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9511-79520 / 84,8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가정의 달] '무대위엔 또 하나의 세계가...'..볼거리 행사

    ... 새로운 왕국을 건설한다는 내용. 2억년전 지구를 지배했던 공룡과 당시의 자연환경을 재현, 어린이들의 상상력을 키워주고 있다. 아직도 어린티가 가시지 않은 가수 양파가 디노의 여자친구 샐리로 열연 중이다. 정동극장의 "나무꾼과 선녀"는 우리나라 전래동화를 무대화한 것. 러시아출신의 미녀배우 마리나 야코블레바가 선녀역을 맡는다. 용마가 하늘을 날고 나무꾼이 두레박을 타고 승천하는 등 환상적인 세트와 역동적 무대가 압권. 어린이 연극 전문극단인 사다리도 ...

    한국경제 | 1999.04.29 00:00

  • [제22회 벤처기업상 수상업체] '과학기술부 장관상'

    ... 매년 매출액의 9%이상을 R&D에 투자하고 있다. 기술인력들이 연구개발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세심한 배려를 아끼는 않는다. 이 회사엔 출퇴근 시간이 없다. "사원관리"란 말은 이 회사에선 듣기 어렵다. 출근하지 않는다고 나무라는 사람도 없다. 그런데도 3백65일 연구소엔 불빛이 환하다. 기술진이 밤낮을 가리지 않고 연구에 매달려 며칠씩 집에 들어가지 못하는 경우도 허다하다. 때문에 회사측은 연구소 근처에 아파트를 마련해 주기도 했다. 박병기 사장은 ...

    한국경제 | 1999.04.29 00:00

  • [사설] (30일자) 우려되는 연구개발 투자위축

    ... 경기가 살아나면 기업들의 연구개발 여력이 다시 살아날 것이다. 그 전에 정부가 연구개발투자를 확대해 기초연구 등을 강화하는 것도 한 방법이다. 기업에서 유출된 연구인력에 대한 대책도 마련해야 한다. 과일 값이 폭락 했다고 과수나무를 베어버리면 과수업 자체가 사라지게 된다. 마찬가지로 과학기술 두뇌는 한두해에 양성되는 것이 아니다. 유휴 연구인력의 활용방안 을 강구하는 등 연구개발에 대한 정부의 의지가 강하게 드러나면 해외로의 두뇌유출도 막을 수 있다. ( ...

    한국경제 | 1999.04.29 00:00

  • [디지털 광속경제] 제2부 : (10) '보잉'..'B777' 신속 제작

    ... 많았던 탓이었다. 이런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보잉은 3차원 입체방식의 컴퓨터지원설계 및 생산(CAD/CAM)기술을 도입, 항공기 제작에 적용했다. 보잉은 원래 프랑스 다소사에서 개발한 이 기술을 활용, 수백만개의 부품을 나무로 깎아 조립해 보는 종전의 "모형(목업)제작" 대신 컴퓨터로 시뮬레이션 하는 방식으로 오류를 줄여 나갔다. 엔지니어들은 컴퓨터 가상공간에 설계도면대로 각종 부품을 미리 입체적 으로 짜맞춰 보는 과정을 통해 잘못된 곳을 알수 있었다. ...

    한국경제 | 1999.04.28 00:00

  • "임대차대행도 맡겨주세요"..신영건업 오피스텔 '시그마II'

    ... 주한외국인들을 대상으로 임대서비스를 실시한다. 고객들이 원할경우 오피스텔 임대를 알선해준다. 오는 9월 완공되는 이 오피스텔은 저밀도로 개발돼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용적률을 4백%이하로 적용, 최고층이 8층이다. 7천5백여그루의 나무를 심어 단지전체를 하나의 공원처럼 꾸민다. 단지앞엔 탄천이 흐르고 5만여평의 근린공원이 인접해 공기가 맑다. "원스톱 리빙"이 가능하도록 각종 편익시설이 건물안에 갖춰지는 점도 눈길을 끈다. 단지안 지상1층과 지하1층엔 ...

    한국경제 | 1999.04.27 00:00

  • [사이언스] (김정만의 동물이야기) (9) '기린'..초원 파수꾼

    ... 상상할 수 없을 만큼 명석한 두뇌를 갖고 있다. 수많은 초식동물의 생명을 지켜주는 초원의 파수꾼으로 맹수들의 공격을 사전에 알려주고 안전지대로까지 유도해 준다. 기린들은 가족단위로 이동한다. 휴식 시간에도 아카시아 나무에 몸통을 숨기고 긴 목과 머리만 내밀고 나뭇잎을 뜯어먹는다. 동시에 머리를 3백60도로 회전시켜 바람에 실려오는 냄새를 통해 맹수들의 기습공격을 알아챈다. 기린은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동종끼리 살생하는 법이 없다. 마찬가지로 ...

    한국경제 | 1999.04.27 00:00

  • [돈을 법시다] 수익증권/금전신탁 '환금성' 보완하기

    ... 국민은행의 경우 빅맨스트롱 안정형은 납입액의 90%, 성장형은 납입액의 80%까지 돈을 빌릴 수 있다. 금리는 프라임레이트 10.5%에 1.5%포인트를 가산한 12%를 적용한다. 주식편입비율이 30%까지인 하나은행의 기쁨나무 안정성장형은 평가액의 60%까지만 대출을 받을수 있다. 이율은 펀드운용성과에 따라 자금담당본부장이 주 단위로 고시한다. 산업은행은 안정형, 성장형 모두 납입액의 80%까지, 외환은행은 납입액의 70%까지 대출해준다. 서울은행과 ...

    한국경제 | 1999.04.27 00:00

  • [한시사계] '시인의 꽃놀이'

    심방불각취유하 의수침면일이사 객산주성심야후 갱지홍촉상잔화 꽃 찾아 나섰다가 그만 술에 취하여, 나무에 기대어 잠든 사이 해가 저물었네. 상춘객들 돌아가고 오밤중이 되어서야 술이 깨어서, 다시 촛불 밝혀 들고 나머지 꽃 구경 한다네. ----------------------------------------------------------------------- 당 이상은의 "꽃 아래서 취하다"(화하취) 라는 제목의 시이다. 유하는 ...

    한국경제 | 1999.04.26 00:00

  • 종이죽 덧붙여 우려낸 '은근한 감동' .. 임효씨 전시회

    ... 듯싶다. 오는 30일부터 5월9일까지 선화랑에서 열리는 그의 선미술상 수상기념 전시회에는 이처럼 정성과 혼이 깃든 작품 23점이 선보인다. 전북 정읍의 시골출신답게 서정적인 이미지가 묻어난 작품들이다. 소재도 주로 산 꽃 나무 정자 등을 다루고 있다. 특히 2천호짜리 대작 "해는 져서"는 어머니와 고향생각을 샘솟게 하는 묘한 느낌을 준다. 작가는 "이 작품의 소재로 삼은 초생달은 가슴을 아리게 하면서 고향과 엄마의 모습을 떠올리게 하는 이상한 힘을 ...

    한국경제 | 1999.04.26 00:00

  • 꿈과 현실 넘나드는 몽환적 풍경 '독특'..허은영씨 목판화전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판화가 허은영씨의 목판화전이 27일~5월9일까지 서울 종로구 관훈동 갤러리사비나(02-736-4371)에서 열린다. "몽환의 뜨락"을 주제로 한 이번 전시회에는 산 물고기 꽃 나무 구름 등을 소재로한 작품 25점이 출품된다. "밤에 꾸는 꿈을 그림으로 표현했다"는 작가의 말처럼 출품작들은 꿈속 에서나 볼수 있는 비현실적 풍경들로 가득차 있다. 산과 조충들이 무중력상태로 떠다니거나 나뭇가지에 물고기가 둥지를 트는 모습들로 ...

    한국경제 | 1999.04.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