과 일대일 상담을 지원할 예정이다. 재고용 대신 새 경력을 시작하길 원하는 근로자들은 보상안을 선택했다. 이들에게는 ...

    한국경제 | 2022.08.17 11:26 | 신민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