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0931-80940 / 86,7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애드 포커스] '기아자동차 리오' .. 새천년 이미지 연출

    ... 펀드매니저로 활동하다 모델이 된 인물. 세계적 패션 브랜드인 베르사체, 폴로의 모델로 활동중이며 지난 2월에는 뉴스위크지가 선정한 올해의 신인 모델로 뽑혔다. 최근에는 한국인으로는 최초로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이 제작중인 "삼나무에 내리는 눈"에 주연으로 캐스팅되는 등 세계적 배우로 발돋움하고 있다. CF는 리오와 릭윤이 패션쇼와 신차 발표회를 하는 형식으로 만들어졌다. 뉴욕 맨하탄에 초대형 무대가 설치됐고 수백명의 엑스트라와 20여대의 스틸 카메라가 동원됐다. ...

    한국경제 | 1999.11.08 00:00

  • 잃어버린 자아 찾는 여정..윤대녕 장편소설 '코카콜라 애인'

    ... 흐리기 위해 자신을 끌어들였다는 사실도 알게 된다. 결국 "나"는 혐의를 벗기 위해 밀월여행의 동반자로 여겨지는 오미향을 찾아나선다. 그 과정에 PC통신으로 만난 여자 장진화가 개입한다. 그녀는 "나"의 우유부단한 성격을 나무라고 "이 사건을 계기로 잃어버린 자신을 찾게 되기를 바란다"는 메시지를 남기고 떠나버린다. 소설은 오미향과 함께 비밀의 출구를 찾아 떠나는 행위와 잃어버린 자아를 찾아 낯선 세계, 혹은 자신 속으로 들어가는 두 축으로 전개된다. ...

    한국경제 | 1999.11.08 00:00

  • [특파원코너] 나는 중국, 기는 중국 연구

    ... 파악하는데 한계가 있을 수밖에 없다. 기업 전문가들은 특정분야 실전에는 강하되 전체 경제.산업 발전을 파악하는 데 약하다는 단점이 있다. 중국 대사관에 파견된 각 부처 공무원들은 3~4년의 임기를 마치면 훌쩍 떠난다. 나무와 숲을 모두 읽을 수 있는 중국 경제통을 찾기 어렵다는 뜻이다. 한국에는 중국 정치 경제 발전추이를 한 곳에 모아둔 연감조차 없는 실정 이다. 대외경제정책연구소에서 매년 발행해왔던 중국편람은 97년 이후 절판됐다. 기초 데이터를 ...

    한국경제 | 1999.11.08 00:00

  • [피플파워 NGO] '한국자연보전협회' .. 환경정책의 길잡이

    ...------------------------------------ 지난 7월 강원도 인제군 방동리 아침가리. 일반 승용차로는 접근조차 힘든 이 오지를 초.중학생 60여명과 학부모. 선생님들이 찾았다. "야 신기한 풀과 나무다" "여기 봐, 이 고기가 바로 천연 기념물인 열목어란다" 책에서나 볼 수 있었던 진기한 동식물을 바라보는 아이들의 눈은 초롱초롱 빛난다. 한국자연보전협회가 해마다 마련하는 "자연사랑 여름캠프"의 한 장면이다. 한국자연보전협회는 ...

    한국경제 | 1999.11.08 00:00

  • 한솔제지, 북한지역 녹화사업 계획

    산림녹화에 노하우를 가진 한솔제지가 북한지역의 녹화사업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정부 당국자는 7일 "한솔제지가 앞으로 10년 동안 2백만그루의 나무를 북한지역에 심기로 하고 지난주 중국 베이징에서 북한측 관계자들과 만나 의사교환을 했다"며 "아직 시작단계라 구체적인 논의는 없었던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이 당국자는 이어 "북한 국토환경보호성이 김정일 당총비서의 회갑인 2002년까지 38만ha의 임야를 조림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어 ...

    한국경제 | 1999.11.07 00:00

  • [스위트 홈-문화생활] 다포식 목조건물 발견 .. 상원사

    ... 상원사 적멸보궁(석가모니의 진신사리를 모신 곳)의 건물 내벽과 천장을 정밀조사한 결과 적멸보궁의 속칸이 15세기 후반께 지어진 다포식 건물로 추정된다고 5일 밝혔다. 다포식이란 공포(처마의 무게를 받치기 위해 기둥 머리에 댄 나무쪽들)를 기둥과 기둥 사이에도 연결한 것을 말한다. 이에 비해 기둥 위에만 공포를 짠 양식은 주심포 양식이라 부른다. 조사에 참여한 이강근 경주대 교수는 삼분두 가앙 공안 등 공포의 형태 기둥의 배흘림(가운데를 불룩하게 다듬은 ...

    한국경제 | 1999.11.05 00:00

  • [증시산책] 꽃이 피는 까닭

    곡식과 화초와 나무가 꽃을 피우고 열매를 맺는 까닭은 지극히 평범하다. 땅에 붙어있기 때문이다. 땅 속에 뿌리를 박고 있으니 물과 영양을 공급받을 수 있다. 이파리가 하늘로 향해 있으니 햇볕을 받을 수 있다. 주식시장이 꽃을 피우고 열매를 맺는 원리도 식물과 같다. 주가가 7일동안 쾌속질주를 했지만 쉽사리 물러서려 하지 않는다. 조정을 받는다 싶으면 금세 "사자"가 몰려들곤 한다. 증시가 든든한 자금력에 뿌리를 박고 있음을 확인해주는 ...

    한국경제 | 1999.11.05 00:00

  • 프로골퍼 현장레슨 '최고 인기' .. '한경 골프/스키 박람회'

    ... 장종성 프로, 맥켄리 부스에선 김재열 경희대 교수 등이 강의에 나서 강습 부스들은 참관인들로 입추의 여지가 없을 정도였다. . 6백년골프 역사전에선 관람객들이 진열품을 자꾸 만지는 바람에 주최측은 노심초사. 관람객들은 순나무로 만든 우드 등이 신기해 그냥 지나칠 수 없었던 것. 하지만 주최측은 골동품보호를 위해 "만지지 마세요"란 문구를 써놓기로 했다고. . 하루 80만원어치의 주유권이 상품으로 걸린 오일뱅크미니골프대회에선 이날도 50여명이 참가, ...

    한국경제 | 1999.11.05 00:00

  • [스위트 홈] (홈메이드 일품요리) '대나무 샥스핀 수프' 등

    ... 웨스틴조선호텔 우수삼(중식당 호경전) 주방장은 이에 대해 "기름기 대신 담백함을 살린 건강식을 찾는 손님들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우 주방장은 이런 추세를 반영한 두가지 특선요리를 선보였다. 기름기 없는 맑은 국물에 재료를 대나무에 담아 통째로 쪄 대나무의 은은한 향이 살아있는 "대나무 샥스핀 수프"와 새우및 제비집을 곱게 다져 쪄낸 "새우 완자 제비집 요리"가 그것. 샥스핀과 제비집 등 최고급 재료를 사용해 담백한 맛을 살린 건강식 중국 요리의 비법을 ...

    한국경제 | 1999.11.05 00:00

  • 첫날 2만여명 몰려...관람시간 연장..한경 골프/스키 박람회

    ... 1상자를 구입했다. . 골프박물관도 관람객들의 관심을 끌었다. 여기를 찾은 김향희(24)씨는 "클럽 변천사를 보면서 "넥과 솔" 모양이 어떻게 달라졌는지를 배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정선(34)씨도 "옛날에 어떻게 나무공과 깃털공으로 골프게임을 했는지 신기했다"고 말했다. ----------------------------------------------------------------------- 박람회 가는길 99한경골프.스키박람회가 ...

    한국경제 | 1999.11.04 00:00