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독일통일 15년] 슈뢰더 3일 사임설‥ '대연정' 성사 위해

    게르하르트 슈뢰더 총리가 통독 15주년인 10월3일 사임할 가능성이 제기돼 주목되고 있다. 독일 일간지 베를리너 차이퉁은 29일 슈뢰더 총리가 기민련과의 대연정을 성사시키기 위해 사임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다. 이 신문은 슈뢰더 총리가 명예롭게 퇴진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는 총리측근의 말을 인용,이 같이 전했다. 이와 관련,미하엘 글로스 기사당 원내총무는 현지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사민당이 오는 3일 필요하고도 분명한 제의를 해올 것"이라며 ...

    한국경제 | 2005.09.30 00:00 | 문희수

  • 세계는 지금 '기업 기살리기' 경쟁

    ... 프랑스는 에너지 바이오 등 10대 산업에 대한 적대적인 인수·합병(M&A)을 방어해 주기 위한 법안을 마련 중이다. 노조 보호 경향이 강한 독일에서는 최근 총선에서 20인 이하 기업에 대해 해고 절차를 간소화하겠다는 공약을 내세운 기민련이 제1당으로 부상했다. 폴란드에서도 법인세와 부가세를 감면하겠다는 우파 정당연합이 총선에서 압승을 거뒀다. ◆미국과 일본의 친기업 정책 강화 미국은 입법·행정부뿐만 아니라 사법부까지 기업의 부담을 덜어주고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

    한국경제 | 2005.09.27 00:00 | 김남국

  • [OX? 경제상식 퀴즈] 9월 26일자

    ... 조정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다음 중 세계 3대 신용평가 회사에 포함되지 않는 회사는 어디인가. ①무디스 ②피치 ③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④한신평 7. 최근 치러진 독일 총선에서 사민당을 박빙의 차로 누르고 기민·기사당 연합(기민련)이 제1당이 됐다. 이 기민련을 이끌고 있는 총재로 독일 최초의 여성 총리에 오를 수도 있다는 가능성이 나오는 인물은 누구인가. ①앙겔라 메르켈 ②게르하르트 슈뢰더 ③귀도 베스터벨레 ④폰 피러스 8. 세금 체납액이 올해 사상 ...

    한국경제 | 2005.09.25 00:00 | 현승윤

  • 독일 '대연정' 가능성 커져.. 기민련ㆍ사민당 필요성 공감

    독일 총선에서 제1당으로 올라선 기민련(기독민주당과 기독사회당 연합)과 제2당으로 내려앉은 사민당이 손을 잡는 대연정이 성사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기민련 앙겔라 메르켈 총재와 사민당 게르하르트 슈뢰더 총리는 22일 베를린에서 총선 후 처음으로 만나 연립정부 구성을 위한 회담을 가졌다. 회담에 함께 참가했던 프란츠 뮌테페링 사민당 당수는 "협상에 큰 진전이 있었다"며 "오는 28일 다시 만나 회담을 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양당은 다음 수뇌회담에 ...

    한국경제 | 2005.09.23 00:00 | 김호영

  • 독일 사민 vs 기민 '대연정' 기싸움

    독일 총선에서 최대 의석을 확보한 기민련(기민당과 기사당 연합)과 집권여당 사민당 간 대연정 가능성이 커지는 가운데 연정 주도권을 잡기 위한 양당 간 힘겨루기가 치열해지고 있다. 기민련의 앙겔라 메르켈 총재는 총선에서 유권자들의 가장 많은 지지를 받은 만큼 연정은 기민련 중심으로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에 대해 사민당은 단독 정당으로는 최대 득표율을 기록했다는 점을 들어 연정 주도권을 가져야 한다고 맞서 있다. 차기 총리 자리는 연정을 ...

    한국경제 | 2005.09.21 00:00 | 김호영

  • 독일 메르켈 "총선 승리한거 맞아?"

    독일 총선에서 사회민주당(사민당)을 박빙의 차로 누르고 제1당으로 부상한 기민·기사당 연합(기민련)의 앙겔라 메르켈 총재가 당내에서 호된 비판을 받고 있다. 선거전략에 실패해 다 잡은 승리를 놓쳤다는 것이다. 여기에 사민당의 연립정부 파트너인 제5당 녹색당측은 "메르켈 총재는 총리가 될 수 없다"고 직격탄을 날려 그를 더욱 난처하게 만들고 있다. 이에 따라 독일 정치권에서는 메르켈 총재의 당내 입지가 크게 약화돼 차기 총리를 장담할 수 없는 ...

    한국경제 | 2005.09.20 00:00 | 김호영

  • 독일총선 보수야당 신승 .. 左·右 모두 과반확보 실패

    지난 18일 치러진 독일 총선에서 제1 야당인 기독민주·기독사회연합(기민련)이 집권 여당인 사회민주당(사민당)에 신승했으나 과반에는 미치지 못했다. 이에 따라 기민련과 사민당 모두 다른 정당과의 연립정부 구성이 불가피해져 독일 정치권은 상당한 진통을 겪을 전망이다. 독일선거관리위원회는 19일 연방 하원을 뽑는 총선에서 기민련이 전체 투표 수의 35.2%를 확보,사민당(34.3%)을 제치고 1당으로 부상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자유민주당은 9.8%,좌파연합은 ...

    한국경제 | 2005.09.19 00:00 | 김호영

  • 앙겔라 메르켈 첫 여성총리 될까

    독일 총선에서 제1당으로 부상한 기민련의 앙겔라 메르켈 총재(51)가 독일 첫 여성 총리로 등극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현재로서는 사민당과의 대연정이 이뤄질 가능성이 높지만 메르켈 총재는 최대 의석을 가진 1당이라는 위상과 경제계의 높은 지지를 발판으로 연정을 주도하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하고 있다. 독일 정가에서는 특히 메르켈 총재가 녹색당까지 끌어들이는 자메이카 연정(각 정당의 당 깃발 색깔 조합을 의미)을 성사시킬 경우 총리에 등극할 ...

    한국경제 | 2005.09.19 00:00 | 장규호

  • 독일 총선이후 … 연정 시나리오

    ... 정당,많게는 4개 정당이 연립 정부를 구성했다. 지난 18일 치러진 16대 총선에서도 과반을 넘긴 정당이 나오지 않았기 때문에 다음 달 중순 총리 선출 때까지 연정 구성에 관심이 쏠리게 됐다. 집권 여당인 사민당과 제1야당인 기민련이 합치는 대연정이 우선 거론되고 있다. 총선에서기민련은 35.2%,사민당은 34.3%의 지지율을 각각 얻어 두 당이 연정을 구성할 경우 압도적인 과반을 차지한다. 각종 여론조사에서도 독일 유권자들은 대연정을 선호하고 있는 것으로 ...

    한국경제 | 2005.09.19 00:00 | 김호영

  • [독일총선 보수야당 신승] 獨 재계 "경제개혁 물건너 갔다" 실망

    독일 총선 결과 제1야당인 기민련(기독민주당+기독사회당)이 신승을 거둔 것으로 나타나자 독일 경제계는 "기대했던 경제개혁은 사실상 물 건너갔다"며 실망하는 모습이다. 시장경제와 경쟁을 강조했던 기민련은 지지율이 예상에 못 미쳐 개혁에 강력한 드라이브를 걸기가 부담스러워진 반면 근로자 해고 등에서 노조와 같은 목소리를 내왔던 집권 사민당은 앞으로도 상당한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게 됐기 때문이다. 유르겐 투만 독일경제인연합회 회장이 19일 "이번 ...

    한국경제 | 2005.09.19 00:00 | 김호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