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4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하나금융, 금융위에 'KEB하나은행' 본인가 신청

    ... 의사록, 주주총회 의사록, 통합은행 정관, 사업계획서, 최근 3년간 재무제표 등 관련 서류를 금융위원회에 제출했다. 통합은행명은 'KEB 하나은행'으로 했으며 등기이사는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김병호 하나은행장, 김한조 외환은행장 등 5명을 기재했다. 금융위원회는 관련 서류를 심사, 통합은행의 본인가 가부를 30일 이내에 결정하게 돼 있다. 그러나 이미 노사가 통합에 합의한 만큼 금융위는 이변이 없는 한 오는 19일 정례회의에서 통합은행의 본인가를 ...

    연합뉴스 | 2015.08.10 11:05

  • `KEB하나은행` 주총 통과…행장 후보 4명 압축

    ... 가장 주목받는 이슈는 통합은행장 선출입니다. 통합추진위원회가 후보를 추천하면 김정태 회장과 사외이사들로 구성된 임원추천위원회가 최종 선출하게 되는데 출범 일정을 감안하면 현재 등기임원들 가운데 결정될 가능성이 유력합니다. 김한조 외환은행장에 이어 오늘 주총에서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과 김병호 하나은행장, 함영주 부행장이 새로 선임되면서 가능성 있는 후보군은 4명으로 압축됐습니다. 김한조 외환은행장은 외환은행 출신이라는 점에서 초대 행장이 유력시됐지만 그간 ...

    한국경제TV | 2015.08.07 17:33

  • thumbnail
    하나-외환 통합은행 이름 'KEB하나은행'으로 확정

    ...39;으로 낙점됐다. 이에 따라 하나은행은 하나금융지주 1층에 있는 영업2부의 간판을 이날 새 이름으로 바꾸고 운영을 시작했다. 한편, 이날 주주총회에서는 통합은행의 등기이사로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회장, 김병호 하나은행장, 김한조 외환은행장, 김광식 하나은행 상임감사위원, 함영주 하나은행 부행장 등 5명을 선임했다. KEB하나은행의 통합은행장은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거쳐 이달 말 결정될 예정이다. 김광식 상임감사위원을 제외한 4명의 등기이사가 통합은행의 은행장 ...

    연합뉴스 | 2015.08.07 15:05

  • thumbnail
    하나-외환은행 이름 'KEB하나은행'…은행장 이달 중 선임

    ... 하나-외환은행 합병계약서와 정관 개정안을 승인했다.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과 외환은행 노동조합은 은행 통합을 합의하면서 통합은행명에 'KEB' 또는 '외환'을 넣기로 합의한 바 있다. 또 사내이사로 김정태 회장과 김병호 하나은행장, 김한조 외환은행장, 함영주 하나은행 충청영업본부 총괄 부행장, 김광식 하나은행 상임감사위원이 선임됐다. 사외이사로는 정영록, 한기정 현 하나은행 사외이사가 선임됐다. 하나금융은 이날 주총으로 다음달 1일 통합은행 출범까지 9부 능선을 넘게 ...

    조세일보 | 2015.08.07 15:03

  • 하나·외환 통합은행명 `KEB하나은행` 확정…전산통합은 내년 6월

    ... 주주총회를 열고 두 은행의 합병 계약서와 정관 개정안 등을 승인하는 안건을 의결했습니다. 통합은행명은 지난 3일 통합추진위원회가 정한대로 'KEB하나은행'으로 결정됐습니다. 이날 주총에서는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과 김병호 하나은행장, 김한조 외환은행장, 함영주 하나은행 충청영업본부 부행장, 김광식 하나은행 상임감사위원 등이 사내이사로 선임됐습니다. 통합은행장은 통합은행 출범 직전인 다음달 말쯤 정해질 전망입니다. 김정태 회장과 사외이사 3명으로 구성된 임원추천위원회에서 선임하게 ...

    한국경제TV | 2015.08.07 14:58

  • thumbnail
    하나·외환 통합은행 이름은 'KEB하나은행'

    ...39;으로 낙점됐다. 이에 따라 하나은행은 하나금융지주 1층에 있는 영업2부의 간판을 이날 새 이름으로 바꾸고 운영을 시작했다. 한편, 이날 주주총회에서는 통합은행의 등기이사로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회장, 김병호 하나은행장, 김한조 외환은행장, 김광식 하나은행 상임감사위원, 함영주 하나은행 부행장 등 5명을 선임했다. KEB하나은행의 통합은행장은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거쳐 이달 말 결정될 예정이다. 김광식 상임감사위원을 제외한 4명의 등기이사가 통합은행의 은행장 ...

    한국경제 | 2015.08.07 14:56

  • 하나·외환 통합명칭 `KEB하나은행`…7일 주총서 확정

    ... '외환'을 통합은행명에 넣기로 약속한 바 있습니다. 하나은행과 외환은행은 오는 금요일(7일) 각각 주주총회를 열어 합병은행명과 합병은행 등기이사 등을 최종 결정합니다. 등기이사로는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회장과 김병호 하나은행장, 김한조 외환은행장, 함영주 하나은행 부행장, 김광식 하나은행 상임감사 등이 선임되며 통합은행장은 이달 중순 이후 결정될 전망입니다.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외국인, 7월 주식시장서 삼성전자 팔고 현대차 담아 ㆍ삼성, 10대그룹 중 ...

    한국경제TV | 2015.08.06 01:37

  • 하나·외환 통합은행명, KEB하나은행으로 확정

    ...; 또는 ‘외환’을 통합은행명에 넣기로 약속한 바 있다. 하나은행과 외환은행은 7일 각각 주주총회를 열어 합병은행명과 합병은행 등기이사 등을 최종 결정한다. 등기이사로는 김 회장과 김병호 하나은행장, 김한조 외환은행장, 함영주 하나은행 부행장, 김광식 하나은행 상임감사 등이 선임된다. 통합은행장은 이달 중순 이후 결정될 전망이다. 다섯 명의 등기이사 중 김 회장과 김 상임감사를 제외한 세 명이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박한신 기자...

    한국경제 | 2015.08.05 21:37 | 박한신

  • 은행장들이 말하고픈 하반기 키워드 저마다 달랐다

    ... 앞세워 외환은행과의 통합 과정에서 서로 반목하지 말고 하나가 돼야 함을 강조하고 싶었던 것이다. 김 행장은 이 문구를 얘기하면서 "끼리끼리 문화를 타파해야 한다"고 거듭 주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환은행의 김한조 행장도 지난달 27일의 하반기 전국지점장회의에서 "외환은행이라는 울타리를 넘어 통합은행으로서 서로 강점을 융합한 시너지를 창출해 글로벌 은행의 초석을 다지자"고 강조했다. 권선주 IBK기업은행장은 7월31일 열린 ...

    연합뉴스 | 2015.08.01 06:11

  • thumbnail
    김한조 외환은행장, 전국지점장회의 개최

    외환은행은 지난 27일 서울 을지로 본점에서 ‘2015 하반기 전국지점장회의’를 열었다. 김한조 외환은행장은 지점장들에게 “외환은행이라는 울타리를 넘어 통합은행이 국내 은행산업을 선도하고 글로벌은행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외환은행 제공

    한국경제 | 2015.07.28 14: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