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491-9500 / 9,6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韓美외무 "北 미사일 발사실험 중단" 촉구

    ... 북한이 실제로 실험을 강행할 지 여부를 예의주시키로 했다. 반 장관은 "북한에 상업적 이익 뿐아니라 그 이상의 이익을 가져올 수 있는 개성공단 사업이 계속 추진되기 위해서는 미사일 실험이 추진되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다고 김숙 외교부 북미국장이 전했다. 반 장관은 "북한이 실제로 발사실험을 할 경우 국제사회에 크게 부정적인 분위기를 야기할 것"이라면서 "특히 남북간 교류협력도 상당한 지장을 받게될 것"이라고경고했다. 파월 장관도 "북한이 미사일 실험을 ...

    연합뉴스 | 2004.09.24 00:00

  • 노대통령.부시 11월 APEC서 정상회담

    ... 알려졌다. 유엔 총회 참석차 뉴욕을 방문중인 반기문(潘基文) 외교장관은 23일(현지시간)낮 맨해튼 월도프 아스토리아 호텔에서 가진 콜린 파월 미 국무장관과의 한미 외무장관 회담에서 APEC 기간의 한미 정상회담 개최에 합의했다고 김숙 외교부 북미국장이 전했다. 회담에서 반 장관은 "11월 APEC 정상회의 때 한미 양국 정상들이 양국간 관심사항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논의할 기회를 갖자"고 제의했고, 이에 파월 장관도 동의했다고 김 국장은 덧붙였다. (뉴욕=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4.09.24 00:00

  • thumbnail
    최강희, "연예인과 결혼하고 싶어요."

    ... 싶은데 편한 게 좋다 보니까 그렇게 안돼요"라고 말했다. '단팥빵' 출연 전까지 1년여 쉰 그는 "아무 계획 없이 초등학생처럼 지냈어요.지금 안 해보면 너무 늦을 것 같아서요"라고 '백수'로 지낸 이유를 설명했다. 송은이, 김숙이 외로움을 견뎌낼 수 있게 도와준 단짝. 그는 "쉬고 나니까 조금 더 연기자 느낌이 나는 것 같아요"라며 "예전에는 역할을 가렸는데, 이제는 조금이라도 어렸을 때 여러 가지를 경험해야겠다는 생각을 해요"라고 말했다. 휴식을 마치고'단팥빵'에 ...

    연합뉴스 | 2004.09.09 00:00

  • [한국인 피랍] 潘외교, 알 자지라 인터뷰

    ... 무고한 시민인 김선일씨가 납치될 아무런 이유가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김씨가 즉각 무사히 석방돼야 한다는 입장을 아랍세계에 잘 전달해 달라"며 "이는 모든 한국민의 바람이기도 하다"고 덧붙였다. 알 자지라 방송과 특별 인터뷰는 기자들에게 10여분간 공개된 뒤 비공개로 진행됐으며 이날 인터뷰에는 이광재 아중동국장과 김숙 북미국장, 신봉길 공보관, 허철장관 보좌관 등이 배석했다. (서울=연합뉴스) 이귀원기자 lkw777@yna.co.kr

    연합뉴스 | 2004.06.22 00:00

  • 외교통상부 외시12기 '전성시대'

    외교통상부에 외무고시 12기 전성시대가 열렸다. 조만간 국장 인사가 발표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는 가운데, 이미 주요 보직국장을 차지하고 있는 12기가 나머지 교체 국장 자리도 석권할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지난 1978년 외무고시에 합격한 12기 가운데 현재 외교부 내에서 국장 보직을맡고 있는 인물은 신봉길(申鳳吉) 공보관, 오 준(吳 俊) 국제기구정책관, 김 숙(金塾) 북미국장, 김영석(金榮錫) 구주국장, 이광재(李光宰) 아중동국장, 김...

    연합뉴스 | 2004.06.13 00:00

  • "미군,10월까지 판문점 철수 작업 진행중"..미 장교

    ... 넓은 1천166 헥타르를 요구했기 때문이다. 미국 협상단을 이끈 리처드 롤리스 국방부 아태담당 부차관보는 한국의 한 일간지와 가진 인터뷰에서 작은 차이가 논쟁의 핵심이 됐다는 데 대해 "좌절했다"고 말한 것으로 인용됐다. 김숙 외교부 북미국장은 이달말 또는 7월초 이 문제와 관련해 미국측과 후속회담을 갖기를 희망한다고 밝히고 한국은 올해말까지 합의를 이뤄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주한미군의 서울이남 기지 통합문제와 아울러, 한미양국은 또 30년만에가장 ...

    연합뉴스 | 2004.06.10 00:00

  • "미군감축 통보에 한국정부 당혹'" .. LAT

    미국 국방부가 오는 2005년 말까지 주한미군 규모를 3분의 1까지 감축하기로 했으며 이는 당초 기대됐던 것보다 훨씬 신속하면서도 그 규모가 큰 것이라고 7일 로스앤젤레스 타임스가 전했다. 신문은 이날 인터넷판에서 김숙 외교통상부 북미국장을 인용, 한국정부는 한미간 첫 공식협상에서 리처드 롤리스 미 국방부 동아태담당 부차관보로부터 주한미군감축계획을 통보받았다고 보도하면서 이 뉴스는 소규모 감축을 기대했던 한국 정부를 놀라게 한 것 같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4.06.08 00:00

  • 김숙 외교부 북미국장 일문일답

    김숙 외교통상부 북미국장은 7일 오후 4시 서울 외교부 청사 브리핑룸에서 지난 6일 오후 열렸던 주한미군 감축과 관련한한미협상 내용에 대해 설명했다. 다음은 김 국장의 모두 발언과 일문일답. ◇모두발언 6일 저녁 한미 양국은 주한미군 규모 등 재조정에 관한 첫 공식협의를 가졌다. 우리는 3인위원회 구성원이 참석했고 미측은 롤리스 국방부 부차관보, 리비어 국무부 특사, 도노반 주한미군 기회참모부장, 주한 미대사관 존 공사 참사관이 참석했다. ...

    연합뉴스 | 2004.06.07 00:00

  • 주한미군감축 '비공개협상' 뒷얘기

    ... 기다리는 진풍경을 연출한 것. 외교부와 국방부 등 우리 정부는 예전 FOTA 때와는 달리 미 대표단의 입국시점을 철저히 비밀에 부쳤다. 게다가 정부조차도 미 대표단의 입국시점을 뒤늦게 파악했다는 후문이다. 우리측 대표단의 핵심인사인 김숙 외교부 북미국장은 7일 오후 외교부 청사에서가진 브리핑에서 "미 대표단이 6일 오후에 오는 것으로 알았는데 5일 저녁에 확인하니 6일 아침에 온다고 했고, 도착한 뒤 연락하자고 하더라"고 소개했다. 그는 "6일 오전에 연락하니 ...

    연합뉴스 | 2004.06.07 00:00

  • 롤리스, "용산기지이전 등 깊은 대화"

    7일 오후 국방부 중회의실에서 열린 제9차 미래한미동맹정책구상회의(FOTA)는 밝은 분위기 속에서 출발했다. 우리측 수석대표인 권안도 국방부 정책실장 직무대행(중장)은 회의가 시작된 오후 1시 30분이 되도록 김숙 외교부 북미국장이 도착하지 않자 "김숙 국장이 바빠서늦어진다. 예정대로 회의를 진행하자"고 미측 수석대표인 리처드 롤리스 국방부 부차관보에게 양해를 구했고, 롤리스 부차관보도 이해한다며 흔쾌히 동의했다. 권 수석대표는 이어 "9차회의는 ...

    연합뉴스 | 2004.06.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