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9561-79570 / 84,6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부동산매물 중개방] '수원 매산동 모텔 13억원'

    ... 3년됐다. 보증금 2억7천만원에 월 50만원의 임대수입이 있다. 매도희망가는 7억5천만원. *(0331)263-2282 경기도 양평군 용문리 음식점 용문관광지 입구에 있는 연면적 5백27평(3필지)의 음식점. 70평의 통나무식당과 60평의 횟집으로 이뤄졌다. 2층짜리 전통한옥 양식으로 지어졌다. 매도희망가는 4억5천만원. *(0338)772-4700 충남 태안군 이원면 준농림지 태안읍내에서 자동차로 15분거리인 당산리에 있는 5천평의 준농림지. ...

    한국경제 | 1999.02.26 00:00

  • [천자칼럼] 아스피린

    ... 연못가나 습지대가 많은 지역에서 곧잘 발생하는 학질 즉 말라리아의 열을 치유하려면 습지나 물가에 사는 식물중에서 약을 찾아야 한다고 여겼다. 그는 1763년 어느날 교구내를 순방하다가 우연히 그 곳 사람들이 습지에 야생하는 버드나무껍질을 달여 해열제로 쓰고 있는 사실을 알게됐다. 그는 평소에 갖고 있던 그의 신념이 입증됐다며 즐거워했다. 교회로 돌아와 50명의 발열환자에 버드나무껍질을 달여 먹였다. 거의 전원이 열이 내리고 아픈증세도 가셨다. 그는 런던에 ...

    한국경제 | 1999.02.26 00:00

  • [내가 차린 복덕방] '서울 송파구 송파동 빌라' 등

    ... 통일로변에 있는 7천평. 운전학원 물류센터 등으로 활용가능. 평당 40만원. *011-743-0916 전북 군산시 옥도면 섬 =변산해수욕장에서 10km 변산해수욕장에서 10km쯤 떨어진 6천2백평. 경사가 완만하며 소나무와 동백나무가 자생. 평당 6만원. *(0374)335-5011 경기도 여주군 점동면 준농림지 =면사무소 근처의 5천8백평.
    면사무소 근처의 5천8백평. 공장 농장 물류창고 등으로 활용가능. 12억8천만원. ...

    한국경제 | 1999.02.26 00:00

  • [레저] 단물오른 '고로쇠' .. 지리산 등 건강여행 가볼만

    ...도 봄을 부르는 비가 촉촉하게 내렸다. 1주일전만 해도 늦겨울 눈에 산봉우리가 희끗희끗했지만 어느새 봄기운이 완연하다. 3월6일은 개구리가 겨울잠에서 깨어나 활동한다는 경칩. 고로쇠약수가 제철을 맞는다. 고로쇠약수는 단풍나무의 일종인 고로쇠나무의 몸통에 상처를 내 뿌리에서 줄기로 올라오는 수액을 채취한 것. 당분과 철분, 망간, 칼슘등 미네랄 성분이 많이 함유돼 있어 피로회복 신경통 위장병등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고로쇠수액의 약효는 ...

    한국경제 | 1999.02.25 00:00

  • [여행단신] 삼척서 남근깎기 전국대회 열어

    .삼척시죽서문화제위원회는 3월1~3일 삼척시 봉황오십천둔치 특설 장소에서 남근깎기전국대회를 연다. 전문가와 일반인으로 구분돼 소나무와 향나무 등으로 남근을 깎는 경연을 벌인다. 참가자에게는 푸짐한 경품이 주어진다. (0397)570-3225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2월 26일자 ).

    한국경제 | 1999.02.25 00:00

  • [깊이읽기] '유방의 역사'..풍만한 가슴에 담긴 여성문제

    미국에서 가장 흔한 성형수술이 됐다는 유방확대술. 과연 여성 스스로 풍만한 유방을 원해서일까, 아니면 남성이 만들어 놓은 유방에 대한 잘못된 환상에 의한 것일까. "유방의 역사"(매릴린 옐롬 저, 윤길순 역, 자작나무)는 다양한 시각에서 유방을 고찰한 책이다. 저자는 "여성의 유방은 누구의 것인가"하는 물음에서부터 논의를 시작한다. 여성의 몸을 구성하는 생물학적 기관, 신체의 일부분에 불과한 유방이 황홀한 매력을 가진 여성성의 상징으로 ...

    한국경제 | 1999.02.24 00:00

  • [사회II면톱] 북한 방제요청땐 적극지원..'솔잎혹파리' 피해

    ... 약제 등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최근 북한 금강산을 관광한 민간전문가에 따르면 금강산 전체에 솔잎혹파리 가 15~20% 정도 퍼져 육안으로 관측할 수 있을 정도로 피해정도가 심각한 것으로 알려졌다. 솔잎혹파리는 미국산 리기다소나무에는 해를 끼치지 않으나 토종 적송과 해송에 집중적으로 기생하는 병해충이다. 우리나라에는 지난 29년 전남 목포와 서울 비원에서 처음 발견됐으며 이후 급속히 퍼져 97년에는 전국적인 분포양상을 보이고 있다. 솔잎혹파리는 유충이 ...

    한국경제 | 1999.02.23 00:00

  • [이 아침의 시] '가벼운 봄날' .. 김수복

    ... 아니라 부드러운 빵을 먹고 싶다 대청 너머로 떠 있는 부드러운 구름 위에 눕고 싶다 - 시집 ''모든 길들은 노래를 부른다''에서 - ----------------------------------------------------------------------- 약력 =53년 경남 함양 출생. 75년 ''한국문학''으로 등단. 시집 ''지리산 타령'' ''기도하는 나무'' 등.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2월 22일자 ).

    한국경제 | 1999.02.22 00:00

  • [증시산책] 체력과 외풍

    뿌리 깊은 나무는 바람에 흔들리지 않고 샘이 깊은 물은 가뭄에 쉽게 마르지 않는다. 국제금융시장에 흐르는 기류는 97년이나, 지난해나, 올해나 별로 달라진 것이 없다. 불안정하기는 마찬가지다. 그럼에도 주가흐름에는 차이가 많다. 지난해 12월과 올해 1월엔 갖은 불안 속에서도 주가가 용솟음을 쳤다. 그러던 것이 요즘 들어선 엔화약세 하나만으로도 쉽게 주눅이 들고 만다. 외풍에 대한 주가반응을 관찰하는 것은 결국은 증시체력을 확인하는 ...

    한국경제 | 1999.02.22 00:00

  • 22일부터 1회용품 금지...결혼식등 사람몰리는 장소는 허용

    22일부터 음식점과 유통점에서 종이컵 나무젓가락 비닐봉투 등 1회용품 사용이 금지된다. 그러나 결혼식 회갑연 상가 등 일시에 사람이 많이 몰리는 장소에서의 사용은 계속 허용된다. 환경부는 이날부터 공포되는 관계법 시행규칙에 따라 적발업소에 대해서는 1차로 3개월간 이행명령을 내리고 다시 어기면 1회 위반 때마다 3백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한다. 이 규칙에 따르면 모든 음식점에서 1회용 이쑤시개 컵 접시 젓가락 수저 포크 등의 사용이 금지된다. ...

    한국경제 | 1999.02.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