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03,8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CDC "화이자 백신 부스터샷, 고령층 및 중증 위험군에 권고"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 자문위원회가 화이자·바이오앤텍의 코로나19 백신 추가 접종(부스터샷) 권고 대상을 고령층 및 중증 위험군으로 한정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긴급사용승인 범위와 달리 고위험 근로자에 대한 추가 접종은 권고하지 않았다. 23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은 CDC 자문위가 65세 이상 미국인에 대한 추가 접종을 권장했다고 보도했다. 기저 질환이 있는 모든 50세 이상 및 일부 18세~49세 대상자에 대해서도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9.24 08:37 | 박인혁

  • thumbnail
    경북 46명 확진…가족·지인 전파, 16명 감염경로 조사 중

    ... 지인 7명이 자가격리 중 확진됐다. 포항에서는 감염경로 불명의 2명과 경산 소재 PC방 관련 2명, 확진자들 가족 4명이 양성으로 나왔다. 구미 8명 중 6명은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아 역학조사 중이고 나머지 2명은 외국인 농업 근로자 관련이다. 외국인 농업 관련 누계 확진자는 56명이 됐다. 경산에서는 감염경로가 불투명한 4명과 PC방 관련 2명, 대구와 경산 확진자의 접촉자 각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PC방 관련 도내 확진자는 총 11명으로 늘었다. ...

    한국경제 | 2021.09.24 08:33 | YONHAP

  • thumbnail
    인천 고잔동 플라스틱 공장서 불…근로자 2명 다쳐

    인천의 한 공장에서 불이 나 작업 중이던 근로자 2명이 다쳤다. 24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 5분께 인천시 남동구 고잔동의 한 플라스틱 공장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건물 안에 있던 근로자 19명이 대피했고, 이 중 2명이 다쳐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또 건물 내부 65㎡와 기계 설비 등이 타 350만원 상당(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은 펌프차 등 장비 27대와 소방관 75명을 투입해 28분 ...

    한국경제 | 2021.09.24 05:33 | YONHAP

  • thumbnail
    추석 연휴 끝나니 폭증…충북 59명 확진, 이달 최다 기록(종합)

    ... 집단감염이 발생한 모 체육시설 관련 확진자 1명이 추가돼 누적 14명이 됐다. 또 흥덕구 소재 중학교 관련 확진자도 1명 늘었다. 이 중학교 관련 누적 확진자는 21명이다. 괴산에서는 자가격리 중이던 콘크리트 제조업체 외국인 근로자 4명이 2차 전수검사에서 확진 판정 받았다. 이 업체에서는 지난 17일 첫 확진자가 나온 이래 외국인 근로자 총 7명이 감염됐다. 이날 확진자 급증은 추석 연휴 고향 방문이나 타 지역 거주자와 접촉한 시민(외국인 포함)들이 일상 ...

    한국경제 | 2021.09.23 22:28 | YONHAP

  • thumbnail
    [이슈 프리즘] 월급 봉투는 두툼해졌습니까

    ... 35만원가량을 소득세로, 3만5000원 정도를 주민세로 원천징수당했다. 소득 구간별로 적용되는 6~24%의 세율에 각종 공제가 감안된 금액이었다. 국민연금으로 20만2050원이 빠져나갔다. 월소득의 9%에 해당하는 금액을 회사와 근로자가 절반씩(4.5%) 내는 것이 국민연금이다. 다만 2017년 당시 월소득 상한액이 449만원이어서 2만원가량을 덜 낼 수 있었다. 월급에서 빠져나가는 것은 이게 다가 아니다. 고용보험료, 건강보험료, 장기요양보험료 등을 내야 한다. ...

    한국경제 | 2021.09.23 17:37

  • thumbnail
    [천자 칼럼] 日 빈집 850만 채

    ... 방치되기 일쑤다. 빈집이 늘어나면 슬럼화되기 쉽다. 그래서 일본 정부는 ‘빈집대책특별조치법’을 제정하고 규제 완화와 세금을 감면하는 방안을 마련했다. 지자체들도 현지에 거주하면서 대도시 회사에 원격근무하는 근로자에게 100만~200만엔(약 1070만~2140만원)씩 보조금을 주고 있다. 이런 노력에 힘입어 홋카이도의 미카사에서는 빈집이 11% 줄었다. 민간에서도 빈집을 싸게 사들여 보수한 뒤 임대·매매하는 ‘재생주택’ ...

    한국경제 | 2021.09.23 17:36 | 고두현

  • thumbnail
    '팰리세이드' 없어서 못 파는데…공장 이기주의에 속타는 현대차

    ... 공장은 팰리세이드를 생산하기에 적절하지 않다고 답변했다. 4공장 노조는 추석 연휴 이후부터 스타리아 물량 이전을 저지하기 위한 집회 등을 열 계획이다. 자동차업계에서는 4공장 노조의 막무가내식 물량 지키기가 계속되면 해외 공장 근로자들이 혜택을 볼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회사로선 팰리세이드를 어디에서 생산하느냐보다 최대한 빨리 증산하는 게 중요하다. 4공장 노조가 스타리아 이전안을 거부하면 앨라배마 공장에서 팰리세이드를 생산하는 방안을 추진할 가능성이 크다는 의미다. ...

    한국경제 | 2021.09.23 17:25 | 도병욱

  • thumbnail
    전남도, 농번기 외국인근로자 2주 1회 검사 의무화

    전남도는 가을철 수확기에 따른 농업 분야 외국인 고용사업장에 대한 진단검사와 방역상황 현장 점검을 강화한다고 23일 밝혔다. 전남도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지난 6일부터 외국인 고용사업장에 대한 2주 1회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의무화했다. 도내 834곳 5천32명이 대상으로, 전남도는 농번기 도내 유입 외국인이 더 많아질 것으로 예상하고 방역 수위를 높일 방침이다. 가을철 대규모 인력이 필요한 농작업인 ...

    한국경제 | 2021.09.23 16:28 | YONHAP

  • thumbnail
    전남도, 2022년 생활임금 시급 1만900원…4.2% 인상

    도 출자·출연·위탁 기관 근로자 2천700명 대상 전남도 생활임금위원회는 내년 1월 1일부터 적용할 생활임금액을 시급 1만 900원으로 확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올해 1만 473원보다 4.1% 오른 수준으로, 2022년 최저임금 9천160원보다 1천740원 높다. 월 급여 기준으로는 227만 8천100원으로 올해(218만 8천857원)보다 8만 9천243원가량 증가했다. 생활임금은 내년 최저임금·지역 물가상승률·유사 근로자 임금 수준 등 ...

    한국경제 | 2021.09.23 14:57 | YONHAP

  • thumbnail
    포천시, 5인 이상 제조업체 근로자 진단검사 행정명령

    경기 포천시는 종업원 5인 이상 제조업체 근로자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검사 행정명령을 내렸다고 23일 밝혔다. 이는 지역 내 제조업체 근로자들의 잇따른 확진에 따른 조치다. 이에 따라 5인 이상 제조업체의 모든 근로자는 24일부터 26일까지 예방접종 횟수나 완료 여부와 상관없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아야 한다. 외국인 근로자는 불법 체류 등 신분에 따른 불이익 없이 진단검사를 받게 된다. 진단검사는 선별진료소에서 ...

    한국경제 | 2021.09.23 14: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