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8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연철 통일부 장관 "이산가족 방북 시 비용 지원 검토"

    ... 누구도, 그 어떤 이유에서라도 막을 수 없다"고 말했다. 정부가 대북 개별관광 방식 중 하나로 구상 중인 이산가족 및 사회단체가 비영리목적으로 금강산이나 개성을 방문하는 방안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풀이된다. 또한 김 장관은 이산가족 문제 해결을 위한 특단의 대책이 필요하다며 "대면상봉은 물론, 생사확인, 화상상봉과 영상편지 교환, 면회소 개보수를 통한 상시상봉까지 할 수 있는 모든 방안을 총동원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

    한국경제 | 2020.01.25 13:11

  • thumbnail
    김연철 "이산가족 방북 시 비용 지원도 검토"(종합)

    ... "어느 누구도, 그 어떤 이유에서라도 막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는 정부가 대북 개별관광 방식 중 하나로 구상 중인 이산가족 및 사회단체가 비영리목적으로 금강산이나 개성을 방문하는 방안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풀이된다. 그는 또 이산가족 문제 해결을 위한 특단의 대책이 필요하다며 "대면상봉은 물론, 생사확인, 화상상봉과 영상편지 교환, 면회소 개보수를 통한 상시상봉까지 할 수 있는 모든 방안을 총동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장관은 이날 이산가족들과 ...

    한국경제 | 2020.01.25 11:50 | YONHAP

  • thumbnail
    문 대통령, 설날 '라디오' 인사…"작년 북미대화 안풀려 아쉬워"

    ... 들어서고 난 후 기쁜 일도 있었겠지만, 정치 한복판에서 많은 공격을 받으니 늘 조마조마하게 생각하셨다. 불효를 많이 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어머니가 흥남에서 피난 올 때 외가는 한 분도 못 왔는데 2004년 이산가족 상봉 행사 때 선정돼 금강산에서 여동생을 만났다. 그게 평생 최고의 효도가 아니었나 싶다"며 "상봉 행사 후 헤어질 때 얼마나 슬퍼하시던지 생전에 고향에 꼭 모시고 간다고 약속드렸는데 지키지 못했다"고 덧붙였다. ...

    한국경제 | 2020.01.24 12:01

  • thumbnail
    문 대통령, 라디오서 설 인사…"작년 북미대화 잘안풀려 아쉬워"

    ... 일도 있었겠지만, 정치 한복판에서 많은 공격을 받으니 늘 조마조마하게 생각하셨다. 불효를 많이 했다"고 떠올렸다. 문 대통령은 "어머니가 흥남에서 피난 올 때 외가는 한 분도 못 왔는데 2004년 이산가족 상봉 행사 때 선정돼 금강산에서 여동생을 만났다. 그게 평생 최고의 효도가 아니었나 싶다"며 "상봉 행사 후 헤어질 때 얼마나 슬퍼하시던지 생전에 고향에 꼭 모시고 간다고 약속드렸는데 지키지 못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01.24 11:54 | YONHAP

  • thumbnail
    문 대통령 `깜짝` 라디오 연결…"북미대화 아쉽다"

    ... 문 대통령은 "젊을 때 대학교 제적을 당하기도 하고 여러번 구속되거나 체포되거나 했다"며 "정치 한복판에서도 많은 공격을 받게 되니까 늘 조마조마하게 생각하셨고 불효도 많이 했다"고 추억했다. 문 대통령은 "2004년 이산가족 상봉금강산에서 어머니가 막내 여동생을 만났는데 그게 평생 효도가 아니었나 싶다"며 "생전에 꼭 고향으로 모시고 가겠다고 약속드렸는데 지키지 못했다"고 아쉬워했다. ▲ 북미대화 `하노이 빈손` 아쉬워 김창완 씨가 지난해 가장 아쉬웠던 ...

    한국경제TV | 2020.01.24 11:49

  • thumbnail
    설 앞둔 문재인 대통령 "작년 북미대화, 특히 하노이 빈손회담 아쉬워"

    ... 모친인 고(故) 강한옥 여사는 향년 92세의 나이로 작년 10월 별세했다. 문 대통령은 “저희 어머니가 흥남 철수 때 내려온 이산가족이신데 피난살이로 고생 많이 하셨다”며 “2004년 이산가족 상봉 행사 때 대상자로 선정돼 금강산에서 어머니의 막내 여동생, 제게는 이모님을 만났다”고 말했다. 이어 “어머니가 맏이신데 남동생들은 다 돌아가시고 맨 막내 여동생만 살아계셨다"며 "그게 ...

    한국경제 | 2020.01.24 11:43 | 박재원

  • thumbnail
    "불발된 이산가족 상봉…아버지 유작 보며 한 풀었다"

    ... 아버지가 북한에 살아있다는 것을 알게 된 것은 40대 중년이 됐을 무렵이었다. 황씨는 아버지를 만나기 위해 이산가족 상봉의 문을 두드렸다. 2002년 금강산 이산가족 상봉 행사 때 어렵사리 상봉의 기회가 찾아왔다. 하지만, 끝내 아버지를 ... 남쪽에는 2남 2녀를 뒀다. 황명숙 할머니는 4남매 중 막내다. 다시는 기회가 없을 줄 알았던 아버지와의 상봉은 예상치 못한 장소에서 뜻밖에 찾아왔다. 고인이 된 아버지가 그린 유작이 남한 땅으로 온 것이다. 이달 10일부터 ...

    한국경제 | 2020.01.24 10:00 | YONHAP

  • thumbnail
    정부, '이산가족 개별관광' 검토…경비지원방안도 마련할 듯

    ... 내에서 '이산가족 개별관광'이 최우선 추진사업으로 검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관계자는 15일 "이산가족 교류·상봉 문제가 현재 (대북) 개별관광을 활성화하는 차원에서 논의가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정부는 그중에서도 특히 중국 ... 문제가 최우선으로 해결해야 할 인도주의 과제라는 점을 부각해 '대북제재의 틀'을 우회하는 한편 이를 발판으로 삼아 금강산관광 등 본격적인 개별관광으로 확대해나간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미국 정부도 이산가족 상봉·교류를 위한 개별관광 등에 ...

    한국경제 | 2020.01.15 17:41 | YONHAP

  • thumbnail
    김용현 "한반도 정세 돌파하려면 한미연합훈련 중단해야"

    ... 대북제재 완화 결의안을 적극적으로 활용해야 한다"며 "이를 통해 중국, 러시아와 대화하고 미국을 설득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북미정상회담과 남북정상회담 조기 개최와 관련해 "톱다운 방식의 대북 접근이 요구된다"고 조언했으며, "금강산 관광과 개성공단 재개, 이산가족 상봉 등 문제가 풀릴 때 북미 관계의 윤활 역할을 한다는 것을 끊임없이 미국 측에 설명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또한 김 교수는 미국과 이란 간 관계 악화가 지속할 경우 "북한에 대한 미국의 군사 ...

    한국경제 | 2020.01.07 13:57 | YONHAP

  • thumbnail
    [신년인터뷰] 최문순 강원지사 "남북교류 재개 대비 자체 시스템 준비"

    ... 밝혔다. 다음은 최 지사와 일문일답. -- 2019년 도정 주요 성과와 미진한 점은. ▲ 평화경제 비전 선포, 금강산관광 재개 범 강원도민운동 추진 등 평화경제 공동체 실현 기반을 마련한 만큼 앞으로 정부 정책화를 위한 노력을 계속하겠다. ... 남북관계를 돌파하려면 적은 노력부터 필요하다. 작은 여러 진전으로 신뢰를 쌓는 방식으로 유엔 제재가 되지 않는 선에서 금강산 방문, 이산가족 상봉 등 우선 사람이 오가는 상황을 지속해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 '소구전구대구'(小球轉球大球), ...

    한국경제 | 2019.12.26 06: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