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2,8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산가족상봉] 68년 만에 주인 찾은 초등학교 졸업장

    南조카 김향미 씨, 어머니 유언 따라 北큰이모 신남섭 씨에게 전달 25일 금강산에서 열린 이산가족 개별상봉에서 북측 큰이모 신남섭(81·여) 씨는 남쪽의 조카 김향미(52·여) 씨로부터 졸업장과 상장을 받았다. 개별상봉을 한 숙소에서 68년 동안 잊고 지냈던 뜻밖의 선물을 받게 된 셈이다. 6·25 전쟁 발발 후 향미 씨의 외할아버지와 큰이모 신 씨만 별도로 피난하면서 어머니인 신중섭(호적상 이름은 신경자) ...

    한국경제 | 2018.08.25 20:24 | YONHAP

  • thumbnail
    [이산가족상봉] 업어주고 노래 불러주고…화기애애 웃음꽃 만발

    둘째날 단체상봉…함께 사진 찍어 나눠 갖고 주소 적어줘 "이제 생 마쳐도 한 없다" 北누나 편지에 동생들 눈물 금강산 이산가족면회소에서 25일 오후 진행된 단체상봉에서는 남북 가족이 업어주고 노래를 ... "그래도 담배는 끊어야 돼"라고 재차 당부했다. 남측의 언니·동생 다섯과 한꺼번에 상봉한 북측 량차옥(82) 씨는 개별상봉을 할 때 어머니가 잘 만드시던 음식인 김부각을 꺼내 같이 먹었다고 했다. 량 ...

    한국경제 | 2018.08.25 20:22 | YONHAP

  • thumbnail
    [이산가족상봉] 南北형제의 슬픈 내기…"5년 내 통일되겠나"

    北형 "된다", 南동생 "왕래는 가능할 것"…"안되면 하늘서 만나자" 개별상봉·중식 시간에 北오빠 흉터 확인하고, 南사촌언니에 편지도 "5년 내 통일되나 내기하자." 25일 금강산호텔에서 3시간 동안 진행된 2차 상봉 행사 둘째 날 개별상봉 및 객실 중식 시간에 남측 동생 장구봉(82) 씨와 북측 형 장운봉(84) 씨는 세상에서 가장 슬픈 내기를 ...

    한국경제 | 2018.08.25 19:23 | YONHAP

  • thumbnail
    이산가족 단체상봉 눈물로 종료…26일 작별상봉

    이산가족 2차 상봉 둘째 날인 25일 남북의 가족은 2시간여의 단체상봉까지 모두 마쳤다. 남북의 가족들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3시간 동안 개별상봉을 한 데 이어 오후 3시부터 오후 5시 15분까지 금강산 이산가족면회소에서 단체상봉을 ... 남북의 형제가 잔을 들어 '러브샷'을 하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이날 오전 있었던 개별상봉을 통해 훨씬 가까워진 덕분인지 남북 가족들은 한층 편안해 보이는 얼굴로 옛 기억을 더듬으며 정답게 대화를 나눴다. ...

    한국경제 | 2018.08.25 17:46

  • thumbnail
    이산가족 단체상봉 종료…내일 작별상봉만 남아

    업어주고 러브샷 하며 즐거운 한때…이별 생각에 벌써 눈물도 이산가족 2차 상봉 둘째 날인 25일 남북의 가족은 2시간여의 단체상봉까지 모두 마쳤다. 남북의 가족들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3시간 동안 개별상봉을 한 데 이어 오후 3시부터 오후 5시 15분까지 금강산 이산가족면회소에서 단체상봉을 했다. 단체상봉에서는 남측 가족이 북측 가족을 업어주고 남북의 형제가 잔을 들어 '러브샷'을 하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

    한국경제 | 2018.08.25 17:45 | YONHAP

  • thumbnail
    [이산가족상봉] 87세 할머니, 건강 문제로 금강산서 조기 귀환

    올해 상봉 행사 중 첫 조기 귀환 사례…北, 신속 후송에 협조 금강산에서 남북이산가족 2차 상봉 행사에 참여 중이던 최시옥(87·여) 씨가 25일 건강 문제로 상봉을 중단하고 귀환했다. 최 씨는 이날 ... 이동했다. 최 씨는 이번 행사에서 북측 여동생 최시연(79) 씨를 만났지만, 이날 오후 3시부터 진행되는 단체상봉에 불참했다. 그는 지병으로 약을 먹어왔는데, 부작용으로 의심되는 증상이 나타나고 가슴이 답답하다고 호소하면서 후송 ...

    한국경제 | 2018.08.25 17:06 | YONHAP

  • thumbnail
    [이산가족상봉] "큰할아버지, 통일돼 뵐게요" 동생 손녀 편지에 눈물

    ... 南동생 현수 씨 여중생 손녀 편지 전달 "큰할아버지, 안녕하세요." 김현수(77) 씨는 25일 금강산에서 열린 이산가족 개별상봉에서 북측 형 김용수(84) 씨를 만나 노란 편지지에 곱게 쓴 손편지를 건넸다. 김현수 ... 동생 손녀의 정성스러운 손편지를 읽고 김용수 씨는 눈물을 많이 흘렸다고 남측 가족은 전했다. 오후에 이어진 단체상봉에서도 남측 가족이 "아까 편지 읽고 어떠셨어요?"라고 하자 김용수 씨는 말문을 열지 못한 채 고개만 ...

    한국경제 | 2018.08.25 16:28 | YONHAP

  • thumbnail
    2차 이산가족 상봉, 오전 개별상봉 이어 오후 단체상봉 시작

    남북 이산가족들이 2차 상봉 행사 이틀째인 25일 오후 단체상봉을 시작했다. 이들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3시간 동안 금강산호텔 객실에서 개별상봉을 하고 나서 오후 3시부터는 금강산 이산가족면회소에서 단체상봉에 들어갔다. 개별상봉에서 가족끼리 한층 속 깊은 이야기를 나눴을 것으로 보이는 만큼, 단체상봉은 좀 더 편안한 분위기에서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이들은 개별상봉 때 객실에서 오붓하게 가족만 모여 이야기 꽃을 피우면서 객실로 배달된 도시락을 ...

    한국경제 | 2018.08.25 16:26

  • thumbnail
    [이산가족상봉] "따로 만나니 엄청 편하고 좋아…속정 나눴다"

    3시간 동안 객실서 오붓한 개별상봉…남북 가족 한결 밝아진 표정 개별상봉 끝날 땐 아쉬움에 눈물도…오후 3시부턴 단체상봉 "(가족끼리) 따로 만나니까 엄청 편하고 좋았죠." 이산가족 2차 상봉 둘째 날인 25일 남북의 가족들은 금강산호텔 객실에서 3시간 동안 오붓하게 개별상봉 시간을 가진 뒤 한결 흐뭇한 표정이었다. 북측 아버지 조덕용(88) 씨와 만난 남측 아들 조정기(67) 씨는 전날보다 밝아진 ...

    한국경제 | 2018.08.25 15:55 | YONHAP

  • thumbnail
    2차상봉 둘째날, 오전 개별상봉 이어 오후 단체상봉 시작

    오후 3시부터 2시간 예정…남북 가족 따로 저녁 후 일정 마무리 남북 이산가족들이 2차 상봉 행사 이틀째인 25일 오후 단체상봉을 시작했다. 이들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3시간 동안 금강산호텔 객실에서 개별상봉을 ... 이산가족면회소에서 단체상봉에 들어갔다. 개별상봉에서 가족끼리 한층 속 깊은 이야기를 나눴을 것으로 보이는 만큼, 단체상봉은 좀 더 편안한 분위기에서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이들은 개별상봉 때 객실에서 오붓하게 가족만 모여 이야기 꽃을 ...

    한국경제 | 2018.08.25 15: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