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6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슈 프리즘] 부(負)의 소득세조차 쉽지 않다

    ... 있을까. 부의 소득세 도입이 어려운 이유는 이게 전부가 아니다. 정부가 어떻게 사회적 합의를 이뤄냈다고 하더라도 근로 의욕 저하에 따른 생산 감소라는 난제에 봉착한다. 미국에선 밀턴 프리드먼이 1962년 제안한 이후 1960년대 후반부터 ... 노벨경제학상 수상자 프리드먼의 제안을 이론적으로만 뛰어난 모델로 보고 상아탑에 곱게 모셔뒀다. 대신 일하면 돈을 더 주는 근로장려금제도(EITC)를 도입했다. 한국이 2009년부터 시작한 것도 미국 정책을 벤치마킹한 것이다. 기본소득은 부의 소득세보다 ...

    한국경제 | 2021.06.10 17:13 | 박준동

  • 경남, 근무환경개선 기업 신청 접수

    경상남도는 오는 8월 2일까지 ‘근무환경 개선 지원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모집한다. 대상은 지난해 만 18세 이상 34세 이하 청년을 정규직으로 신규 채용하고, 청년채용 장려금 성격의 정부지원금을 받지 않은 상시근로자 3인 이상 중소기업이다. 선정된 기업에 청년 신규채용 1인당 300만원씩 최대 5000만원을 지원한다.

    한국경제 | 2021.06.07 17:45

  • thumbnail
    경남도, 청년 신규 채용 중소기업에 근무환경 개선 지원

    ... 모집해 현장실사 후 지원금을 지급한다. 청년을 신규채용한 기업을 대상으로 신규채용 청년 1인당 300만원씩 최대 5천000만원까지 지원한다. 지난해 한 해 동안 만 18세 이상 34세 이하 청년을 정규직으로 신규 채용하고, 청년 채용 장려금 성격의 정부지원금을 받지 않은 상시근로자 3인 이상인 중소기업이 지원대상이다. 이 사업은 청년이 근무하기 좋은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고 노동환경이 상대적으로 열악한 중소기업을 지원하려고 시행한다. 경남도와 경남테크노파크가 2019년부터 ...

    한국경제 | 2021.06.05 08:50 | YONHAP

  • thumbnail
    정세균 책사 '기본소득 조삼모사' 비판에…이재명 "공격 지나쳐"

    ... 한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이 교수는 기본소득과 안심소득 모두 “가성비가 좋지 않은 현금성 복지”에 불과하다고 평가했다. 그는 “안심소득과 기본소득에 들어갈 예산의 일부만 국민기초생활보장제도와 근로장려금제도 등의 확대, 강화에 투입해도 두 정책이 기대하는 효과를 충분히 얻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 지사에 대해선 “이재명 지사는 기본소득처럼 가성비 낮은 현금성 복지가 진보의 대안일 수 있는지 숙고해 ...

    한국경제 | 2021.06.02 10:07 | 오형주

  • thumbnail
    올해 평가대상 기금 22개 중 14개 재원구조 '부적정' 판정

    ... 언급했고 과학기술진흥기금, 축산발전기금, 응급의료기금은 중기 가용자산 규모가 적정 수준보다 적다고 봤다. 반면 근로복지진흥기금, 장애인고용촉진및직업재활기금, 원자력기금(원자력안전규제계정), 국유재산관리기금, 복권기금, 농산물가격안정기금, ... 고용보험기금 사업 중 일자리함께하기 설비투자융자는 저조한 집행 실적을 이유로 폐지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청년추가고용장려금과 지역고용촉진지원금은 개선·폐지 사업으로 꼽지는 않았으나 성과지표를 교체해야 한다고 권고했다. [표] 기금평가단의 ...

    한국경제 | 2021.06.02 06:02 | YONHAP

  • thumbnail
    승용차 개별소비세 30% 인하, 연말까지 6개월 연장(종합)

    7월부터 청년 정규직 신규채용시 월 75만원 장려금 지급 울산동구·거제 등 5개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지정 2년 연장 정부가 다음 달 말 종료 예정인 승용차 개별소비세 30% 인하 정책을 연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홍남기 부총리 ... 계속하기로 한 것이다. 홍 부총리는 "일자리 보강을 위해 7월부터 청년을 정규직으로 신규 채용시 '청년채용특별장려금'을 지급하고 특수형태근로종사자(특고) 근로종사자에 대해 고용보험을 적용하겠다"고 밝혔다. 청년채용특별장려금은 5인 ...

    한국경제 | 2021.05.28 10:42 | YONHAP

  • 車 개별소비세 30% 인하, 연말까지 6개월 연장

    ... 주재 모두발언 "5개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지정기간 2년 연장" "청년 정규직 채용땐 7월부터 월75만원 특별장려금"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36차 비상경제... 연장된다. 특히 일자리 보강을 위해 "7월부터 청년을 정규직으로 신규 채용할 때 '청년채용특별장려금'을 지급하고 특수형태근로종사자(특고) 근로종사자에 대해 고용보험을 적용하겠다"고 말했다. 장려금은 ...

    조세일보 | 2021.05.28 10:41

  • thumbnail
    승용차 개별소비세 30% 인하, 연말까지 6개월 연장

    7월부터 청년 정규직 신규채용시 월 75만원 장려금 지급 울산동구·거제 등 5개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 지정 2년 연장 정부가 다음 달 말 종료 예정인 승용차 개별소비세 30% 인하 정책을 연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홍남기 부총리 ... 계속하기로 한 것이다. 홍 부총리는 "일자리 보강을 위해 7월부터 청년을 정규직으로 신규 채용시 '청년채용특별장려금'을 지급하고 특수형태근로종사자(특고) 근로종사자에 대해 고용보험을 적용하겠다"고 밝혔다. 청년채용특별장려금은 1인당 ...

    한국경제 | 2021.05.28 10:21 | YONHAP

  • thumbnail
    홍남기 "승용차 개별소비세 인하 연말까지 연장"

    ... 생산·고용 증가로 이어지는데 시차가 있는 점을 감안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일자리 보강을 위해 7월부터 청년을 정규직으로 신규 채용시 ‘청년채용특별장려금’을 지급한다는 계획도 밝혔다. 최대 1년간, 1인당 월 75만원을 지급하는 사업이다. 특수고용직 근로종사자에 대해 고용보험을 적용한다. 국민취업지원제도 현장안착에 주력하고 현재 180일인 특고지원업종의 고용유지지원금 지원기간 연장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아동쉼터 14개소 ...

    한국경제 | 2021.05.28 10:07 | 강진규

  • thumbnail
    오세훈 '안심소득 실험' 첫걸음 뗐다

    ... 연 소득 4000만원인 4인 가구에는 925만원(기준소득 부족분 1850만원의 50%)을 지원해주는 방식이다. 근로 의욕을 꺾지 않기 위해 소득 부족분에 대해 일정 부분을 메워준다는 점에서 아무 조건 없이 지원금을 주는 기본소득과는 ... 부딪힐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오 시장은 기초생활보장제도 중 생계·주거·자활급여, 근로·자녀장려금 등 7개 복지제도를 통폐합하고 안심소득을 중심으로 하는 선별 복지체계를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해왔다. ...

    한국경제 | 2021.05.27 18:16 | 하수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