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6,5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법 "고정급 없이 매출 나눠갖는 미용사, 노동자 아냐"

    미용사가 기본급이나 고정급 없이 매달 매출액을 일정 비율로 나눠 갖기로 하고 일을 했다면 노동자로 볼 수 없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대법원 2부(주심 민유숙 대법관)는 근로자퇴직급여 보장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미용실 ... 돈을 나눠 갖기로 '동업 약정'을 체결한 데다 B씨에 대한 취업규칙이나 복무규정 등도 없었고 세금을 공제할 때도 근로소득세가 아닌 사업소득세를 적용했기 때문이다. 2심 역시 B씨가 근로기준법상 근로자에 해당하지 않는다며 ...

    한국경제 | 2021.09.09 11:25 | YONHAP

  • "ESG 실천 못하는 금융사 외면받을 것"

    ... 코엑스에서 열린 ‘2021 글로벌 ESG포럼’ CEO 라운드테이블에서 “투자의 기본은 자금을 맡긴 고객에게 좋은 수익률을 안겨주는 것인데, ESG 투자가 일반 투자에 비해 좋은 성과를 내느냐는 의문이 ... 앞장서는 기업에 집중 투자하는 상품이 지속적으로 출시되고 있다. 서 사장은 “막대한 자금을 보유한 연기금, 공제회가 ESG 투자 비율 늘리고 있다”며 “국내 운용사들도 준비를 서두를 수밖에 없다”고 ...

    한국경제 | 2021.09.08 17:54 | 구은서

  • thumbnail
    공동명의 1주택자, 종부세 줄이려면…'누구나집' 공모[식후땡 부동산]

    ... 종부세 덜 낼까 첫 번째 뉴스입니다. 지난달 말 국회를 통과한 종부세법 개정안에 따르면 올해 1가구 1주택자는 기본공제 6억원에 5억원을 더한 11억원을 공제받고, 공동명의는 각자 6억원씩 총 12억원을 공제받습니다. 기본적으로 공동명의가 ... 단독명의보다는 유리하지만 1가구 1주택 단독명의자들은 공동명의자들에게는 적용되지 않는 고령자·장기보유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주택 구입 초기에는 공동명의가 유리할 가능성이 크지만, 시간이 흐를수록 고령·장기보유 ...

    한국경제 | 2021.09.07 13:00 | 이송렬

  • 손실난 종목 팔고, 증여·환차손 활용을

    ... 종목을 매도하고 증여와 환 차손을 활용해 과세표준을 줄이라고 조언했다. 해외주식을 사고팔아 돈을 벌었다면 그해 발생한 이익에 대해 250만원을 공제하고 양도소득세를 내야 한다. 결제일 기준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발생한 이익과 손실을 합산한 금액이 과세표준이 된다. 과세표준에서 기본공제, 증권사 매매수수료 등을 제외하고 남은 금액에 양도소득세율 22%를 적용한다. 한 투자자가 매매수수료를 제외하고 1억원의 차익을 벌었다고 가정해보자. ...

    한국경제 | 2021.09.06 15:22 | 서형교

  • thumbnail
    "中 눈치보는 사이 K-부동산 싹쓸이" [전효성의 시크릿 부동산]

    ... 어긋난다고 볼 수 있다." *상호주의란 국가간에 등가(等價)인 것을 교환하거나 동일한 행동을 취하는 주의로 외교의 기본적인 원리의 하나다. 경제관계에서도 서로 등가의 이익을 교환하거나 동일한 대우를 교환하는 것을 상호주의(또는 호혜주의)라고 ... 상호주의에 의한 부동산 소유관계`와 관련한 내용을 담았다. 아울러 기존에 투자한 외국인에 대해서는 장기투자로 인한 소득 공제를 없애는 소득세법 개정안도 발의해둔 상태다." Q. 해당 법안이 국회 문턱을 넘는다면 외국인의 부동산 싹쓸이를 ...

    한국경제TV | 2021.09.06 14:24

  • 공동vs단독, 어느 게 종부세 덜 낼까…16일부터 변경 신청

    ... 1주택자로 간주해 고령자·장기보유 세액공제 혜택을 줬다. 부부 공동명의일 땐 고령자·장기보유 공제를 받지 못했다. 앞으론 ①부부가 각자 6억원씩 총 12억원의 기본공제를 받거나 ②1세대 1주택자처럼 기본공제를 ... 대신 고령자·장기보유 세액공제를 받는 방법(1세대 1주택 과세 방식) 중 하나를 택할 수 있다. 기본적으로 12억원을 공제받을 수 있는 부부공동명의가 기본공제액이 11억원인 1주택 단독명의보다 유리하다고 볼 수 있다. ...

    조세일보 | 2021.09.06 10:57

  • thumbnail
    추경호 "文정부가 폐지한 임대주택 제도 복원 필요"

    ... 통해서는 등록한 임대주택에 대한 종합부동산세 합산배제 혜택을 복원한다. ③「소득세법」 개정안은 양도세 중과세율(2주택:기본세율+20%, 3주택 이상:기본세율+30%) 적용배제 혜택을 복원하며 ④「조세특례제한법」개정안은 임대소득에 대한 세액감면 혜택(단기임대주택 : 30%, 장기임대주택:75%)과 장기임대주택의 양도소득세 특별공제(10년 이상 : 70%) 혜택을 복원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⑤ 「지방세법」 개정안은 ‘4년 ...

    한국경제 | 2021.09.06 09:43 | 성상훈

  • thumbnail
    "여보, 따져봅시다"...부부공동명의 1주택자도 공제 적용

    부부공동명의 1주택자들이 단독명의자처럼 종부세 고령·장기보유 공제를 적용받는 길이 16일부터 열린다. 공동명의자들은 고령·장기공제가 적용되는 1세대 1주택 단독명의 과세 방식이 더 유리한지 사전에 비교해보는 것이 좋다. 6일 ... 1주택자는 기본공제 6억원에 5억원을 더한 11억원을 공제받는다. 부부공동명의자는 각자 6억원씩 총 12억원을 공제받는다. 기본적으로 12억원을 공제받을 수 있는 부부공동명의가 기본공제액이 11억원인 1주택 단독명의보다 유리한 ...

    한국경제TV | 2021.09.06 07:27

  • thumbnail
    종부세 공동 VS 단독명의 뭐가 유리한가…공제 따져 결정해야

    ... 나이·보유기간 따져 납세의무자 선택해야 올해부터 부부공동명의 1주택자들이 단독명의자처럼 종합부동산세 고령·장기보유 공제를 적용받을 수 있게 되면서 계산식이 복잡해지게 됐다. 단순화하면 주택 구입 초기에는 부부공동명의가 유리할 가능성이 ... 종부세로 123만원을 내야 한다. 지분을 5대5로 나눈 부부공동명의자라면 둘이 합쳐 65만원을 낸다. 올해 종부세 기본 공제액이 단독명의인 경우 11억원, 부부공동명의인 경우 기본 공제액 6억원을 양쪽에 적용한 12억원이기 때문에 나타나는 ...

    한국경제 | 2021.09.06 06:01 | YONHAP

  • thumbnail
    종부세 부부공동→고령·장기공제…16일부터 첫 변경 신청

    ...부공동, 1주택 단독명의자로 과세방식 변경 올해부터 적용 지분율 큰 사람이 납세의무자…5대5라면 공제 더받는 사람 선택 가능 부부공동명의 1주택자들이 단독명의자처럼 종부세 고령·장기보유 공제를 적용받는 ... 1주택자는 기본공제 6억원에 5억원을 더한 11억원을 공제받는다. 부부공동명의자는 각자 6억원씩 총 12억원을 공제받는다. 기본적으로 12억원을 공제받을 수 있는 부부공동명의가 기본공제액이 11억원인 1주택 단독명의보다 유리한 ...

    한국경제 | 2021.09.06 06: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