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주가·금리는 잊어라...이제는 선거다 [뉴스뒤집기]

    ... 유럽연합(EU)에는 불확실성이 더해지는 셈이다. 지난 1차 국민투표 직전에는 FTSE지수와 파운드화가 맥을 추지 못했다. 2.독일 총선 올해 치뤄지는 선거 가운데 파장이 가장 큰 선거는 역시 9월 독일 총선이다. 현재 집권중인 기민당 연합정권의 수성여부가 관건이지만 현지 분석은 정권교체를 점치는 전문가들이 절대적으로 많다. 유럽을 이끌며 4연임에 성공했던 메르켈의 퇴장과 함께 녹색당의 약진, 극우보수정당이 얼마나 표를 얻느냐에 따라 유럽연합과 유로화의 운명이 ...

    한국경제TV | 2021.05.05 13:41

  • thumbnail
    메르켈 후계 경쟁 본격 개시…녹색당 40세 여성 총리 탄생하나(종합)

    ... 기민·기사당 연합 첫 추월 16년 만에 물러나는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의 후계 경쟁이 본격 시작됐다. 메르켈 총리가 소속된 독일 여당연합인 기독민주당(CDU)·기독사회당(CSU) 연합이 20일(현지시간) 진통 끝에 아르민 라셰트 기민당 대표를 총리 후보로 확정하면서 이미 후보를 정한 녹색당과 사회민주당(SPD)과의 선거전이 본격화할 전망이다. 후보 지명 이후 기민·기사당 연합의 지지율을 처음 추월한 녹색당이 파격적으로 내세운 40세 여성 총리 후보인 안나레나 배어복 ...

    한국경제 | 2021.04.21 03:08 | YONHAP

  • thumbnail
    메르켈 후계 경쟁 본격 개시…기민당 라셰트 vs 녹색당 배어복

    ... 총선거…사민당 숄츠까지 3파전 16년 만에 물러나는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의 후계 경쟁이 본격 시작됐다. 메르켈 총리가 소속된 독일 여당연합인 기독민주당(CDU)·기독사회당(CSU) 연합이 20일(현지시간) 진통 끝에 아르민 라셰트 기민당 대표를 총리 후보로 확정하면서 이미 후보를 정한 녹색당과 사회민주당(SPD)과의 선거전이 본격화할 전망이다. 지지율 2위로 도약한 녹색당이 파격적으로 내세운 40세 여성 총리 후보인 안나레나 배어복 후보가 보수의 대표주자 60세 라셰트 ...

    한국경제 | 2021.04.21 02:24 | YONHAP

  • thumbnail
    독일 연정 다수파, 총리 단일후보 가시화…기민당, 라셰트 지지

    기민당·기사당 대표 2파전 중 기민당 지도부 표결 기사당 대표, 표결 전 기민당 결정 수용의사 밝혀 독일 여당인 기독민주당(CDU)의 아르민 라셰트 대표가 오는 9월 총선에서 연립정부 다수파의 단일 총리 후보가 되는 데 한 발짝 더 다가섰다. 기민당의 자매정당인 기독사회당(CSU) 마르쿠스 죄더 대표도 다수파 연합의 총리 후보 경쟁에 나선 가운데 기민당 지도부가 라셰트를 지지한 것이다. 죄더 대표는 앞서 기민당 지도부의 표결에 따른 결정을 ...

    한국경제 | 2021.04.20 11:58 | YONHAP

  • thumbnail
    메르켈 후계는…독일 여당연합 총리 후보 2파전

    기민당 수뇌부 라셰트 지지…여론조사 우위 기사당 죄더 양보할까 16년 만에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의 뒤를 이을 독일 여당 기독민주당(CDU)·기독사회당(CSU) 연합의 총리 후보에 양당 대표가 모두 입후보 의사를 밝히면서 2파전이 가열되고 있다. 이날 기민당 수뇌부가 아르민 라셰트 기민당 대표에 대한 지지를 표명하고 나선 가운데, 여론조사에서 압도적 우위를 보이는 마르쿠스 죄더 기사당 대표가 양보할지 주목된다. 12일(현지시간) 독일 쥐...

    한국경제 | 2021.04.13 00:12 | YONHAP

  • thumbnail
    메르켈 "기하급수적 3차 확산 꺾어야…짧고 단호한 봉쇄 필요"

    ... DPA통신이 전했다. 메르켈 총리는 "이는 정상적인 일상으로 가는 가교"라면서 "가교는 짧아야 하므로 단호하게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목표는 봉쇄 완화와 진단검사를 연계하는 데 있다는 게 참가자들의 설명이다. 앞서 아르민 라쉐트 기민당대표 겸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 주지사는 이달 초 코로나19 백신 접종 속도가 붙을 때까지 가교 차원에서 봉쇄를 제안한 바 있다. 앞서 메르켈 총리와 올라프 숄츠 부총리 겸 재무장관, 미하엘 뮐러 베를린시장, 마르쿠스 죄더 기사당 대표 ...

    한국경제 | 2021.04.12 01:27 | YONHAP

  • thumbnail
    메르켈 후계 경쟁구도는…기민당·녹색당 총리후보 결정 임박

    ... 재무장관을 지명한 가운데, 기민·기사당 연합과 녹색당이 모두 부활절(4월 5일)과 성령강림절(5월 23일) 사이 총리 후보를 결정하기로 해 양당에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기민·기사당연합에서는 총리후보 자리를 두고 아르민 라셰트 기민당대표 겸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 주지사와 와 마르쿠스 죄더 기사당 대표 겸 바이에른 주지사가 겨루고 있는 상황이다. 당내외 지지율은 라셰트 대표가 크게 열세지만, 출마 의지를 굽히지 않고 있다. 기민당은 전통적으로 함께 원내교섭단체를 ...

    한국경제 | 2021.04.06 02:10 | YONHAP

  • thumbnail
    독일 대통령, AZ백신 접종…"독일 승인 백신 신뢰"

    ... 차례가 온다면 AZ백신이라도 접종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반면에, 호르스트 제호퍼(71·CSU·기독사회당) 독일 내무장관은 이날 독일 빌트에 AZ백신을 접종받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는 전날 옌스 슈판 독일 보건장관(40·기민당)이 내각의 60세 이상 장관들에게 AZ백신 접종을 받으라고 촉구한 것과 관련, "거절한다"면서 "나는 누구의 감독도 받지 않을 것"이라고 답했다. 한편, 슈판 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AZ백신을 접종받을 것이냐는 질문에, "만약 ...

    한국경제 | 2021.04.01 22:14 | YONHAP

  • thumbnail
    독일 마스크 스캔들 일파만파…보건장관 배우자 회사 연루설

    ... 코로나19 방역 마스크를 중개하고 자문료와 수수료로 120만 유로(약 16억원)를 챙긴 혐의가 쥐트도이체차이퉁(SZ) 등으로부터 제기돼 사퇴했다. 검찰은 이에 대한 수사를 개시했다. 2주 전에는 여당연합내 연방의회 기사당 원내부대표와 기민당 소속 연방의원이 정부에 마스크를 중개하고 수수료로 각각 25만유로(약 3억4천만원)와 66만유로(약 8억9천만원)를 챙겨 뇌물수수 혐의로 검찰의 수사를 받고 있다. 이들은 모두 보직을 사퇴하고 탈당했다. 16년 만에 메르켈 총리의 ...

    한국경제 | 2021.03.23 04:02 | YONHAP

  • 흔들리는 '포스트 메르켈'…독일 여당 지지율 30% 아래로

    독일 여당 기독민주당(CDU)·기독사회당(CSU) 연합의 지지율이 30% 아래로 떨어졌다. 오는 9월 열릴 연방 하원 선거에서 앙겔라 메르켈 총리에 이어 차기 총리 후보로 나설 아르민 라셰트 기민당 대표(사진)는 녹색당 공동대표에 뒤지는 것으로 집계됐다. 17일(현지시간) 독일 여론조사기관 포르자에 따르면 기민·기사당 연합의 지지율은 29%로 추락했다. 올해 초 40%를 넘보던 기민·기사당 연합의 지지율은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03.17 22:58 | 정인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