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7,8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bnt화보] 권민아 “가장 애착 가는 작품은 '참 좋은 시절', 제대로 된 연기 처음 도전한 작품”

    ... 밝고 엉뚱하고 귀여운 역할을 많이 맡았다. 앞으로는 조금 성숙하고 슬픔을 간직한 역할을 해보고 싶다. 연기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경험이라고 생각한다. 저는 다양한 경험을 해봐서 잘할 수 있을 것 같다. 정말 탐났던 배역은 '화차'의 김민희 선배님이 맡았던 역할이다. 정말 그런 연기를 꼭 해보고 싶다”고 답했다. 이상형에 관해 묻자 “제가 정말 좋아하는 영화가 있는데 '버팔로 66'이라는 영화다. 정말 여러 번 봤다. 이 영화의 주인공 '빈센트 갈로'가 제 이상형이다. ...

    bntnews | 2020.08.14 11:00

  • thumbnail
    [bnt화보] 권민아 “가장 듣고 싶은 말? 매력 있다, 색깔 있다는 말”

    ... 밝고 엉뚱하고 귀여운 역할을 많이 맡았다. 앞으로는 조금 성숙하고 슬픔을 간직한 역할을 해보고 싶다. 연기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경험이라고 생각한다. 저는 다양한 경험을 해봐서 잘할 수 있을 것 같다. 정말 탐났던 배역은 '화차'의 김민희 선배님이 맡았던 역할이다. 정말 그런 연기를 꼭 해보고 싶다”고 답했다. 이상형에 관해 묻자 “제가 정말 좋아하는 영화가 있는데 '버팔로 66'이라는 영화다. 정말 여러 번 봤다. 이 영화의 주인공 '빈센트 갈로'가 제 이상형이다. ...

    bntnews | 2020.08.14 10:59

  • thumbnail
    [bnt화보] 권민아 “앞으로 팬들과 더 많이 소통하기 위해 노력”

    ... 밝고 엉뚱하고 귀여운 역할을 많이 맡았다. 앞으로는 조금 성숙하고 슬픔을 간직한 역할을 해보고 싶다. 연기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경험이라고 생각한다. 저는 다양한 경험을 해봐서 잘할 수 있을 것 같다. 정말 탐났던 배역은 '화차'의 김민희 선배님이 맡았던 역할이다. 정말 그런 연기를 꼭 해보고 싶다”고 답했다. 이상형에 관해 묻자 “제가 정말 좋아하는 영화가 있는데 '버팔로 66'이라는 영화다. 정말 여러 번 봤다. 이 영화의 주인공 '빈센트 갈로'가 제 이상형이다. ...

    bntnews | 2020.08.14 10:59

  • thumbnail
    [bnt화보] 권민아 “최근 영화 '반도' 관람, 롤모델 이정현밖에 보이지 않아”

    ... 밝고 엉뚱하고 귀여운 역할을 많이 맡았다. 앞으로는 조금 성숙하고 슬픔을 간직한 역할을 해보고 싶다. 연기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경험이라고 생각한다. 저는 다양한 경험을 해봐서 잘할 수 있을 것 같다. 정말 탐났던 배역은 '화차'의 김민희 선배님이 맡았던 역할이다. 정말 그런 연기를 꼭 해보고 싶다”고 답했다. 이상형에 관해 묻자 “제가 정말 좋아하는 영화가 있는데 '버팔로 66'이라는 영화다. 정말 여러 번 봤다. 이 영화의 주인공 '빈센트 갈로'가 제 이상형이다. ...

    bntnews | 2020.08.14 10:57

  • thumbnail
    [bnt화보] 권민아 “이상형은 사연 있는 남자, 공감할 수 있고 보호해줄 수 있어”

    ... 밝고 엉뚱하고 귀여운 역할을 많이 맡았다. 앞으로는 조금 성숙하고 슬픔을 간직한 역할을 해보고 싶다. 연기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경험이라고 생각한다. 저는 다양한 경험을 해봐서 잘할 수 있을 것 같다. 정말 탐났던 배역은 '화차'의 김민희 선배님이 맡았던 역할이다. 정말 그런 연기를 꼭 해보고 싶다”고 답했다. 이상형에 관해 묻자 “제가 정말 좋아하는 영화가 있는데 '버팔로 66'이라는 영화다. 정말 여러 번 봤다. 이 영화의 주인공 '빈센트 갈로'가 제 이상형이다. ...

    bntnews | 2020.08.14 10:56

  • thumbnail
    [bnt화보] 권민아 “데뷔 후 삶 자체가 바뀐 건 거의 없어, 아직도 연예인 보면 신기해”

    ... 밝고 엉뚱하고 귀여운 역할을 많이 맡았다. 앞으로는 조금 성숙하고 슬픔을 간직한 역할을 해보고 싶다. 연기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경험이라고 생각한다. 저는 다양한 경험을 해봐서 잘할 수 있을 것 같다. 정말 탐났던 배역은 '화차'의 김민희 선배님이 맡았던 역할이다. 정말 그런 연기를 꼭 해보고 싶다”고 답했다. 이상형에 관해 묻자 “제가 정말 좋아하는 영화가 있는데 '버팔로 66'이라는 영화다. 정말 여러 번 봤다. 이 영화의 주인공 '빈센트 갈로'가 제 이상형이다. ...

    bntnews | 2020.08.14 10:55

  • thumbnail
    [bnt화보] 권민아 “나는 원래 감성적인 사람, 글과 그림에 굉장히 관심 많아”

    ... 밝고 엉뚱하고 귀여운 역할을 많이 맡았다. 앞으로는 조금 성숙하고 슬픔을 간직한 역할을 해보고 싶다. 연기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경험이라고 생각한다. 저는 다양한 경험을 해봐서 잘할 수 있을 것 같다. 정말 탐났던 배역은 '화차'의 김민희 선배님이 맡았던 역할이다. 정말 그런 연기를 꼭 해보고 싶다”고 답했다. 이상형에 관해 묻자 “제가 정말 좋아하는 영화가 있는데 '버팔로 66'이라는 영화다. 정말 여러 번 봤다. 이 영화의 주인공 '빈센트 갈로'가 제 이상형이다. ...

    bntnews | 2020.08.14 10:55

  • thumbnail
    [bnt화보] 권민아 “에세이 출간 계기? 인스타그램에 올린 감성 글귀 보고 제의 받아”

    ... 밝고 엉뚱하고 귀여운 역할을 많이 맡았다. 앞으로는 조금 성숙하고 슬픔을 간직한 역할을 해보고 싶다. 연기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경험이라고 생각한다. 저는 다양한 경험을 해봐서 잘할 수 있을 것 같다. 정말 탐났던 배역은 '화차'의 김민희 선배님이 맡았던 역할이다. 정말 그런 연기를 꼭 해보고 싶다”고 답했다. 이상형에 관해 묻자 “제가 정말 좋아하는 영화가 있는데 '버팔로 66'이라는 영화다. 정말 여러 번 봤다. 이 영화의 주인공 '빈센트 갈로'가 제 이상형이다. ...

    bntnews | 2020.08.14 10:54

  • thumbnail
    [인터뷰] 권민아, 싹 틔우다

    ... 이상형이자 호흡을 맞춰보고 싶은 배우다” Q. 사연 있는 남자가 이상형인 이유는 “공감이 되고 저와 닮은 것 같아서 이상형이다. 저랑 공감이 되는 남자가 좋은 것 같다” Q. 영화를 보면서 정말 탐났던 배역이 있다면 “'화차'의 김민희 선배님 같은 역할을 해보고 싶다. 그런 색깔 있는 배우가 되고 싶다. 연기 잘하는 배우 보다 연기에 색깔이 있는 배우가 되고 싶다. 정말 매력적인 배우가 되는 것이 꿈이다. 김민희 선배님은 묘한 매력이 정말 매력적인 배우라고 생각한다” ...

    bntnews | 2020.08.14 10:48

  • thumbnail
    '보이스트롯' 안희정, 진통제 투혼…파격 무대에 '발칵' 뒤집어진 객석

    '보이스트롯' 가수 안희정이 진통제 투혼을 펼친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MBN 트로트 오디션 '보이스트롯'에서는 한층 치열해진 2라운드가 열린다. 안희정, 문희경, 박희진, 김민희, 양금석, 채영인 등 '보이스트롯' 최고 실력자가 뭉친 '쓰러집니다' 팀은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대부분의 시간을 연습에 매진하며 열정을 불태웠다. 그런 가운데 1라운드 올크라운에 빛나는 안희정은 안무 연습 도중 ...

    텐아시아 | 2020.08.12 16:40 | 김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