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1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9회 역전' 삼성, LG 꺾고 1위 수성…두산은 SSG 제압(종합)

    ... kt wiz와 나란히 공동 4위로 올라섰고, 3연패에 빠진 SSG는 공동 5위에서 6위로 내려갔다. 두산 선발 최원준은 5이닝 1실점으로 호투, 시즌 4승째를 수확하고 올 시즌 4연승·무패 행진을 이어나갔다. 두산은 2회초 김재환의 좌월 솔로포로 앞서나갔다. 두산은 3회초 볼넷 2개와 SSG 유격수 박성한의 포구 실책으로 1사 만루를 만들었다. 장승현이 1루수 파울플라이로 잡혔지만, 다음 타자 허경민이 2타점짜리 중전 적시타를 날렸다. 이때 SSG가 또 ...

    한국경제 | 2021.05.17 21:55 | YONHAP

  • [프로야구 인천전적] 두산 8-3 SSG

    ▲ 인천전적(17일) 두산 010 301 102 - 8 SSG 000 010 200 - 3 △ 승리투수 = 최원준(4승) △ 패전투수 = 오원석(1승 1패) △ 홈런 = 김재환 9호(2회1점) 강승호 2호(9회2점·이상 두산)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7 21:53 | YONHAP

  • thumbnail
    정수빈 부진해도 든든한 김태형 감독 "인태가 주전이지"

    ... 지난 13일 복귀했지만, 2경기에 출전한 동안 안타를 생산하지 못했다. 정수빈은 17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리는 두산과 SSG 랜더스와의 경기에도 선발 라인업에 포함되지 않았다. 박건우가 3번 타자 중견수로 출전하고, 김재환이 4번 타자 좌익수, 김인태가 6번 타자 우익수로 나서며 외야를 채운다. 정수빈이 제외된 것을 궁금해하는 취재진에게 김태형 두산 감독은 "인태가 주전이지 뭐"라며 "인태가 계속 선발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 감독은 정수빈의 ...

    한국경제 | 2021.05.17 17:51 | YONHAP

  • thumbnail
    "22년 만에 부활"...가수 62명이 부른 `하나 되어`

    ... IMF 사태 이후 국민들을 응원하기 위해 탄생했던 노래"라며 `2021 지금 다시 하나 되어` 역시 "유례없는 팬데믹 상황에 놓인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탄생했다"고 전했다. 2021년 버전은 인순이, 옥주현, 백지영, 박봄, 김재환, 황치열, 브레이브걸스 민영, 레드벨벳의 슬기, NCT의 도영, 드림캐쳐의 시연과 유현, 골든차일드의 Y 등 다양한 연령대의 총 34팀 62명이 함께 불렀다. `하나 되어` 원곡자이자 여러 히트곡을 탄생시킨 프로듀서 최준영이 힘을 ...

    한국경제TV | 2021.05.17 09:21

  • thumbnail
    인순이부터 브브걸까지…22년만에 다시 부르는 '하나되어'

    ... IMF 사태 이후 국민들을 응원하기 위해 탄생했던 노래"라며 '2021 지금 다시 하나 되어' 역시 "유례없는 팬데믹 상황에 놓인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탄생했다"고 전했다. 2021년 버전은 인순이, 옥주현, 백지영, 박봄, 김재환, 황치열, 브레이브걸스 민영, 레드벨벳의 슬기, NCT의 도영, 드림캐쳐의 시연과 유현, 골든차일드의 Y 등 다양한 연령대의 총 34팀 62명이 함께 불렀다. '하나 되어' 원곡자이자 여러 히트곡을 탄생시킨 프로듀서 최준영이 힘을 ...

    한국경제 | 2021.05.17 08:55 | YONHAP

  • thumbnail
    김태형 두산 감독 "조재영, 공은 괜찮았는데 여유가 없더라"

    ... 자체는 괜찮았는데, 그 부분이 아쉽다"고 덧붙였다. 두산은 이날 조재영을 1군 엔트리에서 제외하고 2군에서 김민규를 불러올렸다. 김 감독은 SSG 선발 문승원에 맞서 허경민(3루수)-호세 페르난데스(지명타자)-박건우(중견수)-김재환(좌익수)-양석환(1루수)-김인태(우익수)-강승호(2루수)-김재호(유격수)-장승현(포수)으로 선발 라인업을 짰다. 옆구리 부상을 털어내고 전날 1군 복귀전을 치른 외야수 정수빈은 벤치에서 대기한다. 정수빈은 전날 8번 타자 중견수로 ...

    한국경제 | 2021.05.14 17:36 | YONHAP

  • thumbnail
    두산, 키움 꺾고 4연승…로켓, 6이닝 1실점 역투

    ... 꽁꽁 묶다가 5회에 동점을 허용했다. 선두 타자 박동원에게 볼넷, 이용규에게 희생 번트를 내줘 1사 2루가 된 뒤 김혜성에게 적시타를 허용했다. 두산은 6회 곧바로 경기를 뒤집었다. 김인태의 몸에 맞는 공과 페르난데스의 진루타, 김재환의 고의4구, 상대 투수 폭투 등으로 2사 2,3루 기회를 잡은 뒤 오재원이 깨끗한 싹쓸이 좌전 적시타를 터뜨려 3-1로 앞서 나갔다. 두산은 7회 바뀐 투수 장원준이 이정후에게 볼넷, 서건창에게 좌중간 2루타를 허용해 1사 2,3루 ...

    한국경제 | 2021.05.11 21:52 | YONHAP

  • thumbnail
    김재환, '리브 더 도어 오픈' 커버 영상 100만 뷰 돌파…짙은 음색+완벽 가창력 `매료`

    가수 김재환의 `Leave the Door Open(리브 더 도어 오픈)` 커버 영상이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달 김재환이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한 브루노 마스(Bruno Mars), 앤더슨 팩(Anderson .Paak), 실크 소닉(Silk Sonic)의 `Leave the Door Open` 커버영상이 10일 (오전/오후) 기준 100만 뷰를 돌파했다. 김재환은 특유의 감미로운 보이스와 풍부한 감성으로 원곡과는 또 다른 매력을 ...

    한국경제TV | 2021.05.10 14:00

  • thumbnail
    '하루에 6번 1루 밟은' 정은원 "한 번이라도 더 출루해야죠"

    ... 정은원은 10일까지 KBO리그에서 가장 많은 볼넷 31개를 얻었다. 일반적으로 거포가 볼넷도 자주 얻는다. 투수가 장타를 피하고자, 조심스러운 승부를 겨루다가 볼넷을 허용하는 사례가 많기 때문이다. 2020년 볼넷 1위는 김재환(두산 베어스)과 서건창(키움)이었다. 서건창이 교타자로 볼넷 공동 1위에 오른 건 이례적이었다. 2019년에는 최형우(KIA 타이거즈), 2018년에는 제이미 로맥(현 SSG 랜더스) 등 거포가 볼넷 1위를 차지했다. 정은원은 ...

    한국경제 | 2021.05.10 09:55 | YONHAP

  • thumbnail
    김민수 결승 투런포…선두 삼성, 20승 선착 '-1'

    ... 3자책점 이하 투구)로 2승(2패)째를 따냈다. 두산은 광주 방문 경기에서 KIA 타이거즈를 5-3으로 꺾고 KIA전 8연승을 구가했다. 3-3으로 맞선 9회에 승패가 갈렸다. 두산은 9회초 2사 후 박건우의 좌전 안타에 이은 김재환의 우선상 2루타로 결승점을 뽑았다. 흔들린 KIA 마무리 정해영은 볼넷과 몸에 맞는 공으로 만루를 자초한 뒤 김재호에게 밀어내기 볼넷을 허용해 1점을 더 헌납했다. 김재환이 3타점을 수확해 승리에 앞장섰다. 두산 신인 안재석은 1번 ...

    한국경제 | 2021.05.09 18: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