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90,3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단독] 금융위 고위급 인사…김태현 사무처장, 예보 사장 물망

    ... 향후 서류 및 면접 전형 등을 거쳐 3~5배의 후보군을 금융위에 추천할 예정이다. 이후 금융위원장이 최종 후보를 대통령에게 제청하면 대통령이 예보 사장을 임명한다. 예보 사장 임기는 3년이다. 예보 사장은 기획재정부 차관, 금융감독원장, 한국은행 부총재와 함께 금융위 당연직 위원이다. 연봉은 지난해 말 기준 기본급 2억1000억만원, 성과급 포함 2억9400만원이다. 역대 예보 사장 가운데 연임한 사례는 없다. 김 전 처장은 사표 제출 직후 금융위 직원들에게 ...

    한국경제 | 2021.07.30 12:21 | 정소람/이호기

  • thumbnail
    신호위반·끼어드는 차량 노려 '쿵'…수억대 합의금 챙겨

    ... 송치됐음에도 동일한 수법으로 5차례 더 추가 범행을 한 사실도 확인했다. 경찰 관계자는 "사기 피해를 예방하려면 법규를 준수하며 운전하고 가해자가 된 경우에도 보험사기가 의심되면 경찰에 즉시 신고하거나, 블랙박스 영상을 보관하였다가 추후 경찰에 제출하면 혐의 입증에 도움이 된다"고 밝혔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전체 보험사기 적발금액은 8천986억원으로 이 중 자동차보험사기 적발금액은 3천830억원, 42.6%를 차지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30 11:00 | YONHAP

  • thumbnail
    "[속보] OO그룹 회장 구속"…가짜뉴스에 곤두박질친 주가

    ... 특히 언론사 이름 없이 캡처본 형태로 떠돌아다는 기사는 가짜뉴스일 수 있다. 투자자들은 포털 뉴스 섹터나 증권사의 홈트레이딩시스템(HTS),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내 관련 뉴스를 통해 기사를 접하는 것이 안전하다. 둘째로는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을 통해 가짜뉴스의 내용이 공시됐는지를 확인해야 한다. 통상 풍문이나 언론보도로 인해 주가가 요동칠 경우 한국거래소는 사실 여부를 관련 기업에 묻는 조회공시를 요구한다. 금융투자업계 한 관계자는 "당국이 ...

    한국경제 | 2021.07.30 08:58 | 류은혁

  • thumbnail
    58조 쏟아진 카뱅 청약, 100억 이상 넣은 큰손들 몇 명일까?

    올 하반기 기업공개(IPO) 대어로 꼽히는 카카오뱅크의 일반 공모주 청약에서 약 150명의 큰손 투자자들이 100억원이 넘는 청약 증거금을 낸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카카오뱅크가 금융감독원에 제출한 증권발행실적 보고서에 따르면 KB증권과 한국투자증권을 통해 100억원(52만주) 이상을 청약한 투자자는 148명으로 집계됐다. 카카오뱅크의 공모가는 3만9000원이다. 52만주를 청약하면 104억4000만원을 증거금으로 납부해야 한다. KB증권에서 ...

    한국경제 | 2021.07.30 07:26 | 차은지

  • thumbnail
    새 대법관 후보, 손봉기·하명호·오경미 3명 압축(종합2보)

    ... 하명호(52·22기) 교수는 국민 천거로 추천된 17명의 후보 중 유일한 교수 출신이다. 인천지법, 서울고법 등에서 약 10년간 판사 생활을 한 뒤 2006년 대법원 재판연구관을 끝으로 법복을 벗었다. 퇴직 이후에는 중앙행정심판위원, 금융감독원 평가위원 등을 지냈고 현재 대검찰청 징계위원, 국민권익위원회 자문위원 등을 맡고 있다. 출생지를 보면 손 판사는 부산, 하 교수와 오 판사는 각각 전북 진안과 익산이다. 손 판사와 하 교수는 고려대 법학과를, 오 판사는 서울대 ...

    한국경제 | 2021.07.29 20:33 | YONHAP

  • thumbnail
    크래프톤, 공모가 49만8000원 확정…희망밴드 최상단

    ... 621곳이 참여했다. 경쟁률은 243.15대 1을 기록했다. 가격을 제시한 참여 기관 가운데 95%가 희망 범위 상단 이상의 공모가를 제출했다. 크래프톤은 애초 공모가를 45만8000∼55만7000원으로 제시했다가 금융감독원의 증권신고서 정정 요구에 공모가 범위를 40만∼49만8000원으로 낮췄다. 크래프톤이 이번에 공모하는 주식은 총 864만4230주다. 다음 달 2~3일 이틀간 일반 투자자 대상 청약을 진행할 계획이다. 공모주 참여를 희망하는 ...

    한국경제 | 2021.07.29 19:40 | 류은혁

  • 크래프톤, 공모가 49만8000원 확정

    ... 15일(1.2%)로 나타났다. 해외 기관들도 신청 수량의 6.2%에 확약을 걸었다. 대부분 1개월(5.4%) 확약을 약속했다. 공모가는 49만8000원으로 확정했다. 이 회사는 당초 공모가를 45만8000~55만7000원으로 제시했다가 금융감독원의 증권신고서 정정 요구에 10%가량 낮췄다. 상장 직후 시가총액은 24조3512억원으로 넥슨, 엔씨소프트를 제치고 국내 게임 대장주에 오르게 된다. 일반청약은 다음달 2~3일, 상장일은 10일이다. 미래에셋증권(배정비율 36.8%), ...

    한국경제 | 2021.07.29 19:21 | 전예진

  • thumbnail
    카뱅 기관 배정 공모주, 의무보유 확약 비율 60%

    ... ├───────┼───────┼──────┤ │ 3개월 │ 5,068,543│ 14.07│ ├───────┼───────┼──────┤ │ 1개월 │ 3,141,600│ 8.72│ ├───────┼───────┼──────┤ │ 15일 │ 79,000│ 0.22│ ├───────┼───────┼──────┤ │ 미확약 │ 14,471,737│ 40.18│ └───────┴───────┴──────┘ (자료=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29 18:46 | YONHAP

  • thumbnail
    새 대법관 후보, 손봉기·하명호·오경미 3명 압축

    ...t;22기) 교수는 국민 천거로 추천된 17명의 후보 중 유일한 교수 출신이다. 인천지법, 서울고법 등에서 약 10년간 판사 생활을 한 뒤 2006년 대법원 재판연구관을 끝으로 법복을 벗었다. 퇴직 이후에는 중앙행정심판위원, 금융감독원 평가위원 등을 지냈고 현재 대검찰청 징계위원, 국민권익위원회 자문위원 등을 맡고 있다. 출생지를 보면 손 판사는 부산, 하 교수와 오 판사는 각각 전북 진안과 익산이다. 손 판사와 하 교수는 고려대 법학과를, 오 판사는 서울대 ...

    한국경제 | 2021.07.29 18:37 | YONHAP

  • thumbnail
    지방금융도 `최대 순이익`…BNK `1위 수성`·DGB `2위 탈환`

    ... 상승하는 등 그동안 수익구조 다변화 노력이 현실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건전성 지표인 고정이하여신(NPL) 비율은 전년 동기 대비 0.52%포인트 하락한 0.53%, 연체율은 0.39%포인트 하락한 0.38%로 개선됐다. 최근 금융감독원의 내부등급법 승인에 따라 BNK금융의 보통주자본비율은 전년 동기대비 1.94%포인트 오른 11.35%로 좋아졌다. 정성재 BNK금융 그룹전략재무부문장은 "은행 부문 수익성 회복과 함께 비은행 계열사의 이익 역량 강화로 경상적인 ...

    한국경제TV | 2021.07.29 18: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