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0901-80910 / 86,8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눈길끄는 전시] 서양화가 진미나씨 개인전 .. 14일까지

    서양화가 진미나씨가 14일까지 서울 종로구 관훈동 관훈갤러리에서 "마음의 풍경"을 주제로 3번째 개인전을 갖는다. 줄곧 나무를 소재로 작업을 해온 그는 이번 전시에서도 나무를 풍경으로한 작품들을 내놓았다. 화면을 가득채우고 있는 뻗어나는 나무줄기는 생각의 고리를 연상케한다. 그러나 화려하지 않은 절제된 색은 마치 오래된 벽화를 떠올리게 한다. 나무형상에는 철가루를 뿌려 독특한 맛을 내고 있다. (02)733-6469 ( 한 국 경 제 ...

    한국경제 | 1999.12.09 00:00

  • [인물] 김명곤 <극단 아리랑 대표> ; 심채진 <경원대 교수>

    * 김명곤 극단 아리랑대표는 8일 임기 3년의 신임 국립중앙극장장에 임명됐다. 김 대표는 ''뿌리깊은나무'' 편집기자를 거쳐 86년부터 극단 아리랑을 이끌어왔다. * 심채진 경원대교수는 10일 서울교육문화회관에서 교육부 주최로 열리는 세미나에 참석, ''학교신문.교지 편집제작방향''이라는 주제로 강연한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12월 9일자 ).

    한국경제 | 1999.12.09 00:00

  • [B&M] 성장기업 전략 : (눈길끄는 CI) '코오롱'..'삼각조화'

    ... 이니셜인 K를 연상케 한다. 구체적인 이미지로는 실험실의 프라스코, 건설의 포클레인, 섬유의 조직, 호텔의 안락한 객실, 무역의 선박에 적재된 컨테이너를 담고 있다고 그룹측은 말했다. 삼각형의 조형적 형태는 산과 성장하는 나무, 거대한 피라미드를 나타내고 있다. 그룹 관계자는 산과 피라미드는 안전과 웅지라는 코오롱의 기업정신과도 딱 맞아 떨어진다고 설명했다. 지금의 로고는 창립 25주년을 맞은 지난 84년부터 전 계열사에 사용되기 시작했다. ...

    한국경제 | 1999.12.08 00:00

  • 기업 체감경기 호전 다소 둔화 .. 전경련, 12월 BSI 119

    ... 항목별로 살펴보면 내수 BSI는 122으로 나타나 호조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됐다. 특히 제조업(121)보다 비제조업(127)의 내수 상승세가 두드러진 것으로 조사됐다. 업종별로는 장기 침체를 보이고 있는 광업(90) 나무나무제품(79)과 건설경기 회복지연에 따른 시멘트(77) 등 일부 업종을 제외하고 모든 업종 에서 내수 호조가 예상됐다. 수출은 엔고지속 및 미주지역을 비롯한 주요 수출시장 호조 등으로 지난달 보다 호전될 것으로 전망된다. ...

    한국경제 | 1999.12.08 00:00

  • [뉴 테크] 무공해 천연페인트 국내 첫 양산..유하천연페인트

    ... 유하천연페인트(대표 김종현)는 부경대학 서차수 교수팀과 천연페인트를 공동개발, 본격 생산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이 회사는 최근 경남 김해공단에 연간 1백억원 규모의 생산능력을 갖춘 공장을 준공했다. 오렌지 아마 유칼립투스 오동나무 등에서 추출한 1백% 천연원료로 만드는 이 페인트는 지금까지 독일 스위스 등에서만 생산됐다. 기존 화학페인트에 쓰이는 벤젠 톨루엔 같은 휘발성유기화합물(VOC)이 전혀 들어있지 않다. 회사측은 천연 원료를 사용하므로 칠 작업때 ...

    한국경제 | 1999.12.08 00:00

  • [독서] (올해가 가기전에 이책만은...) '문학/일반'

    ... 보지 않는다"(창작과비평사), 양귀자씨의 "모순"(살림), 이경자씨의 "정은 늙지도 않아"(문이당) 등이 눈길을 끈다. 남성작가들의 작품으로는 윤대녕씨의 "코카콜라 애인"(세계사) "많은 별들이 한곳으로 흘러갔다"(생각의나무), 정찬씨의 "로뎀나무 아래서" (문학과지성사), 송기원씨의 "안으로의 여행"(문이당), 박범신씨의 "침묵의 집"(문학동네), 현기영씨의 "지상에 숟가락 하나"(실천문학사) 등을 들 수 있다. 시집으로는 굵직한 문학상을 ...

    한국경제 | 1999.12.08 00:00

  • [코스닥 (3)] 코스닥/벤처 : '희훈' .. 인테리어/가구 전문

    희훈은 인테리어 및 가구를 만드는 전문건설업체다. 인테리어 분야의 신제품을 개발해 소비자를 상대로 직접 판매하는 맞춤시장 을 공략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지난 9월엔 슬라이딩 도어시스템과 나무를 결합한 새로운 형태의 방화문을 개발해 판매에 나섰다. 당시 안산 고잔지구에 지을 대규모 아파트를 분양하던 대림산업의 모델하우스에서 이 방화문을 처음으로 선보였다. 이 방화문은 문을 앞뒤로 밀고 당기지 않고 옆으로 밀어넣고 뺄 수 있도록 설계한 ...

    한국경제 | 1999.12.07 00:00

  • 미국 대법원, PL법심리 관심 .. 기업 보상범위 이정표 될듯

    ... 질 필요가 없게 된다. 반대로 제조물책임법이 우선하면 에어백을 장착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손해를 배상해야 한다. 다른 소비재 관련 피해보상 소송들도 비슷한 길을 걷게 된다. 지난 92년 당시 17세였던 한 여성은 운전중 나무를 들이받아 머리를 크게 다치자 차에 에어백이 없어 부상이 커졌다며 혼다자동차를 상대로 피해보상 소송을 제기했다. 제조물책임법에 의해 혼다에 책임이 있는 만큼 손해배상을 하라는 것이었다. 그러나 혼다는 문제의 자동차를 출고할 ...

    한국경제 | 1999.12.07 00:00

  • [부동산매물 중개방] '인천 만수동 5층상가건물 6억2천만원'

    ... 인접해 있다. 평당 2백40만원. (02)536-4024 경기 안성군 삼죽면 과수원 =양지 인터체인지에서 차로 15분거리에 있는 9천70평의 부지. 59평 2층의 전원주택과 1천5백평의 잔디가 있다. 나머지 부지에는 3년생 배나무가 재배되고 있다. 융자금 1억원 포함해 6억원. (0342)716-4989 충남 서산시 팔봉면 금학리 준농림 =5천6백평 매물로 4m 도로에 접해 있다. 소나무 숲이 우거져 있다. 평탄한 지역이어서 개발이 쉽다. 전원주택이나 ...

    한국경제 | 1999.12.07 00:00

  • 짙게 묻어나는 생의 비애 .. 은희경/배수아 신작2권 출간

    작가 은희경(40)씨의 새 장편소설 "그것은 꿈이었을까"(현대문학)와 배수아 (34)씨의 창작집 "그 사람의 첫사랑"(생각의나무)이 함께 나왔다. 이들 작품을 읽다보면 세기말의 쓸쓸함과 밀봉된 희망, 피학적인 아픔이 한꺼번에 만져진다. 누구나 간직하고 있는 "꿈"과 마음속의 "님"은 여전히 먼 곳에 있고 현실도 그만큼 황폐하다. 은희경씨의 작품은 속도감 있게 읽힌다. 그러나 그 속에는 혼곤함이 짙게 배어 있다. 무거움과 가벼움의 시이소 ...

    한국경제 | 1999.12.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