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2,8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문] 문대통령 21대 국회 개원 연설

    ... 지속가능한 번영의 토대입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안전한 삶을 위해서도 평화는 절대적입니다. 평화를 향한 발걸음을 결코 멈춰서는 안 됩니다. 대화만이 남북 간의 신뢰를 키우는 힘입니다. 우리는 대화의 힘으로 이산가족 상봉과, 개성공단과 금강산의 평화경제를 경험했고, 평창올림픽을 성공적인 평화올림픽으로 치러냈으며, 사상 최초의 북미정상회담도 이끌 수 있었습니다. 우리 국민은 그동안 평화를 위해 수많은 난관을 극복해왔습니다. 또다시 장벽이 다가오더라도 ...

    한국경제 | 2020.07.16 14:56 | YONHAP

  • thumbnail
    文 "21대 국회 협치 시대 열어야…한국판 뉴딜 114조 투입" [전문]

    ... 토대입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안전한 삶을 위해서도 평화는 절대적입니다. 평화를 향한 발걸음을 결코 멈춰서는 안 됩니다. 대화만이 남북 간의 신뢰를 키우는 힘입니다. 우리는 대화의 힘으로 이산가족 상봉과, 개성공단과 금강산의 평화경제를 경험했고, 평창올림픽을 성공적인 평화올림픽으로 치러냈으며, 사상 최초의 북미정상회담도 이끌 수 있었습니다. 우리 국민은 그동안 평화를 위해 수많은 난관을 극복해왔습니다. 또다시 장벽이 다가오더라도 우리는 ...

    한국경제 | 2020.07.16 14:52 | 안혜원

  • thumbnail
    문 대통령 "부동산 투기로 돈 못벌게 하겠다"

    ... 지속가능한 번영의 토대입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안전한 삶을 위해서도 평화는 절대적입니다. 평화를 향한 발걸음을 결코 멈춰서는 안 됩니다. 대화만이 남북 간의 신뢰를 키우는 힘입니다. 우리는 대화의 힘으로 이산가족 상봉과, 개성공단과 금강산의 평화경제를 경험했고, 평창올림픽을 성공적인 평화올림픽으로 치러냈으며, 사상 최초의 북미정상회담도 이끌 수 있었습니다. 우리 국민은 그동안 평화를 위해 수많은 난관을 극복해왔습니다. 또다시 장벽이 다가오더라도 ...

    한국경제TV | 2020.07.16 14:49

  • thumbnail
    [사진톡톡] 심장 속에 남는 사람이 있습니다….

    ... 올 흘러간 내 청춘 푸른 옷에 실려 간 꽃다운 이 내 청춘 내 평생소원이 무엇이더냐 우리 손주 손목 잡고 금강산 구경일세 꽃 피어 만발하고 활짝 개인 그날을 기다리고 기다리다 이내 청춘 다 갔네 아 다시 못 올 흘러간 내 ... 죽은 사람은 산 사람의 가슴에 남습니다. 살아남아도 만나지 못하면 누군가에 가슴에 남습니다. 인생의 길에 상봉과 이별 그 얼마나 많으랴 헤어진대도 헤어진대도 심장 속에 남는 이 있네. 아, 그런 사람 나는 못 잊어 ...

    한국경제 | 2020.06.28 07:23 | YONHAP

  • thumbnail
    '그리운 가족 못 보고'…이산가족 신청자 올해 1천300명 눈감아

    6·25전쟁 70주년에도 남북관계 악화로 이산가족 상봉 요원 코로나19 탓에 민간 차원 상봉도 전무…"北 화상장비 상태 확인 불가" 이산가족 상봉 신청자 중 올해 들어서만 벌써 1천300여명이 세상을 떠났다. 6·25전쟁 ... 많지 않다. 90세 이상이 25.8%, 80대가 39.6%다. 남북관계에 훈풍이 불던 2018년에는 이산가족 상봉 활성화에 대한 기대가 컸다. 2018년 8월 금강산에서 이산가족 상봉 행사가 개최됐고 같은 해 9·19 평양 정상회담에서 ...

    한국경제 | 2020.06.25 07:00 | YONHAP

  • thumbnail
    [사진톡톡] "대적경계철저! 토-옹신보안!"을 아시나요?

    ... 교류협력을 통한 민족 공영 모색, 평화통일을 위한 공동의 노력 등을 담고 있습니다. 2004년 첫 북한 취재입니다. 금강산 연날리기 행사입니다. 북측 관계자가 검문소에서 제 노트북을 압수합니다. 카메라만 사전 등록이 됐다고 합니다. ... 서해상 우발적 충돌방지와 군사분계선 지역 선전 활동 중지 및 선전수단 제거에 관한 합의서를 채택합니다. 2005년 금강산 이산가족상봉행사. 한 조선중앙통신 기자와 만찬 행사 취재 후 술을 마시며 많은 대화를 나눴습니다. 저보다 대여섯 ...

    한국경제 | 2020.06.21 07:00 | YONHAP

  • thumbnail
    文대통령 "평화와 번영을 위한 협력 반드시 이끌어 낼 것"

    ... 위해 항상 얼음판을 걷듯이 조심스럽게 임했지만 충분히 다하지 못했다는 심정"이라고 말했다. 어려움 속에서 남북공동선언을 성사시킨 김대중 전 대통령의 성과를 치하하며 현 상황을 대화로 극복하겠다는 뜻도 재확인했다. 문 대통령은 금강산 관광과 개성공단사업, 이산가족 상봉 등이 모두 "대화가 이룬 성과"라며 "직면한 불편하고 어려운 문제들은 소통과 협력으로 풀어야 할 것들"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반목과 오해가 평화와 공존을 ...

    한국경제 | 2020.06.15 20:37 | 강영연

  • thumbnail
    [속보] 문 대통령 "대화로 신뢰 키워야"…北에 제안

    ... 다시 생각하게 됩니다. 2000년 6월 15일, 한국전쟁 발발 50년 만에 처음으로 남북의 지도자가 마주 앉을 수 있었던 것은 두 지도자가 대화의 힘을 믿었기 때문입니다. 6·15남북공동선언으로 끊어진 철도와 도로가 이어졌고, 금강산 관광과 개성공단 사업이 시작되었습니다. 6만 이산가족의 생사를 확인했고 2만 4천의 이산가족이 상봉했습니다. 개성공단에는 125개 기업이 입주하여 5만 5천 북한 노동자와 합작경제를 시작했고 200만 우리 국민이 금강산 관광을 다녀왔습니다. ...

    한국경제TV | 2020.06.15 19:27

  • thumbnail
    文 "남북 가야할 방향 명확…멈춰선 안돼" [전문]

    ... 마주앉아 회담한 것은 실로 역사적인 사건이었습니다. 남북 사이에 이미 1972년의 7.4 남북공동성명과 1992년의 남북기본합의서가 있었지만 두 정상이 직접 만나 대화함으로써 비로소 실질적인 남북 협력이 시작되었습니다. 이산가족들이 상봉했고, 남북 철도와 도로가 연결되었으며, 금강산 관광이 시작되고, 개성공단이 가동되었습니다. 평화가 커졌고, 평화가 경제라는 사실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6.15선언 이후에도 남북관계는 일직선으로 발전해가지 못했습니다. ...

    한국경제TV | 2020.06.15 15:47

  • thumbnail
    "김정은 노력 잘 안다" 냉면 비방에도 北 감싼 문 대통령

    ... 마주앉아 회담한 것은 실로 역사적인 사건이었습니다. 남북 사이에 이미 1972년의 7.4 남북공동성명과 1992년의 남북기본합의서가 있었지만 두 정상이 직접 만나 대화함으로써 비로소 실질적인 남북 협력이 시작되었습니다. 이산가족들이 상봉했고, 남북 철도와 도로가 연결되었으며, 금강산 관광이 시작되고, 개성공단이 가동되었습니다. 평화가 커졌고, 평화가 경제라는 사실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6.15선언 이후에도 남북관계는 일직선으로 발전해가지 못했습니다. ...

    한국경제 | 2020.06.15 15:42 | 김명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