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8,2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법사위, 윤석열 청문회에 前용산세무서장 비리 의혹 증인 4명(종합)

    ... 팽팽하게 맞서면서 한국당이 증인으로 신청한 윤 후보자의 배우자 김모 씨와 장모 등 윤 후보자의 가족은 전부 증인에서 제외됐다. '신정아 게이트' 수사 당시 윤 후보자의 강압·회유 수사 의혹을 수사하기 위해 증인으로 신청한 변양균 전 기획예산처 장관과 김석원 전 쌍용양회 명예회장, 김 전 회장의 부인인 박문순 성곡미술관장 역시 증인으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이밖에 윤 후보자의 배우자 김 모 씨의 미술 전시회를 후원한 대기업 관계자 등도 참고인 채택이 이뤄지지 않았다. ...

    한국경제 | 2019.07.01 18:17 | YONHAP

  • thumbnail
    법사위, 윤석열 청문회에 前용산세무서장 비리 의혹 증인 4명

    ... 팽팽하게 맞서면서 한국당이 증인으로 신청한 윤 후보자의 배우자 김모 씨와 장모 등 윤 후보자의 가족은 전부 증인에서 제외됐다. '신정아 게이트' 수사 당시 윤 후보자의 강압·회유 수사 의혹을 수사하기 위해 증인으로 신청한 변양균 전 기획예산처 장관과 김석원 전 쌍용양회 명예회장, 김 전 회장의 부인인 박문순 성곡미술관장 역시 증인으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이밖에 윤 후보자의 배우자 김 모 씨의 미술 전시회를 후원한 대기업 관계자 등도 참고인 채택이 이뤄지지 않았다. ...

    한국경제 | 2019.07.01 17:20 | YONHAP

  • thumbnail
    '윤석열 청문회' 공세예고에 검찰 '총력대응'…5일 답변서 제출

    ... 사안까지 철저히 검증하겠다고 벼르고 있기 때문에 면밀한 준비를 통해 이번 청문회에서 관련 의혹을 말끔히 해소하겠다는 취지다. 야당은 우선 윤 후보자와 직접 관련 있는 의혹에 검증 초점을 맞출 것으로 보인다. 한국당이 변양균 전 기획예산처 장관과 김석원 전 쌍용그룹 회장, 윤 모 전 용산세무서장 등을 증인으로 신청한 것도 윤 후보자가 수사 권한을 남용했다는 의혹을 제기하기 위한 포석으로 여겨진다. 한국당은 윤 후보자가 2007년 '변양균·신정아 게이트 사건'을 수사하면서 ...

    한국경제 | 2019.07.01 17:16 | YONHAP

  • thumbnail
    주광덕, '윤석열 청문회' 윤대진 검찰국장 친형 증인 신청

    ... 의혹이 사실이라면 현직 부장검사가 검찰 후배의 형이 연루된 비리 사건에 변호사를 소개해준 셈이어서 논란이 일 수 있다. 주 의원은 또 '신정아 게이트' 수사 과정에서 윤 후보자의 강압·회유 수사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변양균 전 기획예산처 장관과 김석원 전 쌍용양회 명예회장, 김 전 회장의 부인인 박문순 성곡미술관장도 증인으로 신청할 예정이다. 윤 후보자의 배우자 김모 씨가 자동차 할부금융업체인 도이치파이낸셜의 비상장 주식에 20억원을 투자한 사안과 관련해 권오수 ...

    한국경제 | 2019.06.28 18:40 | YONHAP

  • thumbnail
    김광림 위원장 “성장 동력, 소득 주도 아닌 투자 주도에서 찾을 것”

    ... 걱정입니다. 우리가 선거법을 몸으로 막는 이유입니다.” ◆ 김광림 위원장 약력 1948년 경북 안동 출생. 안동농림고, 영남대 경제학과, 서울대 행정대학원, 미국 하버드대 대학원 졸업. 행정학박사(경희대). 행정고시 합격(14회). 기획예산처 재정기획국장. 특허청장. 재정경제부 차관. 세명대 총장. 18대~20대 국회의원(경북 안동시). 한나라당 제3정책조정위원장. 새누리당 여의도연구소장, 정책위원회 의장. 국회 예산·재정개혁특별위원회 위원장. 국회 정보위원회 위원장. 자유한국당 ...

    한경Business | 2019.06.24 11:58

  • thumbnail
    진념 前 부총리의 '쓴소리'…'넌 개혁대상, 칼자루는 내가' 이래선 경제 돌파구 못찾는다

    ... 쏟아야" 진념 전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사진)은 1962년 고등고시에 합격한 이후 노태우 정부에서 동력자원부 장관(1991~1993년), 김영삼 정부에서는 노동부 장관(1995~1997년)을 지냈고 김대중 정부 들어서 기획예산처 장관(2000~2002년)을 거쳐 부총리 겸 재경부 장관을 맡았다. 반세기 넘도록 경제 발전의 현장을 지켜온 원로의 경제 진단과 고언을 듣기 위해 이날 조찬세미나엔 현오석 전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백용호 안민정책포럼 이사장을 ...

    한국경제 | 2019.06.21 17:51 | 김익환

  • thumbnail
    “문화적인 역량이 고려대 MBA의 저력”

    ... 면에서 고려대 MBA의 힘은 곧 문화적인 역량이라고 생각합니다.” 약력: 1963년생. 1985년 고려대 경영학과 졸업. 1994년 일리노이대 경영학 박사. 1995년 고려대 경영대학 부임. 2015년 고려대 입학처장. 2017년 고려대 기획예산처장. 2018년 11월 고려대 경영대학장 겸 경영전문대학원장(현). charis@hankyung.com [본 기사는 한경비즈니스 제 1222호(2019.04.29 ~ 2019.05.05) 기사입니다.]

    한경Business | 2019.04.29 17:30

  • thumbnail
    금융결제원장에 김학수 전 금융위 상임위원

    ... 만료되는 이흥모 원장 후림에 김학수 전 금융위원회 상임위원을 선임했습니다. 김 신임 원장은 1965년생으로 서울 경복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 행정대학원 행정학과를 수료했습니다. 행정고시 34회로 재정경제부와 기획예산처, 기획재정부를 거쳐 금융위원회에서 자본시장국장과 기획조정관, 증권선물위원회 상임위원 등을 역임했습니다. 정원우기자 bkju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 티몬,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 100대 선착순 판매 ...

    한국경제TV | 2019.04.05 17:11

  • thumbnail
    문대통령 만난 경제원로들 "소득주도성장 보완해야" 쓴소리

    ... 대기업과 중소기업에 대해 균형적으로 접근하는 시각도 요구했다. 박승 전 총재는 "노동계에 대해 포용의 문호를 열어놓되 무리한 요구에 대해서는 선을 그어 원칙을 가지고 대응해 나가야 한다"고 주문했다. 박봉흠 전 기획예산처 장관은 "기업가와 노동자, 대기업과 중소기업 등 모두를 포용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 자리에서는 4차산업혁명에 맞춰 보다 적극적인 경제 성장 정책을 요구하는 목소리도 나왔다. 강철규 전 공정거래위원장은 ...

    한국경제 | 2019.04.03 19:46 | YONHAP

  • thumbnail
    경제계 원로 "소득주도성장 보완하라"‥文대통령 "경제팀 참고"

    ... "경제성장률 하락, 양극화 심화 속에서 4차산업혁명 등 성장 패러다임의 전환이 절실하다"며 `인적자원 양성, 창의력 개발을 위한 교육정책, 공정경제의 중요성, 기득권 해소를 위한 규제 강화` 등을 해결방안으로 제시했습니다. 박봉흠 전 기획예산처 장관은 "현 경제여건을 감안해 추경이 필요하다"고 언급하며 "국채발행 이외에 기금 등 다른 재원을 우선적으로 사용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중장기적으로 재정안정의 중요성도 강조하는 한편 "권한과 자금이 상응하도록 재정분권이 ...

    한국경제TV | 2019.04.03 16: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