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2,1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최악의 폭군 김정은"이라 했던 토니 블링컨, 美 국무장관 된다

    ... 강조했다. 그는 2017년 3월 뉴욕타임스 기고에서 북핵의 상당수는 산속 등에 숨겨져 있고 북한이 보복 공격을 할 경우 막대한 인명 피해가 예상되기 때문에 군사적 해결책은 실현 가능성이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중국의 북한 석탄 금수 조치 같은 강력한 대북제재를 대안으로 꼽았다. 또 북한의 행동 변화는 지도부가 바뀔 때만 가능할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블링컨은 대중 정책과 관련해선 지난 9월 대담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동맹을 경시한 결과 미국의 국제적 위상이 ...

    한국경제 | 2020.11.23 17:21 | 주용석

  • thumbnail
    "바이든 당선인, 첫 국무장관에 블링컨 내정…24일 발표"

    ... 불과 30마일 떨어진 곳에 대포 수천 문을 배치해 놓은 북한이 선제 타격에 보복으로 맞설 경우 대규모 인명 손실이 불가피하다는 이유에서다. 무엇보다 북한의 최대 교역국이자 투자 파트너인 중국이 석탄 수입 금지와 같은 강력한 금수 조치로 김정은의 핵 개발 돈줄을 마르게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북한의 행동 변화는 지도부가 바뀔 때만 가능하며, 북한 체제가 붕괴할 경우 핵무기 통제가 매우 어려울 수 있다는 견해도 밝힌 바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1.23 11:56 | YONHAP

  • thumbnail
    푸틴, 서방 식료품 금수 제재 내년 말까지 연장…대러 제재 보복

    미국, EU 등 농수산물·식료품 수입 금지…"영국인 25명도 보복 제재" 러시아가 서방의 대러 경제 제재에 맞서 취한 서방 주요국 농수산물 및 식료품 수입 금지 조치를 내년 말까지 다시 연장했다. 21일(현지시간)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서방 주요국 식료품 수입금지를 골자로 한 제재 조치를 2021년 12월 31일까지 연장토록 하는 대통령령에 서명했다. 해당 대통령령은 이날 러시아 법률 공시 사이트에 게재되면서 ...

    한국경제 | 2020.11.21 22:07 | YONHAP

  • thumbnail
    미국 정권 따라 냉온탕 오갔던 쿠바…미 대선 결과에 촉각

    ... 오랜 단교 상태였다. 그러다 버락 오바마 정권 시절인 2015년 54년 만에 양국 국교가 정상화됐고 미국의 오랜 금수 조치도 조금씩 완화됐다. 이러한 화해 무드는 오래가지 못했다. 도널드 트럼프 정권이 들어선 후 미국은 오바마 ... 민간 파트너를 찾지 않는 이상 쿠바 내 활동이 어려워진다. 핀시멕스는 지난달 말 성명을 내고 "미국의 악랄한 조치 탓에 전국 407개 웨스턴유니언 지점이 문을 닫아야 할 수 있다"고 말했다. 미국에 이민 간 쿠바인들이 가족과 ...

    한국경제 | 2020.11.02 06:43 | YONHAP

  • thumbnail
    WP "BTS에 완패한 중국…이길 수 없는 거인과 싸움 벌여"

    ... 있어, 중국 의존도가 제한적이라는 것이다. 논란이 빨리 사그라든 데는 중국 BTS 팬들의 열정도 한몫했다고 WP는 분석했다. 중국 아미들은 매국노 소리를 들어가며, BTS를 변호했다. 중국 아미는 2016년 중국 정부의 한국 제품 금수 조치로, BTS의 모든 음악 및 홍보 활동이 중단됐을 때도 대리 구매를 통해 BTS의 최신 앨범 22만 장을 중국으로 수입했었다. WP는 또 "중국 정부는 문화적 관점에서도 매우 현명하지 못한 결정을 내렸다"며 "전 ...

    한국경제 | 2020.10.28 15:54 | 하헌형

  • 쿠바 "미국의 경제봉쇄로 지난해 6.3조원 피해"

    ... 트럼프 정부 들어 더욱 강화한 미국의 대(對)쿠바 경제봉쇄로 지난해 6조3000억원의 손실을 입었다고 주장했다. 22일(현지시간) 쿠바 매체 그란마 등에 따르면 브루노 로드리게스 쿠바 외교장관은 지난해 4월부터 올해 3월까지 1년간 미국의 금수 조치로 인한 피해액이 55억7000만달러(약 6조3000억원)에 달한다고 밝혔다. 전년도보다도 12억달러 이상 늘어난 것으로, 경제봉쇄 시작 이후 피해액은 총 1440억달러라고 로드리게스 장관은 주장했다. 미국은 1959년 ...

    한국경제 | 2020.10.23 08:48 | 안혜원

  • thumbnail
    쿠바 "미국의 경제봉쇄로 지난해 6조원 피해"

    ... 도널드 트럼프 정부 들어 더욱 강화한 미국의 대(對)쿠바 경제봉쇄로 지난해 6조원의 손실이 발생했다고 주장했다. 22일(현지시간) 쿠바 매체 그란마 등에 따르면 브루노 로드리게스 쿠바 외교장관은 지난해 4월부터 올해 3월까지 1년간 미국의 금수 조치로 인한 피해액이 55억7천만달러(약 6조3천억원)에 달한다고 밝혔다. 전년도보다도 12억달러 이상 늘어난 것으로, 경제봉쇄 시작 이후 피해액은 총 1천440억달러라고 로드리게스 장관은 주장했다. 미국은 1959년 쿠바혁명 ...

    한국경제 | 2020.10.23 07:33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시선] 스위스, 올해 겨울에는 마스크 걱정 안해도 될까

    ... 19일(현지시간)부터 실내 공공장소에서도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다. 마스크 착용 장소를 대중교통 내로 한정했던 기존 조치에서 한 단계 더 강화한 것이다. 코로나19 1차 물결이 한바탕 휩쓸고 지나간 지난 6월 19일 국가 비상사태를 ... 마스크 착용이 낯선 사회적 분위기 탓에 비축량 자체가 많지 않았던 데다 같은 수요 부족 문제를 겪던 이웃 국가들이 금수 조처를 내리면서 스위스에서 마스크 구하기는 말 그대로 '미션 임파서블'이었다. 일단 언론들은 2차 물결이 닥친 ...

    한국경제 | 2020.10.23 07:07 | YONHAP

  • thumbnail
    '투자귀재' 버핏, 대이란제재 위반으로 벌금 46억원

    ... 제보를 받아 이러한 사실을 인지했으며, 관련 직원들을 교체하고 해외 자회사들의 법령준수 절차를 강화하는 등 적절한 조치를 했다고 덧붙였다. 버크셔 해서웨이는 보험사 게이코와 철도회사 BNSF 등 자회사 90여개를 거느린 복합기업이며, ... 코카콜라,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등이다. 한편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는 2015년 체결된 이란 핵 합의에 따라 대이란 무기 금수 조치를 지난 18일부터 해제하기로 했다. 2018년 핵 합의에서 탈퇴한 미국은 유엔 제재 복원을 선언하고 독자 ...

    한국경제 | 2020.10.21 09:19 | YONHAP

  • thumbnail
    폼페이오, 이란 무기금수 유엔제재 해제에 독자조치 경고 성명

    ... 재래식 무기 거래 개인·기관 제재할 국내적 권한 사용 준비"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유엔의 이란 무기금수 제재가 해제된 18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독자 제재를 경고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성명에서 "미국은 이란과의 ... 등을 제공할 경우에도 미국의 제재 대상이 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폼페이오 장관은 "지난 10년간 다양한 유엔 조치에 따라 각국이 이란에 무기 판매를 하지 않았으며 이러한 금지에 도전하는 어떤 나라도 평화와 안정을 촉진하는 대신 ...

    한국경제 | 2020.10.19 00: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