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90,2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엠투엔, 신라젠에 신주 인수대금 600억원 납입…거래 재개 `숨통`

    엠투엔이 신라젠에 600억 원의 신주 인수대금을 납입했다.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신라젠은 엠투엔으로부터 유상증자 대금 600억 원을 납입받았다. 신규 발행 주식수는 1,875만주이며, 신주 전량은 3년간 보호예수된다. 엠투엔은 신라젠에 대한 600억 원 유상증자 대금을 KB증권으로부터 14일 브릿지론(연 3.9%)으로 차입했다. 엠투엔은 현재 진행 중인 유상증자를 통해 주주배정후 실권주 일반공모 대금이 오는 9월 10일 납입되면 ...

    한국경제TV | 2021.07.15 15:59

  • thumbnail
    가계대출 풍선효과에…금융위 "비은행 대출규제 강화 검토"

    ... 수 있다고 보고 한시적으로 이 같은 규제 차별을 뒀다. 금융당국은 비은행권 DSR 한도를 내년까지 단계적으로 줄일 계획이었지만 풍선효과 우려가 커짐에 따라 이 시기가 앞당겨질 가능성도 생겼다. 풍선효과는 이미 나타나고 있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올 상반기 2금융권의 가계대출은 1년 전보다 21조7000억원 증가했다. 2019~2020년 같은 기간에는 3~4조원 감소했던 데 비해 큰 폭 증가세로 돌아선 것이다. 올 상반기 은행권 가계대출 증가액이 41조6000억원으로 ...

    한국경제 | 2021.07.15 15:54 | 빈난새

  • thumbnail
    금융당국 "보험사의 요양 서비스 사업 진출 활성화 추진"

    금융위원회는 15일 보험사의 요양 서비스 사업 진출과 관련한 제도 개선 방안을 지속해서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금융위원회는 이날 오후 금융감독원, 보험연구원, 보험업계 관계자 등과 '보험사의 요양 서비스 진출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영상 회의)를 열었다. 요양 서비스는 고령, 노인성 질병으로 일상생활을 혼자 하기 어려운 노인(건강보험공단에서 장기요양 인정을 받은 자)에게 신체·가사 활동을 지원하는 것을 말한다. 다수 보험사가 요양 서비스 산업 ...

    한국경제 | 2021.07.15 15:37 | YONHAP

  • thumbnail
    "검사입니다" 검찰 사칭 보이스피싱범, 구속기소

    ... 자신을 수사관이라고 속인 조직원이 먼저 피해자에게 전화를 걸어 "당신 계좌가 범죄에 이용됐다"고 거짓말을 한 다음, 검사를 사칭한 조직원이 전화를 넘겨받아 "범죄 관련성을 확인하기 위해 현금을 출금해 금감원 직원에게 전달하라"고 속이는 식이다. 당초 경찰은 피의자들이 범행을 부인한 점, 정확한 피해 금액을 특정하기 어려운 점 등을 이유로 사기미수 등의 혐의로만 사건을 검찰에 송치했다. 하지만 검찰은 조사과정에서 보이스피싱 총책을 ...

    한국경제 | 2021.07.15 15:13 | 남정민

  • thumbnail
    금감원·상장사협의회·코스닥협회, 맞춤형 공시상담 지원 협약

    3시 금융감독원과 한국상장회사협의회, 코스닥협회는 공시담당자가 공시 업무를 쉽고 편하게 질의하고 일관된 답변을 받을 수 있도록 '맞춤형 공시상담 지원' 체계를 마련하고 15일 업무협약을 맺었다. 상장사 공시담당자는 공시와 관련해 문의 사항이 생기면 금감원이나 상장회사협의회, 코스닥협회에 상담을 요청하고 있다. 같은 질문에 금감원과 협회가 각각 회신해 기관별로 답변 내용에 혼선이 발생할 우려가 있다는 지적에 따라, 최초 문의 창구를 협회로 일원화하기로 ...

    한국경제 | 2021.07.15 15:00 | YONHAP

  • thumbnail
    금감원, 하나은행 사모펀드 제재심…사전 통보 중징계 감경될까(종합)

    금융감독원은 15일 오후 사모펀드 환매 중단 사태의 책임을 물어 하나은행에 대한 제재심의위원회를 열었다. 이날 금감원 제재심에는 하나은행 종합검사 결과 조치안이 올라갔다. 라임자산운용·디스커버리·헤리티지·헬스케어 펀드 등 하나은행이 판매해 불완전 판매 논란을 부른 사례들이 모두 제재심에 오른다. 금감원은 불완전 판매 책임을 물어 하나은행에 '기관경고'의 중징계를 사전 통보했다. 당시 은행장이었던 지성규 하나금융그룹 부회장에게는 '문책 경고'가 ...

    한국경제 | 2021.07.15 14:52 | YONHAP

  • thumbnail
    금융위, 비은행권 가계대출 확대에 경고…"DSR 강화 검토"

    ... 시사했다. 도규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15일 "금융당국은 올해 중 가계부채 증가율을 5∼6%대에서 차질 없이 관리할 수 있도록 보다 촘촘한 관리체계를 구축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금융위는 이날 도 부위원장 주재로 금융위, 금융감독원, 금융권 협회 관계자들과 `가계부채 리스크 관리 태스크포스(TF)` 1차 영상회의를 개최했다. 도 부위원장은 올해 상반기 가계대출과 관련해 "전반적으로 은행권의 증가 폭은 작년 상반기 수준에 머물렀으나 비은행권의 경우 증가 폭이 ...

    한국경제TV | 2021.07.15 13:34

  • thumbnail
    온라인 주식방송 사업자, 이달 말까지 당국에 신고해야

    금융감독원은 유튜브나 아프리카TV 등 온라인에서 구독자로부터 대가를 받고 주식 방송을 하는 경우 이달 말까지 신고해야 한다고 15일 밝혔다. 유튜브 채널 멤버십 등 유료 회원제를 통해 직접적 대가를 받고 금융투자상품에 대해 조언하는 온라인 방송 제작자가 대상으로, 유사투자자문업자로 신고해야 한다. 지난 5월부터 두 달 동안 36개 온라인 주식방송 사업자가 신고를 마쳤다. 시청자의 질문에 답변하는 등 1:1 개별 상담도 진행하면 전문성을 갖춘 ...

    한국경제 | 2021.07.15 11:05 | YONHAP

  • thumbnail
    금융위 "비은행권 가계대출 증가세 지속시 대응 강구"

    ... 증가율·위험도, 예금보험료와 연계" 도규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15일 "금융당국은 올해 중 가계부채 증가율을 5∼6%대에서 차질 없이 관리할 수 있도록 보다 촘촘한 관리체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도 부위원장은 이날 금융위, 금융감독원, 금융권 협회 관계자들과 '가계부채 리스크 관리 태스크포스(TF)' 1차 영상회의를 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 도 부위원장은 올해 상반기 가계대출과 관련해 "전반적으로 은행권의 증가 폭은 작년 상반기 수준에 머물렀으나 비(非)은행권의 ...

    한국경제 | 2021.07.15 11:04 | YONHAP

  • thumbnail
    檢, 검사·수사관 사칭한 보이스피싱범 구속 기소

    ... 사칭해 수천만원을 편취한 혐의를 받는다. 수사관을 사칭하는 조직원이 피해자에게 먼저 전화를 걸어 "당신 계좌가 범죄에 이용됐다"고 거짓말을 한 뒤 검사 사칭 조직원이 전화를 넘겨받아 "범죄 관련성을 확인하기 위해 현금을 출금해 금감원 직원에게 전달하라"고 속이는 방법으로 7천만원 상당을 편취하거나 미수에 그쳤다. A씨는 지난 5월 보이스피싱 공범 재판의 증인으로 출석해 "보이스피싱 범행을 한 사실이 없다"고 허위 증언해 위증 혐의도 있다. 당초 경찰은 피의자들이 ...

    한국경제 | 2021.07.15 10: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