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10,5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임신중 육아휴직 가능…성별영향평가로 4천566건 정책 개선

    2021년 평가 종합분석 결과…개선 이행률 52.4%로 7.7%p 상승 고용노동부는 임신 중인 여성근로자가 출산 전 육아휴직을 할 수 있도록 남녀고용평등법을 개정해 산모와 태아 보호를 강화했다. 2021년도 성별영향평가에 따른 중앙행정기관과 지방자치단체의 주요 정책 개선 사례 가운데 하나다. 여성가족부는 지난해 46개 중앙행정기관과 260개 지방자치단체가 법령과 사업 등 3만659건에 대해 성별영향평가를 실시해 8천716건의 개선계획을 수립하고, ...

    한국경제 | 2022.08.16 10:00 | YONHAP

  • thumbnail
    성인 4명 중 3명이 겪는다는 '선진국병' 뭐길래… [긱스]

    수면장애는 일명 '선진국병'이라고 불립니다. 미국 성인의 약 75%가 수면장애를 겪는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미국 기준 수면 장애로 인한 근로자의 결근 시간 합계가 연 1000만시간에 달한다고 합니다. 당연히 슬립테크 시장은 가파르게 커지고 있습니다. 올해 세계 최대 테크 박람회인 CES에서도 슬립테크 시장이 주요 화두가 됐습니다 올해 포브스의 '30세 이하 아시아 리더 30인' 명단에 이름을 올린 이동헌 에이슬립 대표가 ...

    한국경제 | 2022.08.16 09:58

  • 넷마블엔투·넷마블에프앤씨 '2022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선정

    ... 시리즈 등을 개발한 게임사로, 직원수는 전년대비 41% 증가, 정규직 고용률은 99.2%를 차지한다. 넷마블엔투는 고용노동부의 '일·생활 균형 캠페인' 참여 기업이기도 하다. '일·생활 균형 캠페인'은 일하는 방식과 근로관행을 개선해 근로자가 마음껏 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기업의 생산성과 경쟁력을 높이고자 실시한 캠페인이다. 지난 4월 넷마블엔투 이지현 파트장은 장애인 고용 인식개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22 장애인고용촉진대회'에서 ...

    한국경제 | 2022.08.16 09:18 | WISEPRESS

  • thumbnail
    임금 격차 6배…의사 월급 1921만원, 정규직 323만원

    우리나라 정규직 임금 근로자와 의사 간 임금 격차가 대체로 확대되다가 약간 좁혀졌지만, 여전히 6배 가까이 차이가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국민건강보험공단의 '국민보건의료실태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종합병원 등 전국 보건의료기관에서 활동하는 의사(인턴 및 레지던트 제외)의 월평균 추정 보수는 2016년 1천622만원, 2017년 1천736만원, 2018년 1천824만원, 2019년 1천976만원 등으로 증가세를 보이다가 2020년 1천921만원으로 ...

    한국경제TV | 2022.08.16 08:34

  • thumbnail
    의사-정규직 근로자 임금 격차, 커지다 줄었지만 여전히 6배

    2020년 보건의료기관 근무 의사 평균 월급 1천921만원…정규직 323만4천원 우리나라 정규직 임금 근로자와 의사 간 임금 격차가 대체로 확대되다가 약간 좁혀졌지만, 여전히 6배 가까이 차이가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국민건강보험공단의 '국민보건의료실태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종합병원 등 전국 보건의료기관에서 활동하는 의사(인턴 및 레지던트 제외)의 월평균 추정 보수는 2016년 1천622만원, 2017년 1천736만원, 2018년 1천824만원, ...

    한국경제 | 2022.08.16 06:01 | YONHAP

  • thumbnail
    나스닥지수, 베어마켓 탈피…Fed의 승리일까? [한상춘의 국제경제 읽기]

    ... 저성장과 저실업, 과연 가능할까? 실업률은 실업자를 경제활동인구로 나눠 산출한다. 실업자는 일할 의욕이 있으나 일자리를 얻지 못하는 비자발적 실업자를 말한다. 과다한 코로나19 지원금에 따른 ‘코브라 효과’로 근로자가 노동시장에 참여할 뜻이 없을 때는 자발적 실업자로 분류돼 실업자에서 빠진다. 실업률 개념의 이런 허점으로 인해 고용시장 호조를 들어 경기 침체가 아니라는 바이든 정부의 판단은 비판받고 있다. 경제지표와 경기 간 그랜저 인과검증 ...

    한국경제 | 2022.08.15 17:15 | 한상춘

  • thumbnail
    로봇개가 현장 안전관리…'디지털 건설시대' 속도

    먼지 날리고 소음이 요란한 건설 현장이 달라지고 있다. 건설사들이 앞다퉈 ‘스마트 건설 기술’을 공사 현장에 접목하고 있어서다. 근로자의 고령화가 심화하고 있는 데다 중대재해에 취약한 업종 특성상 안전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공사 현장의 디지털화가 확산할 전망이다. 정부도 건설업의 생산 기반이 인력·현장에서 장비·공장 중심으로 전환돼야 한다는 판단에서 제도 개선을 추진하고 있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

    한국경제 | 2022.08.15 17:02 | 김은정

  • thumbnail
    [숫자로 읽는 세상] 뿌리산업 비전문인력 비자 쿼터 6000명 늘려

    ... 등 산업 일선에서 ‘현장의 요구 수준에 한참 못 미친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기획재정부와 고용노동부는 이날 뿌리산업 등 제조업과 농축산업의 비전문인력(E-9) 비자 쿼터를 6600명 늘리기로 하면서 외국인 근로자의 입국 속도를 높이기로 했다. 코로나19 이후 입국이 지연되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 등 6만3000명 중 5만 명을 연내 입국시킨다는 계획이다. 올해가 약 5개월 남은 점을 고려하면 월평균 1만 명가량이 입국하게 되는 셈이다. 이 ...

    한국경제 | 2022.08.15 10:00 | 강진규/안대규/곽용희

  • thumbnail
    '월10만원씩 3년 모으니 1천만원'…인천 청년통장 첫 만기

    인천시는 중소기업 청년 근로자를 위해 추진 중인 '드림 포 청년통장' 사업이 첫 만기자를 배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 사업은 중소·중견기업에서 일하는 청년 근로자가 매월 10만원씩 3년간 360만원을 저축하면, 인천시 지원금 640만원을 더해 1천만원의 목돈을 지급하는 사업이다. 인천시는 2019년 사업 시작 후 처음으로 180명의 청년 근로자가 3년 만기를 맞아 각각 1천만원을 받았다고 밝혔다. 청년 근로자들의 장기근속 유지와 목돈 마련 ...

    한국경제 | 2022.08.15 09:05 | YONHAP

  • thumbnail
    "1년 내 민심 못 돌리면 큰일…당장 여야정협의체 만들라"

    ... 없으면 아무것도 안 된다”고 했다. 다만 노사 문제와 관련해서는 “노동정책은 노동자 전체를 위해 만들어져야지 조직률이 10%대에 불과한 노조만을 겨냥해선 안 된다”며 “정부 차원에서 비노조원 근로자들의 의견 수렴을 위한 디지털 플랫폼을 구성하면 좋을 것”이라고 제안했다. 경제 정책은 물가 안정을 우선순위에 놓아야 한다고 했다. 김 원장은 “물가가 오르면 취약계층이 힘들어지고 산업 경쟁력도 떨어진다”며 ...

    한국경제 | 2022.08.14 17:43 | 이유정/임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