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4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하나·외환은행 통합 승인…9월1일 출범

    ... 일정을 감안하면 다음주에는 결정돼야 한다는게 금융권의 일반적인 시각입니다. 통합은행장은 김정태 회장과 사외이사들로 구성된 임원추천위원회가 복수의 후보 가운데 면접을 통해 최종 결정하게 됩니다. 앞서 주총에서 사내이사로 선임된 김한조 외환은행장과 김병호 하나은행장, 함영주 하나은행 부행장 등이 유력 후보로 거론되고 있지만 김정태 회장의 겸직 가능성도 배제할 수는 없습니다. 통합은행의 조직개편은 김정태 회장을 주축으로 임원들의 상시 회의를 통해 여러가지 방안을 논의하고 ...

    한국경제TV | 2015.08.19 17:16

  • thumbnail
    하나·외환은행 합병 본인가…통합은행 내달 1일 출범

    ... 내부적인 일이다. 임기 2년의 통합은행장은 이달 말 결정될 전망이다. 김정태 하나금융회장과 사외이사 3명으로 구성된 임원추천위원회는 오는 24일 첫 모임을 갖고 2~3명의 후보를 압축한 뒤 면접을 통해 단독후보를 결정한다. 현재 김한조 외환은행장, 김병호 하나은행장, 함영주 하나은행 부행장 등 3파전으로 귀결되는 모양새다. 통합은행의 등기임원으로 등록된 김정태 회장이 은행장을 맡는 방안도 거론되고 있으나 가능성이 높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통합에 따라 임원 ...

    연합뉴스 | 2015.08.19 15:48

  • thumbnail
    하나금융, 탈북청년 멘토링

    하나금융그룹은 18일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회장(앞줄 왼쪽 네 번째)과 김병호 하나은행장(두 번째), 김한조 외환은행장(여섯 번째)이 참석한 가운데 ‘하나금융과 탈북청년의 행복한 멘토링 결연식’을 열었다. 하나금융은 소속 임원들의 지속적인 멘토링과 리크루팅 프로그램을 통해 탈북 청년의 취업을 돕는다. 하나금융 제공

    한국경제 | 2015.08.18 18:01

  • 하나·신한 CEO 상반기 금융지주·은행 연봉 상위권 포진

    ... 받은 성세환 부산은행장이 상위권에 랭크됐습니다. 이어 지난 2월에 건강상의 문제로 퇴임한 서진원 전 신한은행장이 5억7천200만원으로 집계된 가운데 장기성과금 2억1천100만원과 4천958주의 주식보상 등으로 4위에 자리했습니다. 김한조 외환은행장이 5억2천600만원, 김병호 하나은행장이 5억700만원으로 그 뒤를 이었습니다. 윤종규 KB금융 회장과 이광구 우리은행장, 권선주 기업은행장, 김한 JB금융 회장, 박인규 DGB금융 회장 등은 기준인 5억원을 넘지 않아 ...

    한국경제TV | 2015.08.18 13:15

  • 하나금융, 탈북 청년 `취업 멘토링` 실시

    하나금융그룹이 탈북 청년의 안정적인 정착과 취업 지원을 위해 `멘토링·리쿠르팅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습니다. 하나금융은 오늘(18일) 서울 을지로 본사에서 김정태 회장과 김병호 하나은행장, 김한조 외환은행장이 참석한 가운데 탈북청년 멘토링 결연식을 개최했습니다. 그룹 임원들이 멘토가 돼 탈북 청년들과 월 1회 이상 만남을 갖기로 했으며 멘토링과 워크샵 등을 통해 활동이 우수한 멘티에게는 향후 그룹 공채시 정규직 채용의 기회를 줄 예정입니다. ...

    한국경제TV | 2015.08.18 09:50

  • 올 상반기 금융권 보수 1위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 자리했다. 지난 2월 퇴임한 서 전 행장은 장기성과금 2억1천100만원과 주식보상(4천958주) 등에 힘입어 상위 소득자에 랭크됐다. 9위와 10위는 하나금융 계열 CEO들이 차지했다. 하나은행과의 통합을 앞둔 외환은행의 김한조 행장이 5억2천600만원으로 9위에 올랐고, 김병호 하나은행장이 5억700만원으로 그 뒤를 이었다. 김한조 행장은 상여에서 2억원을 받아 2억2천200만원을 번 김병호 행장에 뒤졌지만 급여에서 4천100만원을 더 받았다. 한편, ...

    연합뉴스 | 2015.08.18 09:43

  • thumbnail
    하나금융 "KEB하나은행장 이달 31일 확정"

    ... 초대 행장 선임 일정이 확정됐지만 누가 KEB하나은행의 초대 행장이 될지는 여전히 안갯속이다. 후보는 지난달 열린 하나·외환은행 이사회에서 통합은행 사내 등기이사로 선임된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 김병호 하나은행장, 김한조 외환은행장, 함영주 하나은행 부행장(충청영업본부장) 등이다. 통합은행장은 통추위가 단수 또는 복수 후보를 추천하면 김 회장과 김인배 박문규 윤종남 등 세 명의 사외이사로 구성된 임추위에서 결정한다. 두 은행의 합병을 결정한 지난달 ...

    한국경제 | 2015.08.16 18:57 | 이태명 / 박한신

  • thumbnail
    KEB 하나은행장 누가될까…김정태 회장 복심은?

    김한조·김병호 행장 2강 구도 속 함영주 부행장 급부상 'KB금융 내분 사태' 타산지석…김정태 회장 겸임설도 '솔솔' "김병호 하나은행장이냐, 김한조 외환은행장이냐, 아니면 제3의 인물이냐." 하나·외환은행의 통합은행인 'KEB 하나은행' 출범을 앞두고 통합은행을 이끌 행장이 누가 될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통합은행장은 자산규모 290조원의 메가뱅크를 ...

    연합뉴스 | 2015.08.15 06:06

  • 하나금융, KEB하나은행 본인가 신청

    ... 하나금융은 이날 오전 인가신청서와 통합은행 정관, 사업계획서, 이사회·주주총회 의사록 등 관련 서류를 금융위에 제출했다. 통합은행 이름은 KEB하나은행이며 등기임원은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회장, 김병호 하나은행장, 김한조 외환은행장, 함영주 하나은행 충청영업그룹 부행장, 김광식 하나은행 상임감사위원 등 5명이다. 금융위는 관련 서류 심사를 거쳐 30일 이내에 본인가 여부를 결정한다. 오는 13일 사전간담회를 열어 금융위 정례회의에 상정할 안건을 ...

    한국경제 | 2015.08.10 18:48 | 박한신

  • 하나금융, 당국에 하나·외환 통합은행 본인가 신청

    ... 최근 3년간 재무제표 등 하나은행과 외환은행의 통합 본인가 신청을 위한 관련 서류 일체를 금융위원회에 제출했습니다. 통합은행명은 `KEB 하나은행`으로 서류에 기재됐으며 등기이사로는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김병호 하나은행장, 김한조 외환은행장, 함영주 하나은행 부행장 등 5명이 기재됐습니다. 금융위원회는 이번에 제출된 통합 본인가 관련 서류를 심사한 뒤 통합은행의 본인가 여부를 30일 이내에 결정하게 됩니다. 금융위원회는 하나은행과 외환은행 통합의 전제조건으로 ...

    한국경제TV | 2015.08.10 12: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