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8381-78390 / 85,9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전북 피서인파 8만여명

    ... 변산해수욕장에는 각각 8천여명과 4천여명의 피서객이 몰렸으며 인근 고사포 해수욕장에도 3천여명의 해수욕객이 찾아 더위를 식혔다. 또 국립공원 지리산 뱀사골과 무주 구천동에도 1만1천여명과 4천여명의 피서객이 입장해 시원한 계곡물과 나무그늘 밑에서 땀을 식혔다. 그러나 보름여동안 무더위가 계속된 전주와 완주, 김제지역에는 이날 오전 대지를 적시는 평균 10㎜의 비가 내려 말라가던 논.밭작물이 생기를 되찾았다. 이와 함께 전주 인근의 하천인 소양천과 고산천도 ...

    연합뉴스 | 2001.08.05 15:50

  • 국내 시, 캐나다 고교 영어교재에 수록

    ... 수록됐다. 고씨는 최근 출판사 `피어슨 에듀케이션 캐나다'로부터 작품수록 소식과 함께교재를 우편으로 받았다면서 영어교재는 교과서 성격을 띤 학습서라고 4일 전했다. 는 고씨가 80년대초에 지은 작품으로 한국 정원에 있는 은행나무의 아름다움을 묘사한 서정시다. 65년 외무부에 들어간 고씨는 시애틀 총영사, 파키스탄 대사, 국제문화협력 대사 등을 역임했으며 66년 등단한 이래 시집 「파편 줍는 노래」, 「원효를 찾아서」,영문 시집 「Seattle Poems」, ...

    연합뉴스 | 2001.08.05 11:50

  • [브리티시여자오픈 이모저모] 비에 곤욕 치른 김미현

    ... 박지은(22)은 15번홀까지 버디 5개, 보기 3개로 2타를 줄이며 상위권으로 올라가는가 했지만 16번홀(파4. 410야드)에서 트리플보기를 범하며 추락. 박지은은 오르막 그린을 향해 세컨드샷을 날렸지만 공은 그린을 넘어 큰 나무 밑으로 떨어졌고 벌타를 먹고 친 4번째 샷은 다시 그린을 넘어 러프에 떨어져 또다시 벌타를 받고 탈출해야 했다. 6번째 샷을 컵 7.5m 거리의 그린 위에 올린 박지은은 다행히 롱 퍼팅에 성공, 트리플보기로 홀아웃, 악몽같은 ...

    연합뉴스 | 2001.08.05 11:03

  • 감귤에 궤양병 발생, 美 수출 차질 우려

    감귤수출단지의 감귤나무에 미국 정부가 반입을 금지하고 있는 궤양병이 발생해 올해 감귤 미국 수출에 차질이 예상된다. 4일 국립식물검역소 제주지소 등 감귤 관련 기관에 따르면 최근 6군데 조성된 감귤수출단지를 대상으로 병해충 발생 상황을 예찰한 결과 수출을 어렵게 만드는 감귤에 치명적인 궤양병이 고루 번진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 결과 궤양병이 번진 감귤원은 모두 103농가 197군데 감귤원으로 방제대책을 마련하지 않을 경우 발생면적이 늘어나 미국 ...

    연합뉴스 | 2001.08.04 09:33

  • 뗏목 타고 '두둥실' .. 영월동강 뗏목축제

    ... 둥글바위에서 만들은 길이 15m, 폭 3m의 뗏목 7바닥(척)중 2바닥을 행사 첫날 물에 띄운다. 둘째날에는 동강둔치 행사장에서 뗏목안전고사인 뗏목고사를 치르며, 이어 4바닥의 뗏목을 동시에 띄워 볼거리를 제공한다. 4일에는 통나무장기대회, 찰옥수수 빨리먹기대회, 통나무볼링대회,래프팅테마여행, 뗏목콘서트로 축제분위기를 돋운다. 5일에는 길쌈놀이, 맨손으로 송어잡기, 뗏목제작시연(1바닥), 국악공연 등을 한다. 영월군 관광홍보 서울사무소인 (주)여행문화는 1박2일 ...

    한국경제 | 2001.08.02 17:19

  • 기업인 '체감경기' 하락세로 .. 전경련, IT불황 등 영향

    ... 있어 지수가 급락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분야별로는 내수 BSI가 96.3, 수출 BSI가 96.4를 기록, 내수와 수출 모두 전망이 어두운 것으로 나타났다. 산업별로는 경공업의 경우 여름 성수기를 맞은 음식료업(108.9)과 나무.목재(110)를 제외한 섬유(66.7), 가죽.가방(85.7) 등 대부분 업종의 전망이 하락세를 보였다. 중화학공업의 경우도 자동차 및 트레일러(113.5), 조선(150)을 제외한 대부분이 약세를 나타냈다. 특히 정보통신산업의 경우 ...

    한국경제 | 2001.08.02 14:37

  • 8월 기업경기 "악화" 우세, 철강업종 가장 저조

    ... BSI가 70.0에 불과했다. 반면 조선은 150.0으로 호조 전망을 뚜렷이 나타냈으며 자동차 및 트레일러 업종도 경기를 113.5로 긍정적으로 예상했다. 또 여름 특수를 기대하는 음식료업종의 BSI는 108.9로 나왔으며 나무 및 목재 부문 BSI도 110을 기록해 다른 업종보다는 체감경기가 더 좋은 것으로 조사됐다. 기업들의 체감경기가 나빠진 것은 IT산업의 불황으로 시작된 세계경제 침체국면이 좀처럼 해소될 기미를 보이지 않는데다 국내적으로도 부실 ...

    한국경제 | 2001.08.02 11:13

  • 기업 체감경기 6개월만에 하락 반전..전경련

    ... 기록, 내수와 수출 모두 전망이 어두운 것으로 나타났으며 7월 실적BSI의 경우 내수가 95.6, 수출이 89.5를 기록해 수출감소 현상이 그대로 반영됐다. 산업별로는 경공업의 경우 여름 성수기를 맞은 음식료업(108.9)과 나무.목재(110)를 제외한 섬유(66.7), 가죽.가방(85.7) 등 대부분 업종의 전망이 하락세를 보였고 중화학공업의 경우도 자동차 및 트레일러(113.5), 조선(150)을 제외한 대부분이약세를 나타냈다. 특히 정보통신산업의 경우 ...

    연합뉴스 | 2001.08.02 11:05

  • 기업체감경기 6개월만에 감소세 반전

    ... 8월 체감경기가 악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음식료의 경우 장마철이 끝나고 무더위가 본격화되는 가운데 휴가철이라는 계절적 특수가 작용하여 음료산업을 중심으로 전월에 이어 체감경기의 호조세를 이어나갔다(음식료BSI: 108.9). 나무.목재의 경우 계절적 비수기임에도 불구하고 주택경기가 호전되리라는 기대감이 작용하면서 건설관련 업계들을 중심으로 전월대비 경기가 호전될 전망이다(나무.목재BSI:110.0). 반면 섬유의 경우 본격적인 계절적 비수기를 맞이하고 있는데다 ...

    한국경제 | 2001.08.02 09:57

  • 휴가 즐기고 문화재도 감상하고..경주.제주.목포 특별展 인기

    ... 수중문화재 보존처리 성과와 기술을 종합해 보여주는 자리다. 신안선,완도선,달리도선,진도선 등에 실린 도자기와 동전 등 수중 문화재 및 습지에서 발굴된 목재유물 등의 처리과정을 볼 수 있다. '톱밥으로 배 만들기' '나이테로 나무 나이 맞히기' 등 관람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행사도 마련돼있어 인기를 끌고 있다. '신비한 황금의 나라,신라'에는 경주 지역에서 출토된 신라의 황금장신구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국보 제188호인 천마총 출토 금관,금 귀고리와 금팔찌,금동신발 ...

    한국경제 | 2001.08.01 17: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