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14,9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스피, 매파 발언을 경기 자신감으로 해석해 상승출발…민감주 강세

    ... 별로는 외국인이 817억원 어치 주식을 사는 가운데, 기관과 개인은 각각 468억원 어치와 426억원 어치를 팔고 있다. 프로그램 매매는 1088억원 매수 우위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혼조세다. 현대차, 포스코(POSCO), 기아, 현대모비스, SK하이닉스, 카카오, LG전자, 삼성전자 등은 오르지만, 셀트리온, 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SDI 등은 1% 넘게 빠지고 있다. 코스닥은 전일 대비 0.88포인트(0.09%) 오른 1011.87에 거래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6.22 09:23 | 한경우

  • thumbnail
    ESG 경영시대, 걸음 기부 플랫폼 서비스 확대에 나선 사회적기업 ㈜빅워크

    ... 실천 요구도 높아진 시기”라며, “빅워크의 온택트 기부 플랫폼을 통해 보다 건강하고 재미있는 사회공헌 활동이 정착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2012년부터 시작된 빅워크 플랫폼에는 삼성·기아 등 298개 기업과 기관이 캠페인을 열어 약 70억 원을 기부했으며, 빅워크 이용자(빅워커) 85만 명이 지구 1,300바퀴에 달하는 663억 걸음을 기부해 기업들의 사회공헌 의지에 힘을 보탰다. 최근에는 이웃사랑과 지역 상생의 의미를 담은 ...

    한국경제 | 2021.06.22 08:50

  • thumbnail
    렌터카, '제조사 vs 전문기업' 탐색전 치열

    ... 완성차제조사들의 렌터카 시장 진출을 놓고 렌터카 전문기업들의 촉각이 곤두서고 있다. 자동차 제조사가 직접 렌터카 사업에 진출할 경우 기존 대형 렌터카 기업들의 경쟁력이 약화될 수 있어서다. 22일 완성차업계에 따르면 선두 주자는 기아자동차다. 기아는 구독 서비스 '플렉스'를 운영하며 직접 렌터카를 운영 중이다. 현대차로 인수되기 전부터 존재했던 렌터카 사업권을 유지하다 최근 모빌리티 구독 서비스가 활성화되자 렌터카 사업 활성화의 교두보로 삼는 모양새다. 이는 ...

    오토타임즈 | 2021.06.22 08:01

  • thumbnail
    국산 SUV, 신차 대기에 중고차라도 다오

    ... 출고 지연이 잇따르면서 동급의 중고차로 시선이 몰리고 있다. 특히 디지털 및 전자장비 부품이 새롭게 많이 적용된 신차일수록 '출고 적체'가 심각한 상황이다. 제한적인 부품 공급에 비해 밀려드는 주문량을 감당하지 못하고 있는 것. 기아 준대형 세단 K8의 경우 최소 3분기는 돼야 인도 받을 수 있고 현대차의 순수 전기차 아이오닉5는 생산 정상화에 나섰지만 늦으면 내년을 기약해야 할 정도다. 출고 대란은 SUV를 중심으로 두드러진다. 주력 세그먼트로 지속적인 ...

    오토타임즈 | 2021.06.22 07:41

  • thumbnail
    두 번째 '코로나 겨울' 맞은 남미…위기는 여전히 진행형

    ... 백신이 개발돼 보급되고, 많은 남미 국가도 봉쇄를 해제했지만, 바이러스가 더욱 기승을 부릴 추운 겨울이 불안하긴 올해도 마찬가지다. 남미는 현재 전 세계에서 코로나19 상황이 가장 심각한 대륙이다. 남미 12개국(프랑스령 기아나 제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3천160만 명, 사망자는 97만 명이 넘는다. 남미 인구가 전 세계에서 차지하는 비율은 5%대에 불과하지만, 전날 기준 코로나19 하루 신규 사망자 상위 10개국 중 브라질(2위), 콜롬비아(3위), ...

    한국경제 | 2021.06.22 07:26 | YONHAP

  • thumbnail
    "7말8초 피하고 가고 싶을 때 가라"

    ... 분산해 사용하도록 권고한 가운데 기업들은 휴가 사용 권장 기간을 늘리는 등 대책 마련에 나섰다. 다만 자동차 등 일부 제조업은 특성상 공장 휴업 기간에 맞춰 휴가를 떠나기 때문에 여전히 집중 휴가가 불가피한 상황이다. 현대차·기아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무직과 연구직의 휴가 사용 기간을 11월 말로 연장했다. 현대차·기아는 앞서 작년에도 휴가 사용 기간을 9월 말로 연장하고 개인 연·월차를 더해 2주간 휴가를 내도록 권장한 바 있다. 대우건설은 최근 ...

    한국경제TV | 2021.06.22 07:10

  • thumbnail
    "성수기 휴가 피해라"…기업들, 여름 휴가 권장 기간 늘린다

    현대차·기아, 휴가 사용 기간 11월 말까지로 연장…연중 상시 휴가 확대 안전 휴가 수칙 준수 권고…생산직은 공장 휴업 맞춰 집중 휴가 불가피 산업팀 =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여름 휴가를 분산해 사용하도록 권고한 가운데 기업들은 휴가 사용 권장 기간을 늘리는 등 대책 마련에 나섰다. 다만 자동차 등 일부 제조업은 특성상 공장 휴업 기간에 맞춰 휴가를 떠나기 때문에 여전히 집중 휴가가 불가피한 상황이다. ...

    한국경제 | 2021.06.22 06:31 | YONHAP

  • thumbnail
    '티그라이 내전' 에티오피아, 두 차례 연기된 총선 실시

    ... 장담할 수도 없는 상황이다. 아머드 총리는 지난해 11월 북부 티그라이 지역의 반정부 지도자들을 축출하기 위해 군대를 파견해 내전을 촉발했다. 내전의 영향으로 지금까지 수천~수만 명의 민간인이 목숨을 잃고 35만여 명이 기아에 허덕이고 있는 것으로 보고됐다. 에티오피아는 총선을 통해 선출된 의원들이 실권자인 총리와 상징적 국가원수인 대통령을 뽑는다. 아머드 총리가 속한 여당인 번영당은 이번 선거에서 무난하게 다수 의석을 차지하며 차기 정부를 구성할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6.22 01:31 | YONHAP

  • thumbnail
    21일, 기관 거래소에서 삼성전자(-0.75%), KODEX 레버리지(-2.03%) 등 순매도

    기관 투자자는 21일 거래소에서 삼성전자, KODEX 레버리지, 한국전력 등을 중점적으로 매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기관 투자자의 순매도 상위 20개 종목은 삼성전자, KODEX 레버리지, 한국전력, SK하이닉스, 카카오, KB금융, 현대차, NAVER, SK바이오사이언스, 대한항공등이다. 이중에 전기,전자 업종에 속한 종목이 3개 포함되어 있다. SK바이오사이언스, 엔씨소프트, 두산중공업 등은 전일 대비 주가가 상승했고, 삼성전자, KOD...

    한국경제 | 2021.06.21 18:35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21일, 외국인 거래소에서 삼성전자(-0.75%), 카카오(0.00%) 등 순매도

    외국인 투자자는 21일 거래소에서 삼성전자, 카카오, SK하이닉스 등을 중점적으로 매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 투자자의 순매도 상위 20개 종목은 삼성전자, 카카오, SK하이닉스, 신한지주, 삼성전자우, 현대차, 한국전력, 진원생명과학, 삼성물산, 삼성전기등이다. 이중에 전기,전자 업종에 속한 종목이 6개 포함되어 있다. 진원생명과학, 두산인프라코어, 삼성SDI 등은 전일 대비 주가가 상승했고,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신한지주 등은 ...

    한국경제 | 2021.06.21 18:35 | 한경로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