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5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野 "박영선, 기업 후원금…절제했어야 하는 것 아닌가"

    ... 또 비슷한 시기 중소기업인 한국오피스컴퓨터 대표로부터 500만 원을 후원받았다. 김 대변인은 "중소기업 정책을 주관하는 부처 수장으로서 절제했어야 하는 것은 아닌지 묻고 싶다"고 했다. 김 대변인은 박 후보가 2005년 6월 금산분리법을 대표 발의한 뒤 제일모직 사장으로부터 두 차례에 걸쳐 총 600만 원을 후원받았다면서 "'때리고 받은' 것으로 보이지 않겠나"라고 반문하기도 했다. 그는 "작년 2월 국회의원의 이해충돌 방지 법안을 만들면서, 의원이 장관직을 ...

    한국경제 | 2021.03.27 15:05 | YONHAP

  • thumbnail
    정치자금법 만든 오세훈, 박영선 후원금 의혹 '저격' [전문]

    ... 것은 본인 말대로 '이해충돌'이다. 마찬가지로 중소벤처기업부 수장이 중소기업 대표로부터 후원금을 받은 것도 '이해충돌'이다. 이에 앞선 장관 인사청문회 당시에도 박영선 후보가 2005년 일명 금산분리법을 대표 발의한 3주 후 당시 제일모직 사장으로부터 300만원의 후원금을, 그 이듬해 또 동일인에게서 300만원의 후원금을 받은 것이 논란이 되었다. 이밖에도 기사는 박영선 후보가 삼성그룹 이외에 다른 기업 인사들로부터 받은 고액 ...

    한국경제 | 2021.03.25 01:01 | 조준혁

  • thumbnail
    GS그룹, CVC 설립 나서나…사업 목적에 금융업 추가한다

    ... "공정거래법 전면 개정으로 CVC 보유가 허용됨에 따라 사업 목적에 추가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향후 CVC를 설립하기 위해 사전에 정관을 변경해 놓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그동안 금융과 산업간 상호 소유나 지배를 금지하는 금산분리 원칙에 따라 일반지주회사는 금융회사인 CVC를 보유할 수 없었다. 이에 일부 대기업은 일반지주회사 체제 밖에 있는 계열사나 해외법인을 통해 우회적으로 CVC를 설립해왔다. 하지만 작년 말 일반 지주사의 CVC 보유를 제한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3.12 17:59 | YONHAP

  • thumbnail
    박영선 "당에 'LH 특검' 건의"…선거 최대악재 돌파구 될까

    ... 구속되고, 계좌 추적과 도·감청 협박에 시달리는 고통 속에서도 국가권력 사유화의 대가는 반드시 단죄해야 한다는 신념을 관철시키고 진실을 밝혔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경제 정의와 공정 사회를 위해 금산분리법으로 대표되는 경제민주화 개혁 법안을 관철시켰고, 무소불위 권력을 휘두르던 검찰을 개혁하기 위해 경찰에 수사개시권을, 경찰의 검찰 명령 복종의무를 삭제했으며, 판사의 판결문 공개와 전관예우금지법으로 사법개혁까지 이루어냈다"고 ...

    한국경제 | 2021.03.12 10:22 | 김수현

  • thumbnail
    박영선, 민주당에 LH특검 건의…"투기 고리 끊어야"(종합)

    ... 반드시 몰수하고 과거부터 우리사회 관행처럼 이어온 투기의 고리는 이번 기회에 완전히 절연해야 한다"며 "단호하게 책임을 물어야 한다. 반드시 끊어내야 한다. 그리고 혁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후보는 BBK 진실 규명과 금산분리법·전관예우금지법 관철 등을 언급, "저 박영선은 공정한 사회를 위해 온갖 구태와 기득권에 맞서 최전선에서 전쟁을 치러온 사람"이라며 "이번 선거는 투기와 불공정의 고리를 끊는 선거다. 서울시에서 투기라는 두 글자가 다시는 들리지 ...

    한국경제 | 2021.03.12 10:14 | YONHAP

  • thumbnail
    [속보] 박영선, 민주당에 LH 사태 특검 건의

    ... 반드시 몰수하고 과거부터 우리사회 관행처럼 이어온 투기의 고리는 이번 기회에 완전히 절연해야 한다"며 "단호하게 책임을 물어야 한다. 반드시 끊어내야 한다. 그리고 혁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후보는 BBK 진실 규명과 금산분리법·전관예우금지법 관철 등을 언급, "저 박영선은 공정한 사회를 위해 온갖 구태와 기득권에 맞서 최전선에서 전쟁을 치러온 사람"이라며 "이번 선거는 투기와 불공정의 고리를 끊는 선거다. 서울시에서 투기라는 두 글자가 다시는 들리지 ...

    한국경제TV | 2021.03.12 10:06

  • thumbnail
    박영선 "LH 투기 이익 몰수하고 고리 끊어야…文에 건의"

    ... 궤변으로 자신들의 잘못을 되치기하면서 마치 정의를 말하는 척하는 구태와 기득권에 굴복하지 않고 맞서 싸웠다"고 역설했다. 그러면서 그는 "기득권의 많은 저항과 가짜정의를 외치는 세력에 부딪혔지만 국회의원으로서 박영선은 금산분리법으로 대표되는 경제민주화 개혁법안을, 경찰에 수사개시권을, (판사의) 판결문 공개를, 전관예우 금지법으로 사법개혁을 이뤘던 성과는 이시대 공정과 혁신의 기틀을 만들었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아울러 박영선 후보는 "서울도 ...

    한국경제 | 2021.03.11 10:04 | 김수현

  • thumbnail
    박영선 "BBK 때문에 김어준도 나도 고생…성과가 신뢰로"

    ... 진실이 13년 만에 밝혀졌다. (김어준) 공장장님도 고생 많이 하셨지만 저도 그것 때문에 고생이 많았다"고 강조했다. 박영선 후보는 이날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초선 때는 금산분리법으로 대표되는 재벌개혁 그것으로 시작을 했고, 재선부터는 BBK 진실을 밝히겠다고 시작을 해서 검찰개혁을 했는데 경찰은 검사의 명령에 복종해야 한다라는 법조문에서 명령과 복종을 뺐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경찰에 ...

    한국경제 | 2021.03.02 10:47 | 김수현

  • thumbnail
    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 선출…"내집마련 꿈 앞당길 것

    ... 생산체계를 만들었고 미국 FDA 신청까지 마무리했습니다. 생산량이 저절로 20% 늘어나고 예산도 20% 절감되는 K주사기를 만들던 그 열정과 추진력으로 서울을 “K시티 서울”-세계디지털 경제수도로 만들겠습니다. 국회의원 시절, 금산분리법과 경제민주화 재벌개혁, 경찰의 검찰 명령 복종 의무 삭제, 경찰 수사 개시권 부여, 판사의 판결문 공개, 전관예우금지, 사법개혁을 선도했던 것처럼, 13년의 고초 끝에 BBK 진실을 규명했던 것처럼, 최순실의 실체를 밝혀냈던 것처럼 ...

    한국경제TV | 2021.03.01 18:24

  • thumbnail
    박영선 "文정부와 함께 서울시민 일상 돌려드릴 것" [전문]

    ... FDA 신청까지 마무리했습니다. 생산량이 저절로 20% 늘어나고 예산도 20% 절감되는 K 주사기를 만들던 그 열정과 추진력으로 서울을 'K시티 서울'-세계디지털 경제수도로 만들겠습니다. 국회의원 시절, 금산분리 법과 경제민주화 재벌개혁, 경찰의 검찰 명령 복종 의무 삭제, 경찰 수사 개시권 부여, 판사의 판결문 공개, 전관예우 금지, 사법개혁을 선도했던 것처럼, 13년의 고초 끝에 BBK 진실을 규명했던 것처럼, 최순실의 실체를 ...

    한국경제 | 2021.03.01 18:10 | 조준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